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수첩]메가밀리언과 파워볼 복권 열기 어느때보다 뜨겁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