베스트 글

이 시를 받아 주시겠습니까

글쓴이: 한마당  |  등록일: 09.18.2019 01:46:02  |  조회수: 165
'오늘,소임받은 조국에 의해 조국이 바뀌면'

이 시를 받아 주시려나??

혼자 이곳까지 걸어 왔다고 말하지 말라.
그대 보다 먼저 걸어와 길이 된 사람들
그들의 이름을 밟고 이곳까지 왔느니

별이 저 홀로 빛나는 게 아니다
그 빛을 이토록 아름답게 하기 위하여
하늘이 스스로 저물어 어두워지는 것이다

어둠이
밝아 오는 것은
스스로 어두워 짐으로서 주위의 밝음을 볼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존경하는 재판장님!!

"이 땅을 뜨겁게 사랑해,

권력의 채찍을 맞아가며 시대의 어둠을 헤치고 간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몸을 불살라 칠흑 같은 어둠을 밝히고 묵묵히 가시밭길을 걸어 새벽을 연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그 분들의 숭고한 희생과 헌신으로 민주주의의 아침이 밝아, 그 시절 법의 이름으로 그 분들의 가슴에 날인했던 주홍글씨를 뒤늦게나마
법의 이름으로 지울 수 있게 됐습니다.

무죄를 내려주십시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