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백악관 어린이 백신접종 ‘소아과, 학교 등에서 적은 용량, 작은 주사기 사용’

한면택 워싱턴 특파원 입력 10.20.2021 02:25 PM 수정 10.20.2021 05:45 PM 조회 3,975
11월 초 5세~11세 사이 2800만명 백신접종 계획 발표
집단접종장소 대신 소아과 오피스, 학교 클리닉 등에서 3분의 1 용량
11월초 부터 시작할 5세부터 11세 사이의 어린이 백신 접종은 소아과, 학교 등에서 적은 용량의 작은 주사기를 사용해 실시된다고 백악관이 발표했다

어린이 2800만명에 대한 백신접종에는 화이자 백신을 사용하되 성인의 3분의 1인 10 마이크로 그램만 주사되고 작은 주사기를 사용하게 된다고 백악관이 밝혔다

미국의 코로나 백신 접종에서 다음 단계로 확대되는 5세부터 11세 사이의 어린이 백신접종 계획이 나왔다

백악관이 발표한 어린이 백신 접종 계획은 어린이 안전과 부모들의 불안해소 등을 위해 성인 접종과는 크게 다른 방안을 마련한 것으로 보인다

첫째 FDA와 CDC의 승인절차를 이달말안에 마치면 11월 초부터 5세부터 11세 사이의 어린이 2800 만명을 대상으로 백신접종에 착수한다

이에 필요한 FDA 자문위원회는 10월 26일, CDC 자문위원회는 11월 2일 회의를 개최할 일정을 잡아 놓고 있어 11월초 부터 최종 승인이 나와 접종에 착수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지난 5월 확대했던 12세에서 15세 사이의 청소년들이 1700만명 이었던 것에 비해 더많고 더 어린 주로 초등학생들이 백신을 맞게 되는 것이다

둘째 접종장소는 성인들의 대규모 집단접종 장소를 피하고 2만 5000곳의 소아과, 패밀리 닥터 오피스, 어린이 병원 등으로 지정된다

이와함께 수만곳의 약국들, 초등학교 클리닉 등에서도 어린이 백신 접종을 실시하게 된다

셋째 어린이들에게 주사할 화이자 백신의 용량은 성인의 3분의 1인 10 마이크로 그램만 사용하게 된다.

이를 위해 12세이상 성인용 보다는 작은 약병과 작은 주사기가 사용된다

10마이크로 그램을 약병에 담은 어린이용 화이자 백신은 보통 냉장고에서는 10주간 보관할 수 있고 의료용 냉동고에선 6개월간 저장이 가능하다고 백악관은 밝혔다

넷째 백신접종 대상 어린이들 중에 비만, 소아당뇨, 천식, 면역체계 취약자 등은 어린이 병원에서 전문의 들로 부터 백신을 맞도록 권고하고 있다

백악관 코비드 대응팀장인 제프 자이엔츠 조정관은 “앞으로 1주일안에 어린이용 화이자 백신 1500만 회분을 배포준비를 마치고 그후부터 매주 수백만회분을 배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5세부터 11세 사이의 자녀를 두고 있는 부모들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 부모들의 3분의 2는 자녀들에게 백신을 접종시킬 뜻이 있음을 밝히고 있으나 실제 초반 접종은 해당자의 절반정도에 달하고 부작용이 적을 경우 늘어나게 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