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딜러

차량검색

개인매물

자동차 정보

자동차 화재 사고, 똑똑하게 대비하는 꿀팁!

푹푹 찌는 무더위가 지속되는 여름에는 자동차 화재에 각별히 주의해야 합니다. 뜨거운 도로 위 달아오른 엔진부터 최고 90도까지 치솟는 자동차 실내 온도까지! 여름철 자동차는 늘 화재 위험에 노출되어 있습니다. 오늘 불곰의 자동차 일기에서는 자동차 화재를 현명하게 예방하는 방법들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매년 여름이 되면 각종 언론 보도에서 자동차 화재 사고에 관한 기사가 보도된다. 여름철 높은 온도는 수많은 전선과 가연성 액체를 품에 안고 달리는 자동차에 위협이 될 수밖에 없다. 또한 자동차의 밀폐되고 좁은 공간 안에서 화재가 발생하면 큰 인명 피해로까지 이어질 수 있어 더욱 위험하다. 무엇보다 예방이 중요한 자동차 화재! 자동차 운전자라면, 자동차 화재 원인과 예방법을 정확히 알고 화재 사고에 철저하게 대비해야 한다. 

자동차 점검은 기본!
자동차 화재의 절반 이상은 엔진에서 발생한다30도 이상의 온도가 지속되는 여름에는 엔진이 과열될 수 있다. 이를 대비하기 위해 운전자는 엔진의 열을 식혀주는 냉각수, 그리고 엔진 오일을 수시로 점검해야 한다. 또한, 엔진룸이 위치한 자동차 보닛을 열어 누유가 없는지 확인하고, 퓨즈 박스 및 각종 배선 상태도 꼼꼼하게 확인해야 한다. 엔진 과열 여부는 주행 중 계기판의 엔진 온도계 작동 현황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므로 유심히 살펴보도록 하자.

 

급정거 피하기

자동차 화재는 브레이크 마찰로 인해 발생할 수도 있다. 운전자가 브레이크 페달을 밟으면 자동차 브레이크 라이닝과 패드가 접촉하며 발생하는 마찰로 인해 차량이 멈추게 된다. 하지만 이 마찰력이 너무 높거나 잦을 경우 열이 발생하며 자동차 화재로 이어질 수 있다. 따라서, 운전자는 브레이크에 부담이 될 수 있는 급정거는 피하는 것이 좋다. 특히 휴가철 장거리 운전을 계획 중이라면, 미리 브레이크 패드가 균일한 마모 상태를 유지하고 있는지 꼭 확인하자.


화재의 위험이 있는 물건은 반드시 정리하기

여름철 차량 내부 온도는 외부 온도보다 2~3배 높다 보니 차 안에 방치해둔 물건들이 폭발하는 사고가 종종 발생한다. 따라서, 운전자는 화재의 위험이 있는 물건들은 반드시 정리해야 한다. 라이터, 탈취형 스프레이, 선스프레이 등의 가연성 물질은 여름철 자동차 내부에 절대로 두어서는 안 된다. 물과 음료가 든 페트병 또한 팽창하며 터질 수 있으니 주의하도록 하자. 운전자는 화재의 위험이 있는 물건들을 숙지하고, 항상 차에서 내리기 전 위험한 물건들을 두고 내리지 않는지 확인하는 습관을 지녀야 한다.


선택이 아닌 필수, 차량용 소화기 비치!

자동차 화재는 예방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초기에 어떻게 대처하는지도 매우 중요하다. 불스원 스프레이 강화액 소화용구는 화재 발생 시, 초기 진압용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최대 4m 떨어진 거리에서 약 23초간 연속 분사가 가능하다. 스프레이 형태로 사용 방법이 간단하며, 질소 충전 방식으로 여름철 차량에 보관해도 폭발할 염려가 없다. 화재 발생 초기 1분의 골든타임을 지켜주는 불스원 스프레이 강화액 소화용구로 빠르고 신속하게 자동차 화재 사고에 대처하자.

*이 제품은 화재 초기 진압용이며, 진압이 불가능한 불이 번질 시에는 즉시 피신하고 신고해야 합니다.



자동차 화재는 다양한 원인으로 발생하기에 정기적인 점검이 중요하다. 조금만 미리 확인하고 노력하면 사전 예방이 가능한 여름철 자동차 화재! 모두 안전하고 즐거운 여름을 보내길 바란다.

<출처 : Daum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