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매운 감자 샐러드] 한국인들이 좋아하는 개운한 샐러드.
03/31/2014 09:05 a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4,864  



 
 
<매운 감자 샐러드_Hot Potato Salad>
 
 
 
 
 
 
 
[매운 감자 샐러드] 한국인들이 좋아하는 개운한 샐러드.
 
 
 
예전 한국에서 산다는 것이 만만하지는 않았다. 부모님도 예외는 아니어서 새벽에 출근해서는 늦은 시간에 귀가하시곤 하였다.
 
 
넉넉한 형편이 아니어서 입주 가정부를 둘수는 없었고 먼 일가 친척 할머니와 함께 살았다. 동생과 나는 주로 할머니와 하루를 보내곤 하였다. 기력이 없으신 할머니는 하루종일 누워 계시거나 **를 물고 계셨다. 해가 뉘엿뉘엿 질 때가 되면 동네 어귀에 나가 부모님을 기다리고는 하였다.
 
 
너무 추운 날에는 부모님이 올때까지 동생과 동요를 부르곤 하였다. 얼굴에는 얼음이 밖여서 볼이 새빨개지고 추워서 도저히 견디기가 어려울때 즈음에 어렴풋이 부모님이 나타나셨다. 꽁꽁 얼어있는 우리를 발견한 아버지는 나를 번쩍 안아서 코트로 감싸 주셨다. 따뜻한 아버지 코트 안은 그야말로 천국이었고 진한 아버지 냄새를 맡을 수 있어서 좋았다.
 
 
항상 맡을 수 있었던 아버지 냄새라는 것이 별것 아니었던 것 같다. 막걸리 냄새, 찌든 ** 냄새, 마늘 냄새 등등 이었는데 그 냄새가 왜 그렇게 그리웠는지 모르겠다. 아버지는 우리가 눈치 못채게 눈물을 흘리곤 하셨는데 어린 나이에도 아버님의 눈물을 기억하고 있다.
 
 
감자 샐러드를 보니 감자를 유난히 좋아하셨던 아버지와의 기억이 불현듯 떠오른다.
 
 
 
 

 
 
 
 
 
 
 
맛있는 재료
 
 
레드 포테이토(Red Potato) 3개, 베이컨 1큰술, 파슬리 1큰술,
다진 파(Green onion) 1큰술, 블랙페퍼(Black Pepper) 필요량
 
 
드레싱(Dressing) 재료
 
 
올리브오일(Olive Oil) 2큰술, 화이트 와인 비네거(White Wine Vinegar) 1큰술,
디종 머스터드(Dijong Mustard) 1큰술, 케이퍼(Caper) 1큰술
 
 
 
 
 
 
 
 
 
 
 
 
감자 삶기
 
 
 
1_냄비에 감자가 잠길 정도로 물을 충분히 붓고 적당량의 소금을 넣고 잘 저어준다.
 
 
2_미리 손질해 놓았던 감자를 넣고 어느정도 끓으면 포크를 찔러 보아 겨우 들어갈 정도면 불을 끈다.
 
 
3_뚜껑을 덮고 10~15분정도 놔두었다가 꺼내어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놓는다.
 
 
 
 

 
 
 
 
 
 
 
 
 
만들기
 
 
 
1_믹싱볼에 분량의 올리브오일, 화이트와인 비네거, 디종 마스터드, 케이퍼를 넣고 잘 섞어 드레싱을 완성한다.
 
 
2_준비한 베이컨은 바싹 볶은 후에 잘게 썰어 키친 타월에 얹어 기름기를 완전히 제거한다.
 
 
3_완성한 드레싱에 베이컨, 파슬리, 다진 파, 후추 등을 넣어 다시 한번 섞어 준다.
 
 
4_마지막으로 삶아 놓은 감자를 넣고 드레싱과 잘 섞은 후 예쁜 샐러드 볼에 담아 완성한다.
 
 
 
취향에 따라 파마산치즈(Parmesan Cheese)를 뿌려 먹어도 무관하다.
보통 포테이토 샐러드 드레싱과 달리 ‘매운 감자 샐러드’는 디종 머스터드가 들어간다.
 
 
타인종들이 한국식 매운 맛을 꺼려하는 경우가 종종 있지만 머스터드의 매운 맛에 대한 저항감은 적다.
 
