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영의 부동산칼럼

부동산의 모든것. 김희영의 부동산칼럼 안에 있습니다.

 
과포화 한인 부동산 업자
06/18/2019 02:00 pm
 글쓴이 : kiminvestments
조회 : 2,387  


과포화 한인 부동산 업자


California 한인 24 명당 1 명이 부동산 면허자.


2019 년 5 월 가주 부동산 면허국 (DRE) 자료에서 김씨 성 4,315 명을 지역별로 분석 했다. 김씨가 한인 전체 성씨의 22 % 이므로 가주 내 한인 부동산 면허자는 19,614 명으로 추산된다. California 한인 인구는 2017 년 476,180 (2010 년 452,000) 명이었다. 즉 California 한인 24 명당 한 사람이 부동산 면허 소유자이다.


2019 년 California 주 인구는 37,253,956 명, 가주 부동산 업자 면허자는 421,512 명이다. 즉, 인구 88.4 명당 부동산 업자가 1 명이다. 그러나 한인은 24 명에 1 사람이 부동산 업자이므로 California 평균의 3.7 배가 된다. 그러므로 한인 부동산 업자는 과포화 상태라고 할 수 있다.


시별 분석에서 Northridge 시에는 한인 6 명당 1 명이 부동산 업자, Cerritos 12 명 당 1 명, La Habra 시는 15 명당 1 명이 한인 부동산 업자이다. 시별로 가장 많은 부동산 업자 면허 소유자는 Los Angels 시로서, 한인 3,927 명이 L.A. 시 거주 부동산 면허자이므로  

L.A. 한인 28 명에 1 명이 한인 부동산 업자이다. 


예로서, 전문 직 중에서 일반적으로 변호사도 많다고 한다. 현재 2019 년 California에서 활동하는 변호사 면허자는 189,915 명, 활동하지 않는 변호사 63,698 명, 판사 2,289 명, 면허 정지 당한 변호사는 14,663 명으로서 5.4 % 에 해당된다. 전체는 270,565 명이다.

 

변호사 인구 전체와 면허자 전체 비율은 137.7 명 이지만, 활동 하는 변호사를 인구와 비례해 보면  California 인구 196.2 명에 1 명이 변호사로서 활동하고 있다. 거의 인구 200 명당 1 명이 변호사다. 


 

1. 가주 한인 지역별 부동산 면허 소유자

    

California 내 한인 부동산 업자 19,614명 가운데는 Georgia, New York, Oregon 등 20 개 타주 거주자가 91 명 이다.

남가주에만 한인 16,950 명이다. 여기에는 L.A. County 11,504 명, Orange County 3,509 명, San Diego County 632 명, San Bernardino County 618 명, Riverside County 432 명, Ventura 27 명, 중가주 205 명, 북가주 2,482 명이다.

북가주 시별로는 San Jose 323 명, San Francisco 332 명, Santa Clara 109 명,  Fremont 105 명, Sunnyvale 87 명 순위이다.

California 면허자 가운데서 387 개 시별 면허 소유자 수가 가장 많은 곳은 Los Angeles 시로서 3,927 명, Fullerton 959 명, Irvine 777 명, Torrance 605 명, Cerritos 568 명 순위이다.

  

 

한인 부동산

면허자 

LOS ANGELES

 

3,927

FULLERTON

 

959

IRVINE

 

777

TORRANCE

 

605

CERRITOS

 

568

BUENA PARK

 

418

GLENDALE

 

418

SAN DIEGO

 

386

SAN FRANCISCO

 

332

SAN JOSE

 

323

NORTHRIDGE

 

318

DIAMOND BAR

 

305

LA CRESCENTA

 

291

ANAHEIM

 

282

GARDEN GROVE

 

268

LA HABRA

 

200

BREA

 

195

ROWLAND HEIGHTS

 

195

CYPRESS

 

168

LA CANADA FLINTRIDGE

 

159

BEVERLY HILLS

 

145

CORONA

 

145

Gardena 

 

145

HUNTINGTON BEACH

 

145

LA MIRADA

 

145

GRANADA HILLS

 

141

SANTA ANA

 

141

YORBA LINDA

 

141

DOWNEY

 

127

RANCHO PALOS VERDES

 

