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10월21일 스포츠 1부(LA 다저스 참패/휴스턴, 1승 남았다)

주형석 기자 입력 10.21.2021 07:54 AM 조회 1,774
1.LA 다저스가 어제(10월20일) 홈구장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4차전 경기에서 완패를 하고 말았죠?

*LA 다저스,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에 9-2 대패

*훌리오 어리아스, 어제 선발등판해 2회초 솔로홈런 2개, 3회초 솔로홈런 1개 등 허용

*경기 초반 홈런 3개 얻어 맞으며 2회초와 3회초에 2실점씩 하면서 4-0 리드 당해

*5회초에 추가 실점하면서 5-0 벌어져 초반에 일찌감치 승부 결정나고 말아

*LA 다저스 타선, 3회말까지 퍼펙트 3자범퇴 당해.. 4회말 볼넷 얻었지만 노히트 노런

*5회말, 저스틴 터너와 코디 벨린저 연속 안타 이어 대타 AJ 폴락 적시타로 2득점, 5-2 추격

*9회초, 3점 홈런 포함 3안타와 볼넷 1개 등으로 4실점해 9-2 점수차 벌어져 

2.어제 경기는 역시 선발투수가 초반에 너무 일찍 무너진 것이 가장 컸죠?

*선발투수와 타선 모두 최악의 모습 보였는데 역시 선발투수 초반에 무너진 것이 결정적

*훌리오 어리아스, 계속 이틀 쉬고 나오는 강행군 펼쳐

*아무리 1이닝 던지고 이틀 쉰다고 해도 투수 리듬, 컨디션 좋을 수 없어

*훌리오 어리아스, 5이닝, 투구수 92개, 8피안타(3 피홈런), 2볼넷, 3탈삼진, 5실점

*훌리오 어리아스, 선발투수를 구원투수로 투입하면서 땡겨쓴 결과가 여실히 드러난 경기

*앤드류 프리드먼 사장과 데이브 로버츠 감독, 뭔가 단단히 착각하고 있는 것 하나 있어

*지난 시즌 훌리오 어리아스가 포스트 시즌 최고 피칭하면서 World Series 우승 주역인 것 맞아

*하지만, 코로나 19 때문에 초단축 시즌이어서 포스트 시즌에 지치지 않았던 상황

*훌리오 어리아스, 올시즌에 선발투수로 나서 20승 올려.. 그만큼 많이 던졌다는 의미

*당연히 지난 시즌과는 다르다는 것을 인식했어야 했지만 지난 시즌처럼 쓰려다가 역효과

*클레이턴 커쇼, 정규시즌 아주 잘 던지다가 포스트 시즌만 오면 기대에 미치지 못해

*훌리오 어리아스, 커쇼 패턴 그대로 보여줘.. 정규시즌 많이 던지고, 포스트 시즌 무리한 피칭

3.어제 경기에서는 타선도 정말 답답한 모습이었죠?
*LA 다저스 타선, 3회말까지 퍼펙트로 눌려

*4회말까지 노히트 노런, 볼넷만 하나 얻어내는데 그쳐

*5회말, 3안타 집중하면서 2득점했지만 이미 5실점한 후여서 너무 늦은 안타

*그나마 5회말 3안타 외에는 7회말 선두타자 앨버트 푸홀스 안타 하나 더 친 것밖에 없어

*LA 다저스, 어제 4안타 빈공 끝에 9-2 완패.. 어제 같은 타격으로는 이길 경기 없어

*앤드류 프리드먼 사장과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투수진에는 많은 변화 추구

*하지만 타선에는 정반대로 지나치게 믿고 가는 경향 강한 모습

*저스틴 터넌, 트레 터너, 개빈 럭스 등 타격 부진한 선수들 계속 그대로 기용

*LA 다저스 선수 구성상 완전히 빼고 경기하기 힘들다면 최소한 타선 조정이라도 해야

*트레 터너, 계속 상위 타선 기용 이해하기 힘들어.. 포스트 시즌 들어서 타선 흐름 계속 끊어

*투수진은 믿고 맏기면서 순리대로 갔으면 훨씬 결과가 더 좋았을 것으로 보여

*반면, 타선은 오히려 변화를 주고 적극적으로 작전 펼치면서 가야했는데 그렇게 하지 못해

*어쨌든, 어제 경기를 완패하면서 이제 LA 다저스는 벼랑 끝에 몰린 상황

4.어메리칸 리그 챔피언십시리즈 경기에서는 휴스턴 애스트로스가 어제 보스턴 레드삭스를 대파하면서 월드시리즈 진출에 1승만 남겨놨죠?

*휴스턴 애스트로스, 어제 보스턴 레드삭스와 원정경기서 9-1 대승

*요단 알바레즈 홈런 등 장단 11안타로 9득점

*프램버 발데즈, 27살, 왼손투수, 8이닝, 93개 투구수, 3피안타, 1볼넷, 5탈삼진, 1실점

*투타 조화속에 홈팀 보스턴 완파.. 3승2패로 1승만 더 올리면 World Series 진출

*휴스턴, 6차전과 7차전을 홈구장에서 치르기 때문에 World Series 진출 가능성 매우 높아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