 
 
 
 
 
 
<매운 감자 샐러드_Hot Potato Salad>
 
 
 
 
 
 
 
감자가 비만을 유발하는 주범인 것 처럼 인식이 되고 있다.
튀긴 감자가 비만을 유발하는 한부분을 차지하는 것은 사실이다.
 
 
허지만 이렇게 삶거나 쪄서 먹는 감자는 사람들에게 이롭다.
특히 레드 포테이토는 사람에게 필요한 필수 아미노산인 라이신이 들어있다.
 
 
뿐만 아니라 콜레스테롤 수치도낮추고 혈당도 낮추기 때문에 성인병을 예방하는 식품이다.
어떤 파티에 내어도 인기를 끌지만 매콤한 맛 때문에 한국인들이 특히 좋아하는 것 같다.
 
 
‘매운 포테이토 샐러드’ 개운한 맛 때문에 한국인 파티에도 잘 어울린다.
 
 
 
 
 
맛있는 레시피와 맛집이 궁금하세요??
다음, 검색, 네이버 검색창에 ‘미쉘의 요리이야기’를 쳐보세요.
 
 
 
 
 
 
 
<매운 감자 샐러드_Hot Potato Salad>
 
 
 
<매운 감자 샐러드_Hot Potato Salad>
 
 
 
<매운 감자 샐러드_Hot Potato Salad>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라디오코리아의 모든 게시물에 대해 게시자 동의없이 게시물의 전부 또는 일부를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 등의 행위는 게시자의 권리를 침해하는 것으로 원칙적으로 금합니다. 이를 무시하고 무단으로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하는 경우 저작재산권 침해의 이유로 법적조치를 통해 민, 형사상의 책임을 물을 수 있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In principle, all posts in Radio Korea are prohibited from modifying, copying, distributing, and transmitting all or part of the posts without the consent of the publisher. Any modification, duplication, distribution, or transmission without prior permission can subject you to civil and criminal liability.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3월_반찬 7종 세트] Chef 미쉘이 직접 조리합니다. 03/01/2021 11711
공지 [2월_반찬 7종 세트] 유명 Chef 미쉘이 직접 조리합니다. 01/29/2021 11926
768 [킥 백 잭스_Kick Back Jack's]푸짐하고 넉넉한 인심이 기분 좋은 식당. 04/01/2014 3092
767 [매운 감자 샐러드] 한국인들이 좋아하는 개운한 샐러드. 03/31/2014 4865
766 [필그림 축제2편_Pilgrim Festival] 모두가 즐거운 공동체를 보여주다. 03/29/2014 2934
765 [미고렝_Mi Goreng] 미대통령도 즐겨 먹는 세계적인 누들. 03/28/2014 4145
764 [설국열차_Snowpiercer]봉준호 한국영화의 한획을 긋다. 03/27/2014 10865
763 [버섯 간장 펜네] 짭쪼름하게 즐기는 아시안 파스타. 03/26/2014 6802
762 [해피니스_Happiness] 땀이 송글송글 맺히는 화끈한 사천요리점. 03/25/2014 5919
761 [그린빈 머쉬룸 볶음]먹을수록 건강해지는 완벽 식단. 03/24/2014 6578
760 [필그림 축제1편_Pilgrim Festival]자그마하지만 아기자기한 재미가 있는 동네 … 03/22/2014 2823
759 [얼큰 어묵우동] 날씨가 쌀쌀할 때 후끈하게 한그릇 드세요. 03/21/2014 3916
758 [카르니타스 라 피에대드_Carnitas La Piedad]멕시코 내장탕에 반해서 다시 찾았… 03/20/2014 4900
757 [멘치가스] 겉은 바삭바삭 안은 부드러운 바로 그 맛!! 03/19/2014 3825
756 [홍콩반점_Paik's Noodle] 부에나파크에서 짬뽕 하나로 승부를 걸다. 03/18/2014 14299
755 [블랙 & 탠 포크_Black & Tan Pork]성 패트릭 데이에 꼭 먹을수 밖에 없는 요리. 03/17/2014 5542
754 [올리브 피트_Olive Pit] 요즈음은 지중해 음식이 대세라던데~ 03/15/2014 13930
   121 |  122 |  123 |  124 |  125 |  126 |  127 |  128 |  129 |  13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