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비트코인, 미국 거래소 한 곳에서 시스템오류로 한때 87% 폭락

연합뉴스 입력 10.21.2021 03:06 PM 조회 880
6만5천달러서 8천200달러로 수직낙하…투자자들 "사기극" 분통
글로벌 가상화폐 거래소 바이낸스 로고





미국의 한 가상화폐 거래소에서 시스템 오류 때문에 해당 거래소에 표시되는 비트코인 가격이 한때 87% 폭락하는 큰 소동이 빚어졌다.

블룸버그 통신은 21일(현지시간) 글로벌 가상화폐 거래소 바이낸스의 미국 투자자 거래 시스템에 오류가 발생해 비트코인 시세가 6만5천 달러에서 8천200달러까지 주저앉는 대혼란이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바이낸스에 따르면 비트코인 폭락 오류 사태는 미국 동부 시간 기준 오전 7시 34분에 발생했다. 이후 1분 만에 정상 가격을 회복했다.

바이낸스 관계자는 "기관 투자자가 거래 알고리즘에 버그가 있다고 알려왔는데 이 때문에 매도가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며 "현재 계속 조사 중이고 버그는 해결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비트코인 가격 87% 폭락 오류를 보여주는 시세 차트





시스템 오류에 따른 비트코인 시세 폭락은 바이낸스 미국 거래소에서만 벌어졌다. 다른 거래소에서는 그 시간대 비트코인 가격이 하락했으나 6만3천 달러 수준이었다.

바이낸스 미국 거래소를 이용하는 가상화폐 투자자들은 일종의 사기극이라며 분통을 터트렸다.

한 사용자는 트위터에 글을 올려 "바이낸스 미국 거래소가 참 잘했다"고 비꼬면서 미국인들을 상대로 사기를 치는 형편없는 거래소라고 비난했다.

경제 매체 마켓 인사이더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주가수익비율(PER) 등 표준화된 방식으로 기업 주가를 평가하는 주식 시장과 달리 가상화폐 가격 결정 구조는 아직 체계적이지 않다는 맹점이 있다고 진단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