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터키, 6일간 에게해서 난민 388명 구조

연합뉴스 입력 07.27.2021 08:21 PM 조회 162
고무보트에 탄 난민들 [AP=연합뉴스 자료사진]



터키 해안경비대가 6일간 에게해(터키와 그리스 사이 바다)에서 난민 380여 명을 구조했다.

터키 해안경비대는 지난 17∼22일 에게해를 표류 중이던 난민 388명을 구조했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해안경비대에 따르면 에게해에 접한 이즈미르주(州) 서부 세페리히사르 해안에서 217명을 구조했으며, 디클리 해안에서 78명이 구조됐다.

이와 별도로 22일 이즈미르 포차 인근 해안과 체쉬메 인근 해안에서 각각 26명과 67명이 해안경비대에 발견·구조됐다.

유럽연합(EU) 회원국인 그리스·불가리아와 국경을 맞댄 터키는 유럽행을 바라는 난민의 주요 경유지다.

시리아·아프가니스탄 등에서 출발한 난민은 대부분 그리스·불가리아와 육로로 맞닿은 터키 에디르네 주를 통하거나 소형 선박 또는 고무보트로 에게해를 건너 유럽 입국을 시도하고 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