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김하성, 시즌 17호 2루타…비디오 판독으로 타점 잃어

연합뉴스 입력 08.09.2022 09:50 AM 조회 855
샌프란시스코전 3타수 1안타…타율 0.248
김하성의 2루타 장면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27)이 시즌 17번째 2루타를 터트렸지만, 상대 호수비로 타점 하나를 잃었다.


김하성은 9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홈 경기에 6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3타수 1안타를 친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247에서 0.248(339타수 84안타)로 소폭 올랐다.

2회 첫 타석 내야 뜬공, 6회 두 번째 타석 내야 땅볼로 물러난 김하성은 0-1로 끌려가던 7회 1사 1루에서 세 번째 타석을 맞았다.

김하성 타석에 샌프란시스코 벤치는 왼손 선발 알렉스 우드를 내리고 우완 존 브레비아를 냈다.

그러자 김하성은 브레비아의 4구째 슬라이더를 가볍게 잡아당겨 3루수 옆을 스쳐 가는 좌익선상 깊숙한 타구를 만들었다.

1루에 있던 브랜던 드루리는 홈까지 달려 세이프 판정을 받았고, 2루에 도달한 김하성은 그사이 3루까지 추가 진루했다.

그러나 비디오 판독 끝에 홈 판정이 세이프에서 아웃으로 번복돼 김하성은 타점을 잃었다.

타선이 침묵한 샌디에이고는 샌프란시스코에 0-1로 패해 5연패 늪에 빠졌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