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네이버, 코로나 뚫은 실적에 4일째 상승

연합뉴스 | 입력 07/30/2020 09:20:22 | 수정 07/30/2020 09:20:22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장중 한때 삼성바이오 제치고 시총 3위에 오르기도

[그래픽] 네이버 실적 추이

네이버는 올해 2분기 연결 기준 매출 1조9천25억원, 영업이익 2천306억원을 올렸다고 30일 공시했다.

'언택트 대장주' 네이버가 시장 전망치를 웃도는 2분기 실적에 유가증권시장에서 4일 연속 상승 마감했다.

 

30일 네이버는 전날보다 0.68%(2천원) 오른 29만4천원에 장을 마쳤다.

 

이날 고가였던 29만7천500원(1.88% 상승)보다는 상승폭이 다소 줄긴 했지만, 지난 27일부터 4일 연속 상승했다.

 

시가총액이 48조2천억원으로 늘어나면서 전날보다 0.67% 하락한 시총 순위 3위 삼성바이오로직스(48조6천억원)에 바짝 다가섰다.

 

장중 한때는 3위에 오르기도 했다.

 

네이버는 올해 2분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 속에서도 시장 전망치를 훌쩍 웃도는 실적을 올렸다.

 

이날 2분기 연결 기준 매출은 1조9천25억원, 영업이익은 2천306억원을 올렸다고 공시했다.

 

이는 지난해 2분기보다 각각 16.7%, 79.7% 증가한 것이다. 올해 1분기보다도 각각 9.8%, 4.1% 늘어난 수치다.

 

한성숙 대표는 "코로나19 영향이 현재 수준으로 유지된다면 하반기에는 연초 수립한 목표도 충족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자신감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