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명의 재즈와 마음 이야기

칼럼니스트: 김재명

Jazz, K-POP, Classic, CCM 등 여러 장르음악의
작곡과 편곡, 프로듀싱을 하고 있는 뮤지션
현 JM Company 대표

Email: lydianish@naver.com

 
편견을 향해 외치다; 'So What'--재즈칼럼10
04/06/2015 09:49 am
 글쓴이 : Panda
조회 : 8,421  



편견을 향해 외치다.

So What





1959 년 32,

7명의 재즈 뮤지션들 한 스튜디오에 모였다.


테너 섹스폰 연주자,존 콜트레인 (Tenor Saxophonist, John Coltrane),

엘토 섹스폰 연주자, 줄리안 케논벌 에덜리 (Alto Saxophonist, Julian "Cannonball" Adderley),

피아노 연주자, 빌 에반스 (Pianist, Bill Evans),

피아노 연주자, 웬튼 켈리 (Pianist, Wynton Kelly),

베이스 연주자, 폴 쳄벌스 (Bassist, Paul Chambers),

드럼 연주자, 지미 콥 (Drummer, Jimmy Cobb),

그리고, 마지막으로

트럼펫 연주자, 마일즈 데이비스 (Trumpeter, Miles Davis) 가 그들이었다.


앨범을 만드는 과정은 독특했다.


녹음 전 당연히 해야 한다고 생각되는 리허설도 거의 하지 않았고,

무엇보다 그들은 자신들이 무엇을 녹음하게 될지 알지 못했다.


리더 마일즈 데이비스 (Miles Davis) 는 녹음 전이 되서야 녹음 할 각 곡에 대한 간단한 설명을 해 주었다.


그런데 그 설명이란 것이,

연주자들의 솔로연주 (improvisation) 을 위한

스케일과 멜로디 라인에 대한 대략적인 개요가 전부였다.


그 것 뿐이었다.


더욱이

꾸미지 않은 자연스러운 사운드를 원해서,

각 곡의 첫 녹음을 잡아낼 심산이었다.



첫 트랙 녹음이 시작됐다.


베이스와 피아노의 짧은 인트로 후,

베이스가 메인 멜로디를 연주한다.


평범하지 않은 선택이다.


피아니스트 빌 에반스 (Bill Evans) 는 베이스가 메인 멜로디를 연주하는 중간 중간,

두개의 코드를 반복적으로 연주한다.

총5 음으로 이루어진 각각의 코드는,

맨 아래 음부터 위로 네번째 음까지 4도 간격으로 배치했고 ( Perfect Fourths),

마지막 다섯번째 음은 3도 간격으로 배치했다 (a Major Third).


깔끔하고 설득력 있는 코드다.


화성 또한 범상치 않다.

복잡한 코드변화에 메일 수 밖에 없는 기존의 비밥 (Bebop) 과는 전혀 다르다.

단 두개의 모드만으로 전곡의 화성적 틀을 이루고 있다. (D dorian 과 Eb dorian)


훨씬 자유로와진 틀 안에서

이제는 별이 된 전설의 뮤지션들이 자신의 영혼을 쏟아붓는다.



위대한 앨범,

The Kind of Blue (더 카인드 오브 블루)”와 그 앨범의 첫 번째 수록곡 'So What (소 왓)' 이렇게 모든면에서 아주 새롭고 창의적이며 혁신적인 방법으로 탄생되었습니다.


앨범, “The Kind of Blue” 마일즈 데이비스 (Miles Davis) 의 베스트셀링 음반이자,

또한 모든 재즈 음반을 통틀어 역대 최고의 베스트셀링 음반으로 여전히 기록되고 있습니다.


'So What' 은 모달 재즈 (modal jazz) 의 대표적인 곡으로

코드의 진행대신 모드 (혹은 스케일) 를 화성적 틀로 사용한 곡 입니다.


재미있는 사실은

빌 에반스 (Bill Evans) 가 연주한 해드의 두 코드가

'So What Chord' 로 유명해 졌는데,


실제로도

코드 각각이 마치 So (), What () 이라고 말하는 것 같은 착각을 줍니다.



