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美, '배터리 과열' 리콜대상 맥북프로 항공기내 반입 금지

글쓴이: Motacing  |  등록일: 08.16.2019 11:33:23  |  조회수: 115
FAA, 리콜 대상 맥북 프로 기내소지 금지
지난 6월 애플이 자사 홈페이지에 발표한 배터리 리콜 공지

2015년 9월∼2017년 2월 15인치 제품…리콜 받았다면 소지 허용

미국 항공 당국이 최근 배터리 발화 위험으로 리콜 대상이 된 애플의 노트북 컴퓨터 맥북 프로의 일부 모델에 대해 항공기 내 반입을 금지했다.

미국 연방항공청(FAA)은 애플 맥북 프로 배터리 문제에 대해 FAA의 안전 지침을 따를 것을 항공사에 권고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FAA는 이메일 성명에서 " 일부 애플 맥북프로 랩톱에 사용된 리콜된 배터리 문제를 알고 있다"며 "7월 초부터 항공사에 리콜 문제에 대해 주의를 주고 대중에게도 알렸다"고 밝혔다.

미국 항공 당국이 최근 배터리 발화 위험으로 리콜 대상이 된 애플의 노트북 컴퓨터 맥북 프로의 일부 모델에 대해 항공기 내 반입을 금지했다.

미국 연방항공청(FAA)은 애플 맥북 프로 배터리 문제에 대해 FAA의 안전 지침을 따를 것을 항공사에 권고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FAA는 이메일 성명에서 " 일부 애플 맥북프로 랩톱에 사용된 리콜된 배터리 문제를 알고 있다"며 "7월 초부터 항공사에 리콜 문제에 대해 주의를 주고 대중에게도 알렸다"고 밝혔다.

이는 리콜 대상이 된 맥북 프로를 화물이나 기내 휴대 수하물로 항공기 내부에 가지고 탈 수 없다는 의미라고 블룸버그는 설명했다.

다만 해당 제품이더라도 배터리 리콜을 받은 경우 기내 반입이 가능하다.

FAA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리콜 대상인 배터리를 교체했거나 화재 방지용 특수 포장에 보관한 경우 기내 반입을 허용하고 있다.

이번 조치는 2015년 9월∼2017년 2월 판매된 15인치 맥북 프로 제품에 적용된다.

애플은 지난 6월 "일부 모델에 과열 및 안전 문제를 일으킬 가능성이 있는 배터리가 탑재됐다"며 해당 기간 판매된 15인치 맥북 프로 제품에 대해 자발적으로 리콜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앞서 유럽항공안전청(EASA)도 이달 초 해당 맥북 프로 기종에 대해 유럽연합(EU) 내 항공사들에 리콜된 리튬이온 배터리를 탑재한 기기는 기내에서 전원을 끄고 비행 중에는 사용하지 못한다는 2017년 규칙을 따라야 한다고 경고했다.

이번 주부터 TUI 그룹 항공, 토머스 쿡 항공, 에어 이탈리아, 에어 트랜샛 등 항공사는 해당 맥북 프로 제품을 화물로 기내에 반입하는 것을 금지하기 시작했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지난 6월 캐나다 보건부 발표에 따르면 리콜 대상이 되는 맥북 프로는 미국에서 약 43만2천대 판매됐으며 캐나다에서는 2만6천대 팔린 것으로 집계됐다. 유럽 내 판매 대수는 공개되지 않았다.
DISCLAIMER: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