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추신수 벤치만 지키다 끝난 포스트 시즌
  노고지리
10.10.2016  



정규시즌 막판 부상에서 복귀한 추추트레인 추신수의 모습은 끝내 찾아볼 수 없었다.

추신수가 2차전에 이어 3차전에서도 경기에 나서지 못하며 이번 포스트시즌을 마감했다

텍사스는 9일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에 위치한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3차전에서 6-7로 패했다.

 
이날 텍사스는 경기 중반 미치 모어랜드의 적시타에 힘입어 6-5 역전에 성공했지만, 결국 포수 패스드볼로 동점을 허용했고, 연장 10회 끝내기 패했다.
 
이로써 텍사스는 홈에서 열린 1,2차전 패배에 이어 3차전마저 내주며 3연패로 이번 포스트시즌을 마감했다. 아메리칸리그 최고 승률팀이 무색한 결과.

추신수는 앞서 지난 7일 1차전에 선발 출전했으나 3타수 무안타 2삼진에 그쳤고, 지난 8일 2차전에는 대타, 대주자로도 나서지 못했다. 

이어 이날 마지막 3차전에서도 추신수의 모습은 찾아볼 수 없었다. 추신수는 대수비로 나섰던 제러드 호잉의 연장 10회 타석 때 대타로 나설 것으로 보였다.

하지만 추신수는 몸을 푸는 모습도 보이지 않았고, 제프 배니스터 감독 역시 추신수를 기용하지 않았다. 결국 호잉은 그 타석에서 무기력하게 삼진을 당했다.

이에 따라 추신수는 이번 포스트시즌에서 1경기에만 모습을 드러내며 3타수 무안타 1타점 2삼진을 기록했다. 

 

DISCLAIMER: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 |
 

라디오코리아 중계일정
  • 09/23  (토)  6:00PM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  LA 다저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