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테슬라 주가 천 달러 돌파에.. 머스크 재산 천문학적 수준 급등

레이첼 김 기자 입력 10.26.2021 01:43 AM 수정 10.26.2021 01:44 AM 조회 4,060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 주가가 어제(25일)천 달러를 넘으면서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 재산도 역사상 유례를 찾아볼 수 없는 천문학적인 수준으로 급증했다.

블룸버그 통신이 집계하는 억만장자 지수에 따르면 머스크 순자산은 테슬라 주가 급등에 힘입어362억 달러 늘어난 2천890억 달러였다.

블룸버그는 362억 달러 재산 증가는 억만장자 지수 역사상 가장 큰 폭이라며 머스크 순자산은 엑손모빌이나 나이키 시장가치보다 크다고 보도했다.

엑손모빌 시총은 어제(25일)2천724억 달러, 나이키 시장가치는 2천599억 달러였다.

블룸버그는 미 경영데이터 분석기관 에퀼러를 인용해 테슬라 경영 성과에 따른 주식 옵션까지 고려할 경우머스크 순자산은 2천970억 달러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는 글로벌 자동차 기업 중 테슬라에 이어 시총 2위인 도요타의 시장가치 2천820억 달러를 능가하는 수치라고 블룸버그는 분석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