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최의 무용이야기

칼럼니스트: 진최

진 발레스쿨 원장, 한미무용연합회장

3727 W. 6th Street Ste 607 Los Angeles, CA 90020
323) 428-4429
웹사이트: http://www.balletjean.com
이메일: koaballet@yahoo.com

 
129. 파우스트 (Faust ) 리뷰. 8월 미션 성공
09/07/2020 01:57 pm
 글쓴이 : 발레리나
조회 : 598  
   http://www.balletjean.com [78]




파우스트 (Faust ) 리뷰.  8 미션 성공


요한 볼프강 괴테 Johann Wolfgang von Goethe  


멈추어라 너는 정말 아름답구나!”(Verweile doch! du bist so schön!)  


 2020 낭만 독서모임 8월의 책이 파우스트다. 동안 파우스트 2권의 책과 씨름을 하였다. 코로나로 인해 평범했던 일상은 멈추었고 공간을 독서로 대신 채워본다. 진발레스쿨에서도 발레수업 대신 책을 읽는다. 책상 위에 올려진 제목을 학생들이 보더니선생님 파우스트를 읽어요? “ 하며 의아해하는 표정을 짓는다. 아마도요즈음 시대에도 이런 고전 책을 읽는구나하며 신기하다고 생각을 같다. 또한, 독서모임이 아니었으면 읽을 엄두도 책이었다. 책을 읽을 때마다 느끼는 공통점이 있다. 모든 책은 어렵다. 세상에는 똑똑한 사람도 많다. 모든 사람들이 책을 읽고 이해를 한단 말인가? 나는 어느 정도까지 퍼센트 책을 이해했는지 기준이 없으니 갸름조차 못하고 있다.  


나는 가련한 바보. 전보다 똑똑해진 것은 하나도 없구나! 우리가 아는 하나도 없다는 것을 깨닫고 보니 가슴이 거의 버릴 것만 같다.” 하며 비탄하는 파우스트의 심정이 바로라는 것을 알게 돠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는 독한 마음을 먹고 다시 다짐해본다. “ 괴테는 독일 문학을 대표한데,.. 거의 200년이 지난 지금도 구노의 오페라, 발레, 연극, 음악, 미술 다방면에서 파우스트를 오마주 하고, 패러디하고 재해석해서 무대에 올려놓고 있는데, 발레를 가르치는 너는 정도 기본 상식도 모른단 말이니? 너라면 어떤 식으로 파우스트 발레 작품을 만들겠니? 너는 창작 의욕도 없니? 그러면서도 네가 스스로 예술가라고 자처할 있니? 공부 해라!” 하며 마음속에 메피스토렐레스가 끝까지 읽으라고 재촉한다.


 오기가 생긴다. 그래 해보자. 나는 계약을 맺는다. 하지만 영혼은 팔지 않을 정도로.. 어차피 현실은 30년의 젊음을 아무도 나에게 다시 되돌려 주지도 않을 테니깐 말이다. 그냥 내가 끝까지 어디 읽었다는 것에 스스로 자랑스럽고 자신감을 가지게 주었다는 것만으로 만족하자.


 희곡 서사시이다 보니 우선 운율을 따라 읽기가 힘들다. 그동안 읽었던 소설과는 느낌이 다르다최대한 감정을 내어 마치 내가 무대에 서있는 것처럼 생각하며 대본을 읽어보았다. 오페라 원본은 21시간이 걸린다고 하는데 며칠에 걸려서 무대에 올리는 사람이나 보는 사람이나 모두 대단하다.


 모르면 용감하다고 하더니 그게 바로 나인 같다. 파우스트 2막에 나오는 왈츠, 발푸르기스의 발레 바리에이션은 워낙 유명하기 때문에 음악을 사용하여 발레 수업시간에 작품을 만들어 수없이 했었고 공연도 하였다. 그런데 이번에 책을 읽으며 알게 것은 내가 알고 있는 것과 너무도 다르다는 사실이었다. 전혀 다른 방향으로 나는 그동안 알고 있었던 것이다사랑스러운 궁전의 파티 그런 감정의 표현이  아니었는데..  마녀들의 축제였는데...  사과의 의미도 알게 되었다. 고정관념의 틀은 어디까지인가?


 " 진작에 파우스트를 알았으면 멋있는 나만의 작품을 만들었을 텐데 ! " 하며 머릿속에 새롭게 그려본다. 내가 작품을 만들면 그레트헨을 주연으로 그녀의 파란만장한 스토리를 조명 할거 같다. 그녀는 마치 지젤처럼 파우스트로 인해 본의 아니게 엄마를 죽이고, 오빠가 죽고, 아들이 죽고, 감옥에 갇혔고, 도망갈 수도 있었는데도 뉘우침과 자기체념한 상태에서 죽음을 맞이하는 파란만장한 인생 스토리는 마지막에 천사들의 구원을 받아도 괴테는 비극이라 하였다.


 진한 감동과 함께 혼자서 질문하고 답하고 모르는 것은 인터넷을 서치하고 유튜브를 보며 뒤늦게 알게 깨달음에 뿌듯해하며 삶에 교훈과 함께 플러스가 느낌이다. 파우스트처럼 지난날의 수많은 시행착오를 겪으면서 지금 순간의 기쁨을 알게 같다. “ 멈추어라 너는 정말 아름답구나! ” 하고 외쳐본다. 새로운 세상, 세상을 바라보는 관점이 달라진다.


 괴테가 60 동안 파우스트는 세월이 지나도 우리의 감성을 건드리는 주제가 있다. 나는 책을 읽을 보다 읽고 나서 고민스러워졌고 방황하며 책을 다시 뒤적이고 생각하게 만드는 그런 책이었다.


인간은 노력하는 황하는 존재이다.” 

끊임없이 노력하는 자는 구원할 있다.”


 www.koadance.org 한미무용연합회. 진발레스쿨

         3727 West. 6th St #607. LA CA 90020

                          Tel: 323-428-4429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136 146. 발레핏으로 우아하고 품위 있게.. 10/19/2020 152
135 145. 발레핏 운동효과 체험수기 “ 짱 ” 10/12/2020 757
134 144. 폭풍의 언덕 ( Wuthering Heights ) 리뷰 . 9월 미션 성공 10/08/2020 353
133 133. 나는 일상이 발레핏입니다. 10/05/2020 472
132 132. 초대합니다. LA 한인회 문화의 샘터 10월강좌 09/28/2020 783
131 131. 엣지 나는 턱선 발레로 만들기 09/21/2020 598
130 130. 상쾌한 아침 3분 발레핏 09/14/2020 706
129 129. 파우스트 (Faust ) 리뷰. 8월 미션 성공 09/07/2020 599
128 128. 발레 동작에서 삶을 배우고 … 08/31/2020 596
127 127. 발레핏으로 오십견 훌훌~ 08/25/2020 936
126 126. “ 레퀴엠 ” ( Requiem ) 리뷰 08/24/2020 604
125 125. 더운 날에도 다이어트는 기분 좋게 발레핏으로 08/17/2020 1093
124 124. 내 몸에 딱 맞는 발레핏 다이어트 08/10/2020 1011
123 123. The English Patient (잉글리시 페이션트) )리뷰 08/08/2020 438
122 122. 만성 허리 통증 발레핏으로 안녕. 08/03/2020 113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