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윤의 철학칼럼

칼럼니스트: 지윤

지윤 원장은 30년 이상 미주 전 지역의 가장 많은 언론 매체에 운세 칼럼을 쓰고 있고, 한국 MBC 방송을 비롯하여 미 전지역의 TV나 라디오 방송, 각종 주요단체 초청강연 등 활동을 가장 많이 한 역학자입니다.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11월 6일 - 11월 12일
10/23/2011 04:53 am
 글쓴이 : 지윤철학원
조회 : 2,046  


쥐띠

순발력 있게 

운수: 때는 항상 오는 것이 아니니 자신의 재능을 적극적으로 활용해서 인정을 받아야 합니다. 순발력 있게 처신해야 합니다. 금전: 평소보다는 수입이 증가하게 되는 주입니다. 직장인은 노력한 만큼의 결과가 따라줄 것입니다. 애정; 결혼에 실패한 경우에는 아픔을 딛게 되는 계기가 생기게 됩니다. 적극성을 띠어야 할 것입니다.

84, 72, 60, 48, 36, 24년생은 6, 9일 길일. 8, 11일 주의.


소띠

기회를 잘 잡도록

운수: 큰일을 앞두고 꽁무니를 빼면 상승세를 놓치게 되니 모처럼 오는 기회를 잘 잡도록 하세요. 금전: 예상외의 지출이 늘어서 은행잔고가 줄게 될 것입니다. 활동하는 것에 비해서 이익이 많지 못한 편입니다. 애정: 당장 달콤하게 해주고 관심을 쏟아주는 일에만 안주하다가 장래를 그르칠 수 있습니다. 신중하게 서로를 생각해보세요.

85, 73, 61, 49, 37, 25년생은 6, 10일 길일. 9, 12일 주의.


범띠

바쁘게 뛰는

운수: 외부로 활동하는 시간이 많은 주입니다. 건강에 무리를 주지만 않는다면 바쁘게 뛰어야 할 때입니다. 금전; 착실하게 모아서 크게 쓸 수 있도록 미리미리 계획을 잘 세워야 할 것입니다. 애정; 자녀를 억누르려고만 하지 말고 설득력 있게 다루어야 할 것입니다. 자녀에게 너무 기대를 걸면 부담감을 주고 괴롭히는 결과를 낳게 됩니다.

86, 74, 62, 50, 38, 26년생은 8, 11일 길일. 10일 주의.


토끼띠

되로 주고 말로 받는

운수: 두뇌는 쓰면 쓸수록 발달이 된다고 합니다. 사업상이나 기타 여러 가지 분야에 관련해서 아이디어가 많이 떠오르는 주입니다. 금전: 대외적으로 피땀 어린 노력이 결실을 맺게 되니 수입 면에서 되로 주고 말로 받는 격이 될 것입니다. 애정: 서로가 자존심을 버리고 솔직하게 접근함으로써 보다 친밀한 관계로 발전하게 됩니다.

87, 75, 63, 51, 39, 27년생은 7, 12일 길일. 11일 주의.


용띠 

침묵을 지키도록

운수; 인간만사가 다 새옹지마이니 용기를 갖고 조금만 참고 기다리세요. 금전: 자신의 고집만 앞세우면 정작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가까운 사이와도 멀어지게 되고 혼자 열심히 뛰어도 실속이 없습니다. 애정: 현재의 감정 상태로는 서로에게 상처를 주는 말만 하게 되어 있습니다. 될 수 있는 대로 충돌을 피하고 침묵을 지키세요.

88, 76, 64, 52, 40, 28년생은 7, 8일 길일. 6, 10일 주의.


뱀띠 

건강에 유의하고

운수: 성급하지 말고 다음 기회를 기다리도록 하세요. 자기 스스로 겪는 심리적 갈등으로 힘들 수 있으니 건강에 유의하도록 합니다. 금전: 밀어붙이려는 의욕에 비해서 실질적인 결과가 따라주지 못하니 힘이 점점 빠지게 됩니다. 애정: 자칫하면 감언이설에 속아 마음의 상처를 입을 수 있으니 상대를 바로 볼 수 있는 현명함이 필요합니다.

89, 77, 65, 53, 41, 29년생은 6, 11일 길일. 7, 10일 주의.