'So What' 이라...


'So What' 의 의미는

그래서 어떻단 말인가?”라는 뜻입니다.


베이스로 연주되는 무겁고 반복적이며 집착적인 메인 멜로디에

'So What!' 이라고 대꾸하는 이 곡은

그래서인지 냉소적이며 동시에 통쾌합니다.



'So What' 이라는 말을

편견에 시달리는 누군가에게 혹은 자기자신에게 써 본 적이 있습니까?


비난을 한 적이 있거나

비난을 받은 적이 있다면,


그래서

나만 옳다고 믿고있거나

자격지짐에 힘들어 하고 있다면


양쪽 모두 편견에 시달리고 있는 중 입니다.



다른 누군가를

비난하려는 마음이 들때,


그런 자신을 향해,


“그는 이러이러 하군.

그래서 어떻단 말인가? (So What?)” 라고 말할 수 있다면,


누군가가 당신을

비난하려 할때,


그런 타인을 향해,


“나는 이러이러 해.

그래서 어떻단 말인가? (So What?)” 라고 말 할 수 있다면,


비난이라고 하는 주관적 평가 (편견) 로 상처를 주고 받는 대신,

타인과 자기자신에 대한 객관적 이해 할 수 있는 마음의 여유를 갖게 될 것입니다.



66년 전 마일즈 데이비스 (Miles Davis) 와 그의 친구들은

비밥 (Bebop) 이 재즈의 전부이자 이상향인 듯 떠들어 대는 거대한 문화적 편견을 향해  'So What' 을 외쳤습니다.


세상의 수많은 편견을 향해.

내 안에 끝없는 편견을 향해.


이제는 외쳐야 하지 않겠습니까?


나는

당신의 'So What' 을 지지합니다.





JM




마일즈 데이비스 (Miles Davis) 와 그의 친구들이 연주합니다.

(제목을 클릭하세요!)



So What



12  > Kind of Blue , Miles Davis


Kind of Blue (카인드 오브 블루) 에 다른 작품;


All Blues



//모든 칼럼의 저작권은 칼럼니스트 김재명에게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나의 첫번째 책............................... '하루도 같지 않다' 01/08/2019 7369
공지 재마칼럼에 관해. 09/11/2017 11492
275 같이 들어요!- 182//Ornithology_감동을 주기 위해선/ 05/29/2020 58
274 마음으로 보다 ......나를 위로하는 법 05/19/2020 705
273 영어로 읽는 마음 이야기...One decision; 하나의 결심이 당신의 현실 전부를 바… 05/07/2020 777
272 같이 들어요!- 181//Don't Worry Be Happy_우리가 느끼는 지금의 모든 감정은/ 04/27/2020 530
271 마음으로 보다-------꽃들에게 03/28/2020 1323
270 같이 들어요!- 180//a Night in Tunisia_괜찮으신가요// 03/21/2020 709
269 같이 들어요!- 179//Hello Dolly_물론 신이 난다면 춤을 춰도 괜찮고 말고요// 03/13/2020 678
268 마음으로 보다-----봄은 가볍다_봄이 왔다 03/04/2020 926
267 같이 들어요!- 178//Close to Home_이제 거의 다 왔습니다// 02/28/2020 587
266 영어로 읽는 마음 이야기...Do Nothing_아무것도 하지 마라 02/23/2020 746
265 같이 들어요!- 177//Always And Forever_ 내게 영원함이란// 01/17/2020 1179
264 마음으로 보다...마음은 몇 도가 되어야 행복해 질까 01/02/2020 1302
263 같이 들어요!- 176//Thank You_당연한 것이란 없기에// 12/25/2019 1106
262 JM's BOOKS...두번째 책_두번째 퇴고를 하며 12/21/2019 985
261 같이 들어요!- 175//Day Dream-당신의 삶은 너무도 짧고 소중하기 때문입니다// 12/10/2019 122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