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 MTV 어워즈서 신곡 "다이너마이트" 첫무대

영어 디지털 싱글 "신선한 시도·도전"…21일 오후 1시 발매

방탄소년단 신곡 '다이너마이트' 프로모션 스케줄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이달 말 미국 음악시상식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MTV Video Music Awards·VMAs)에서 영어 신곡 '다이너마이트'(Dynamite) 무대를 처음으로 공개한다.

방탄소년단은 4일(미국시간) 공식 SNS에 이런 내용이 담긴 '다이너마이트' 프로모션 스케줄을 공개했다.

 

방탄소년단의 새 디지털 싱글 '다이너마이트' 음원과 공식 뮤직비디오는 21일 오후 1시(미 동부시간 21일 오전 0시) 전 세계에 베일을 벗는다.

 

방탄소년단이 한국시간 오후 1시에 음원을 발표하는 것은 처음이다. 국내에서는 보통 음원이 오후 6시에 발매되는데 이번에는 글로벌 시장을 겨냥해 발매 시각을 택한 것으로 해석된다.

 

음원 공개 전후로는 온라인 라이브를 통해 팬들을 만난다.

 

방탄소년단은 음원 공개 30분 전부터는 유튜브를 통해 '카운트다운 라이브'를 진행하고, 발매 당일 오후 7시에는 네이버 브이라이브에서 '컴백 스폿 라이브'를 선보인다.

 

음원 발매 후에는 미국 유명 방송에 잇따라 출연한다. 미국 음악방송 MTV '프레시 아웃 라이브'(Fresh Out Live)와 NBC 인기 토크쇼 '투데이 쇼'(TODAY Show)와의 인터뷰가 22일과 24일에 각각 공개된다.

 


 

 

BTS, 다음달 21일 영어 신곡 발표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어 31일 오전 9시에는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에서 '다이너마이트' 무대를 처음으로 펼친다. 국내에서 무대를 촬영해 전달하는 방식으로 출연한다.

 

방탄소년단이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에서 공연하는 것도 이번이 처음이다. 올해 이 시상식에서는 방탄소년단 이외에도 래퍼 도자 캣, 라틴팝 가수 J 발빈이 공연을 펼친다.

 

방탄소년단은 올해 2월 발표한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 타이틀곡 '온'(ON)으로 올해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에서 '베스트 팝', '베스트 안무', '베스트 K팝' 등 3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다음 주부터는 다양한 콘텐츠를 공개하며 컴백 예열에 들어간다. 오는 11일과 13일, 16일 세 차례에 걸쳐 티저 사진을 선보이고 19일에는 공식 뮤직비디오 티저가 공개된다.

 

이밖에 25일에는 '다이너마이트' 공식 뮤직비디오와는 다른 구성의 '비사이드'(B-side)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다이너마이트'는 그동안 한국어로 주로 노래해온 방탄소년단이 영어로 선보이는 디지털 싱글이라는 점에서 어떤 반향을 일으킬지 관심이 쏠린다. 멤버들은 팬들에게 "신선한 시도이자 도전이 될 것 같다"고 앞서 전한 바 있다.

 

방탄소년단은 최근작 '맵 오브 더 솔 : 7'로 지난 3월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에 1위로 진입해 23주 연속 상위권을 지켜왔다. 타이틀곡 '온'은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에서 한국 그룹 역대 최고 순위인 4위를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