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고 부자 구단주는 인도 암바니"포브스

[연합뉴스] 03/13/2012 10:56:25
조회: 507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스포츠 종목을 통틀어 세계에서 가장 돈이 많은 구단주는 인도 크리켓팀을 보유한 무케시 암바니(55·인도)라고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13일 보도했다.

지난주 세계 자산가 순위를 매긴 포브스는 "이들에게 스포츠 구단은 갖고 놀 수 있는 장난감과 같다"며
백만장자 구단주 순위를 발표했다.

인도의 오일-가스 기업인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의 소유주 암바니는 순자산 규모가 223억 달러(약 25조원)에
달한다.

이는 포브스가 선정한 전 세계 부호 순위 19위에 해당한다.

암바니는 인도 프리미어리그(IPL) 뭄바이 인디언스라는 크리켓팀을 운영하고 있다.

2위에는 우크라이나 프로축구 FC샤흐타르 도네스크를 운영하는 리나트 아흐메도프가 올랐다.

우크라이나의 SCM홀딩스 소유주인 그의 순자산은 160억 달러로 세계에서 39번째 부자라고 포브스는 평가했다.

마이크로소프트 공동 창업자로 유명한 폴 앨런이 3위를 차지했다.

순자산이 142억 달러로 평가된 그는 미국프로농구(NBA)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와 미국프로풋볼(NFL)
시애틀 시호크스를 보유하고 있다.

그 뒤를 이어 NBA 뉴저지 네츠 구단주인 미하일 프로호로프, 잉글랜드 프로축구 첼시 구단주인 로만 아브라모비치
등 러시아 출신들이 4, 5위를 차지했다.

◇부자 구단주 순위
1.무케시 암바니(인도) 크리켓 뭄바이 - 223억 달러
2.리나트 아흐메도프(우크라이나) 축구 FC샤흐타르 - 160억 달러
3.폴 앨런(미국) 농구 포틀랜드·미식축구 시애틀 - 142억 달러
4.미하일 프로호로프(러시아) 농구 뉴저지 - 132억 달러
5.로만 아브라모비치(러시아) 축구 첼시 - 121억 달러
6.필립 안슈츠(미국) 농구 LA레이커스·아이스하키 LA킹스 - 70억 달러
7.실비오 베를루스코니(이탈리아) 축구 AC밀란 - 59억 달러
8.리처드 데보스(미국) 농구 올랜도 - 50억 달러
9.미키 애리슨(미국) 농구 마이애미 - 47억 달러
10.조 루이스(영국) 축구 토트넘 - 38억 달러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공민지 언니 공민영, 첫 …
  • MBC '세바퀴' MC 이휘재·…
  • 이상엽, 중국 드라마 '변…
  • '런닝맨 차이나' 동시간…
  • '배트맨' 크리스천 베일,…
  • 이탈리아 '노래하는 수…
  • 해외서 한국 드라마 본…
  • 바비킴 소속사 힙합그룹…

분야별 추천기사

  • 생활/문화
  • IT/과학
  • 연예
  •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