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사회주의 정권하에서 제자리로 돌아온 나. 언제나 고맙게 생각합니다.

글쓴이: borakara  |  등록일: 02.17.2019 19:49:12  |  조회수: 245
한국  영화나    드라마는  세계 도처에서  평화 유지군으로써    일류국가임을  과시한  시대가  있었습니다.
(고작  10년 정도).......혹은  적인  북한과의  대립 상테에서도      우월한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이기에
남북  정보,첩보전의 영화가  많이  있었습니다.    그것은  꼭  k-pop이나,  삼성전자  등과 같이  한국이란
자부심이  하늘을  찌르든  영광의 세월이 였나 봅니다.    허나,  언젠가    누구입에선가 부터    헬 조선
이란  유행어가  번지고....    박근혜정권이 무너지면서.....또  그와 함께  그 분이    시청한  태양의 후예
라는    자긍심의  ( 세계속의 한국이)  추락하면서.....사회주의 정권이    들어 온 뒤  문화예술은  민족주의로
바뀌었나 봅니다.  나  또한  그로 인해  배우로의    첫  출연이  무산되자  한국을 떠나왔습니다.

나는 지금    1700미터  산중  눈속에서  칼바람의  천문대에서  귀양생활  1주일째  입니다.  허나,
내일은  헬기가  나를  모시고  데리고 간다는    통보를 받고    이  또한  자그마한  스타대접이다고
생각하니....행복합니다.    LA에도  나 가볼 생각입니다

DISCLAIMER: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 싱미백홈  1달 전  

    울 아부지~~ 찾던 그 아가씨? 인가 보네여~~ 힘든 역경과 고난을 헤치고 남들은 꿈도 못꾸는 두세상 살이를 하며 꾿꾿하게 살아가는 모습이 보기 좋군여~~미국은 한국과도 또 다르게 많이 틀립니다. 항상 침착과 배려, 정직을 품에 간직하고,자그마한 일에도 경솔하지 않게 기도 하는 마음으로 이 나라를 즐기며 어려운 곳에 베품 과 나눔의 손을 내밀며 사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