말띠 

보람을 느끼는

운수: 자신이 하는 일에 보람을 느끼게 되니 사명감을 갖게 될 것입니다. 금전: 예상치 않았던 변수의 작용으로 추진하던 사업에 약간의 차질이 있겠으나 오히려 금전적인 면에 있어서는 더 유리하게 될 것입니다. 애정: 상대로부터 뜻밖의 제안을 받고 심각하게 생각을 해보는 주입니다. 천천히 생각해 본 뒤에 결론을 내리세요.

90, 78, 66, 54, 42, 30년생은 7, 12일 길일. 6, 8일 주의.


양띠

순조롭게 풀리는

운수: 사업가는 적극적인 판매정책으로 나가야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입니다. 금전; 금전적으로 상승하는 시기이니 숨통이 트이는 주입니다. 자금사정이 나아지니 비상금도 비축해 둘 수 있겠습니다. 애정: 위기에까지 갔던 애정문제는 순조롭게 풀릴 것입니다. 고독한 사람들은 새로운 로맨스를 맞이하게 될 것입니다.

91, 79, 67, 55, 43, 31년생은 8, 11일 길일. 6, 10일 주의.


원숭이띠

자금관리를 철저히

운수: 아직은 때가 아니니 조급하게 진행하지 말고 조금 시간을 두고 관망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금전; 들어오는 것에 비해서 지출이 많으니 불안한 상태입니다. 자금관리를 철저히 해야 할 것입니다. 애정: 주위로부터 소개나 추천하는 말만 믿고 의존하는 일은 위험한 일입니다. 안이한 결정이나 타협은 피해야 할 것입니다.

92, 80, 68, 56, 44, 32년생은 9, 12일 길일. 7, 8일 주의.


닭띠

신용을 쌓도록

운수: 자신이 처해있는 위치를 잘 판단하고 신중하게 살펴보고 일을 추진해야 할 것입니다. 금전: 무엇이 이익이 되고 무엇이 손해가 되는지 다시 검토해볼 필요가 있습니다. 그냥 넘어가다가는 큰 손해를 보는 것도 모를 수 있습니다. 애정: 가까운 사이일수록 아무리 사소한 일이라도 일단 말한 것은 꼭 지켜서 신용을 쌓아야 합니다.

81. 69, 57, 45, 33, 21년생은 9, 10일 길일. 7, 8일 주의.


개띠 

낙관적으로 생각하도록

운수: 모든 일을 낙관적으로 생각하도록 하세요. 그렇지 않으면 과중 되어 오는 스트레스를 견디기가 어려울 것입니다. 금전: 착실하게 하던 일만 그대로 진행시키면 금전 운은 증가할 것입니다. 애정; 자신을 사랑하는 사람이 남도 사랑할 수 있는 것입니다. 서로가 자신을 아껴야 남도 나를 소중하게 여기게 됩니다.

82, 70, 58, 46, 34, 22년생은 7, 11일 길일. 6, 9일 주의.


돼지띠

보완하는 자세가 필요한 주

운수: 아직은 나설 때가 아니니 스스로 결함을 찾고 보완을 하는 자세가 필요한 주입니다. 금전; 돈을 쫓아가는 어리석은 행동은 하지 마세요. 때가 되면 자기가 타고난 몫은 자신의 손에 들어오게 되어 있습니다. 애정; 어느 누구나 자신의 감정을 건드리면 화를 내는 것이 정상이겠지만 지금 상대에게 맞서는 것은 무모하니 참도록 하세요.

83, 71, 59, 47, 35, 23년생은 8, 12일 길일. 7, 10일 주의.


지윤철학원 213-739-2877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132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6월 17일 - 6월 23일 06/01/2012 2343
131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6월 10일 - 6월 16일 06/01/2012 2389
130 돌림자, 항렬자 06/01/2012 3248
129 4.29 폭동 때 있었던 일 05/29/2012 2501
128 운과 노력의 차이 05/29/2012 2682
127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6월 3일 - 6월 9일 05/29/2012 2560
126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5월 27일 - 6월 2일 05/29/2012 3276
125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5월 20일 - 5월 26일 05/13/2012 2617
124 성명학, 한자이름에 대하여 05/13/2012 4545
123 쇼윈도(show window)부부 05/13/2012 3082
122 걱정과 두려움 04/30/2012 2662
121 과연 언제쯤, 언제부터 나아지고 풀릴 것인가? 04/30/2012 2617
120 때를 정확하게 아는 것 04/30/2012 2246
119 미국에서도 터의 작용을 받을까요? 04/30/2012 2674
118 후회하지 않는 좋은 선택을 하려면 04/30/2012 2631
   31 |  32 |  33 |  34 |  35 |  36 |  37 |  38 |  39 |  4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