127

LA CANADA

 

118

CHINO HILLS

 

114

NORWALK

 

114

TUSTIN

 

114

ARCADIA

 

109

SANTA CLARA

 

109

FREMONT

 

105

LONG BEACH

 

105

ORANGE

 

105

RANCHO CUCAMONGA

 

105

VALENCIA

 

105

WALNUT

 

105

RIVERSIDE

 

100

BURBANK

 

95

PASADENA

 

95

HACIENDA HEIGHTS

 

91


2. 한인 시별 인구와 부동산 면허 소유자 비


인구 조사국의 2017 년 시별 예상 한인 인구와 부동산 면허 소유를 비교 해 보면 부동산 업자는 과포화 상태다. 예로서, Los Angels 시에는 한인 28 명, Fullerton 한인 18 명, Irvine 27 명, Torrance 17 명 중 1 명이 부동산 면허 소유자다.


면허자

한인 인구 2017년

인구조사국

한인 인구비와

면허자

LOS ANGELES

3,927

109,508

28

FULLERTON

959

17,526

18

IRVINE

777

20,934

27

TORRANCE

605

10,379

17

CERRITOS

568

6,784

12

BUENA PARK

418

8,358

20

GLENDALE

418

9,288

22

SAN DIEGO

386

13,864

36

SAN FRANCISCO

332

10,046

30

SAN JOSE

323

11,672

36

NORTHRIDGE

318

1,839

6

DIAMOND BAR

305

5,856

19

LA CRESCENTA

291

3,488

12

ANAHEIM

282

7,405

26

GARDEN GROVE

268

4,436

17

LA HABRA

200

3,059

15



남가주 내에서 2018 년에 한인 부동산 업자 798 명이 한인 신문에 광고를 했었다. 2010 년부터 2018 년 광고 자는 년 평균 745 명이므로 면허자 숫자와 실제 종사자에는 큰 차이가 있다.

신문에 광고를 개재한 부동산 업자들도 부동산 업으로 생계유지가 어렵기 때문에 평균 3 년 경력자이다. 매년 30 %가 이직하고, 매년 42 % 의 새 도전자가 자리 메김을 하고 있다.

California 한인 부동산 면허자 19,614 명은 부동산업에 현재 또는 미래에 종사하겠다는 희망으로 면허 비용과 교육비를 지불하고서 부동산 면허증을 취득 했을 것이다. 부동산 면허 취득 과정에서 부동산 관련 지식들이 사회활동 상식에 많은 도움이 된다. 그러나 부동산업으로 생계 생계유지 불안정, 다양한 지식 습득과 잘못에 대한 법적 책임이 크기 때문에 이직율이 가장 높다는 것을 알아야 된다.

이번 조사과정에서, 김씨 성 가운데는 베트남 “라이따이한 (한인 혼혈)” 김씨가 220 명, 즉 0.5 %가 있었지만, 한인 통계에서 이들은 배제했다. 

장롱속에 부동산 면허증을 묻어둔 한인 부동산 업자가 많다. 


김희영   김희영 부동산 (951) 462 - 1070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384 Rent Control 건물주가 임대료 인상 신청 07/15/2019 129
383 과포화 한인 부동산 업자 06/18/2019 2388
382 피해 복구비 미달 통고 06/04/2019 820
381 주거용 계단 상판 안전 검사, 3 세대 이상 05/07/2019 1157
380 L.A. 시 단기 임대 (Air BNB) 03/28/2019 3434
379 태양광 (Solar) 공사 02/27/2019 1714
378 제3자 임대료 수령 수용 조건 02/07/2019 1278
377 3 일 퇴거통고에 주말, 공휴일 제외 01/24/2019 1353
376 보험에서 임시생활비 지급 01/03/2019 1864
375 전기료금에서 산불 피해 보상 12/26/2018 1277
374 재난구호 정부 기관에 도움 요청 12/11/2018 1271
373 양쪽 부동산업자 (Dual agent)로 피해 11/23/2018 1642
372 주인이 봉 이가 주인 책임 ! 11/07/2018 1634
371 임대료 못 받는다. 무허가, 열악상태 10/30/2018 1606
370 입주자 권리 (2) 10/22/2018 160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