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1천명 모인 쇼핑센터에 러 미사일 떨어져..10명 사망

이채원 기자 입력 06.27.2022 11:07 AM 조회 4,982
Credit: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 텔레그램 캡처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중부의 쇼핑센터를 미사일로 공격했다고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대통령이 밝혔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오늘(27일) 텔레그램을 통해 우크라이나 중부 폴타바 주 크레멘추크 시의 쇼핑센터에 러시아 미사일이 떨어졌다고 전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미사일이 떨어질 당시 쇼핑센터에 1천 명이 넘는 사람이 있었다며 쇼핑센터에서 화염과 검은 연기가 치솟는 영상을 게재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쇼핑센터가 화염에 휩싸여 있고 소방대원들이 진화 작업 중이라며 희생자 수는 상상조차 하기 어렵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이곳은 러시아군에 어떤 위협도 되지 않으며, 전략적 가치가 전무하다며 러시아군에 인간성을 바라는 것은 부질없는 일이라고 비판했다.

비탈리 멜레츠스키 크레멘추크 시장은 이번 공격으로 사상자가 발생했다고 밝혔으나, 구체적인 사상자 수는 공개하지 않았다.

이후 드미트로 루닌 폴타바 주지사는 성명을 내고 10명이 사망하고 40명 이상이 부상했다며 21명이 병원에 입원했다고 밝혔다.

이어 부상자 중 6명은 위중한 상태이며, 어린이 2명을 포함한 나머지 부상자는 입원하지 않고 진료를 받았다고 덧붙였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