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5·18 망언' 등 내달 국회 논의황교안 "절차대로" / SBS

글쓴이: 도스윈도  |  등록일: 02.28.2019 09:44:38  |  조회수: 182
<앵커>

국회 윤리위원회가 쌓여가기만 하는 의원들 징계 문제를 다음 달 7일, 본격 논의하기로 합의했습니다. 특히, 5·18 망언 의원 3명과 서영교, 손혜원 의원까지 5명에 대한 징계안을 우선 처리하기로 했습니다. 황교안 한국당 신임대표가 이 문제에 어떻게 대처할지도 주목됩니다.

남정민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국회 윤리위원회가 다음 달 7일, 전체회의에 올릴 안건을 확정했습니다.

결론을 못 내리고 미뤄왔던 의원 징계안 18건 모두 상정하기로 했습니다.

'5·18' 망언 관련 김진태, 김순례, 이종명 의원과 재판 청탁 의혹을 받는 서영교 의원 이익충돌, 부동산 거래 의혹이 제기된 손혜원 의원 등 5명에 대해선 '우선 처리'를 요청했습니다.

[박명재/국회 윤리위원장 : 사안의 시급성이나 중대성을 고려하여 합리적으로 처리해줄 것을, 심사자문위원회 부대의견을 달아 요청하기로 했습니다.]

미국 뉴욕 출장 중에 '스트립바' 출입 의혹을 받는 최교일 의원과 재정정보 유출 의혹을 받는 심재철 의원, 용산 참사 당시 과잉진압 부인 논란이 일었던 김석기 의원에 대한 징계안도 상정됩니다.

징계 수위는 심사자문위 검토를 거쳐 다시 전체회의에서 최종 확정되는데 언제까지 끝내야 한다는 시한은 없습니다.

첫 과제를 받은 황교안 신임 자유한국당 대표, 원론적인 답변만 내놨습니다.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 절차를 우리 당 안에서 협의해가면서 그렇게 진행하겠습니다. ((김순례 의원) 최고위원 되시면서 셀프징계 약할거다, 라는 이야기가 많이 도는데요.) 한번 좀 기다려 보시죠.]

당내 경선에서 경쟁했던 김진태 후보와 최고위원으로 선출된 김순례 의원에 대해 어떻게 결론 내릴지 황교안 리더십의 첫 시험대가 될 전망입니다.

(영상취재 : 이병주·하 륭, 영상편집 : 채철호) 
DISCLAIMER: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 anwlrpskfk  6달 전  

    제길할... 5.18이 민주화면 그 유공자들은 한국이 공산화되면 모두 역적들이지.  5.18 공산화가 되야 한국이 공산화되면 영웅이 되지.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