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최강 철벽녀, 과연 소개가 가능할까 -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ple.net ]
04/09/2019 12:52 am
 글쓴이 : sunwoo
조회 : 2,199  


<이웅진의 화려한 싱글은 없다>


최강 철벽녀, 과연 소개가 가능할까?



최강 철벽녀 과연 결혼 가능할까.jpg



“대표님. 소개를 다시 받아야 할 것 같아요.”

“잘 만나고 있다고 들었는데, 아니셨어요?”

“몇번 만나긴 했어요. 근데 제 생각과는 다르더라고요.”


벌써 몇 번째인지 모른다. 잘 만나는 것 같다 싶으면

다시 이렇게 새로운 만남을 요구한다.


35세의 그녀는 부유한 부모님의 외동딸이다.

현재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과 패스트푸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돈이 있고, 시간이 있다 보니 자기관리에 투자를 많이 해서

20대라고 해도 믿을 정도의 외모에, 스타일도 좋다.


그런데 결혼을 못했다. 안한 게 아니라 못했다. 눈이 높아서가 아니다.

지나치게 철벽을 쳐서다. 예를 들어 이런 거다.

처음 만났던 남자는 호감이 있었는데,

월급에서 다달이 아버지 빚 갚는 것을 도와준다는 말을 듣고 헤어졌다고 한다.


“그렇게 아들 덕 보는 게 당연해지면

그런 부모님은 사돈집이 부자라고 하면 바라는 게 생기거든요.”

“그건 먼 훗날의 얘기이고, 또 그런 일이 일어나리라는 보장도 없는데,

걱정이 너무 많은 것 같네요.”


남자 쪽에서 자기 집에 손벌릴까봐 애초에 싹수를 잘라버린 것이다.

물론 그녀가 그런 걱정을 하는 것도 이해는 간다.

부모님 덕 보려는 사람들이 많았고, 도와주면 한번으로 끝나는 게 아니라

계속 손을 벌려서 결국 안좋게 끝나는 경우를 여러번 봤다고 했다.


그래서 다음번에는 그녀만큼 경제력이 좋은 집안의 남성을 소개했다

. 그랬더니 두 사람 만나는 동안 남성 어머니가 전화를 자주 걸었다면서

 “간섭이 심하다”고 안만나겠다고 했다.

세 번째는 결혼 안한 누나가 있어서 싫다고 했다. 달랑 남매뿐인데,

누나가 결혼 안하고 있으면 남동생이 챙기고 신경을 써줘야 될 거 아니냐는 거다.

아이러니한 것은 그녀의 남동생도 결혼을 했다.

그러니까 그녀도 남동생에게는 결혼안한 누나인 것이다.


차라리 대학은 어딜 나오고, 어느 직장에 다니고, 어떤 집안이고,

이렇게 구체적인 조건을 제시하면 기준을 갖고 남성을 소개할 수 있는데,

매번 자신이 손해보거나 신경쓸 것 같으면 철벽을 쳐버린다.

자기 방어가 너무 지나쳤다.


일체 신경쓸 것도 없고, 흠집도 없고, 손해도 안봐야 하고,

그러면서 조건도 좋아야 한다. 온 우주에 그런 남성은 없다.


이렇게 생각만 많아서는 연애도, 결혼도 하기 힘들다.

일단은 만나봐야 경험이 쌓이고, 진전이 생긴다.

또한 자신이 칼자루를 쥐고 있다는 생각은 정말 위험하다.


내가 원하는 이성상이 있듯이 남들도 그렇다는 것,

그래서 서로가 원해야 만남이 이뤄진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그나저나 이 최강 철벽녀 소개시킬 생각에 걱정이 많다.




수백만원 결혼정보회사 가입비 NO!

불안한 소셜 데이팅 NO!

마음에 안드는 지인소개 NO!


http://cs.couple.net/


결혼정보회사 선우의 혁신

Couple.net 에 프로필 신뢰 인증

수백만원대 결혼정보 서비스를

1회 만남시 5만원에. 이용 가능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딸 셋 둔 이혼녀의 인생역전 10/28/2020 109
805 뜨겁게 만나 쿨하게 헤어졌다, 어떤 이혼 후 10/27/2020 253
804 200번 만남 끝에 찾아온 사랑...그녀의 적극성이 해답이었다. 10/21/2020 964
803 30년 후, 남자들은 미녀를 거부했다 ⠀ 10/20/2020 391
802 본인만의 방식으로 사랑을 쟁취해낸 50대 열정녀 10/14/2020 1008
801 ‘킹카’의 조건, 나이따라 다르다 10/13/2020 389
800 26세 여성의 처연한 뒷모습 10/07/2020 1780
799 공부남과 사업녀의 결혼, 그런데… 10/06/2020 412
798 텍사스의 어머니와 아들, 2년 후의 재회 09/30/2020 917
797 1년째 밀당 중인 남녀, 누가 손해일까 09/29/2020 522
796 성공한 아버지의 마지막 목표는 딸의 결혼 09/23/2020 865
795 담배 때문에 헤어졌다, 말이 될까 09/22/2020 446
794 부부가 오래 함께 살아가기 09/20/2020 824
793 아버지의 열정이 아들을 움직였다. 09/16/2020 633
792 이상형도 까다로운 그녀, 누구와 결혼했을까? 09/15/2020 55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