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결혼 내년 5월로 연기…"보다 많은 분 초청"

연합뉴스 | 입력 11/20/2019 10:28:59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가수 김건모와 예비신부 장지연씨

 

 

국민가수 김건모(51)와 피아니스트 겸 작·편곡가 장지연(38)이 내년 1월 계획한 결혼식을 5월로 연기했다.

 

장지연씨 부친인 원로 작곡가 장욱조 목사는 20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1월은) 춥기도 하고, 보다 많은 분께 오픈하기 위해서 5월로 연기하기로 했다"며 "날짜는 확정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김건모·장지연 예비 부부는 당초 내년 1월 30일 양가 50명씩을 초대해 '스몰웨딩'을 할 계획이었다.

 

그러나 결혼식에 참석하고 싶다는 주변 요청이 많았다고 장 목사는 전했다. 그는 "식장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김건모의 결혼 소식은 지난달 말 공개되면서 큰 화제가 됐다. 김건모와 예비 신부 장지연, 유명 작곡가로 활동한 장인 장욱조 목사가 모두 '뮤지션'이라는 공통분모라는 점도 주목받았다.

 

김건모는 장욱조 목사의 히트곡 '왜 몰랐을까'를 리메이크할 예정이며, 신곡도 함께 의논하고 있다고 장 목사는 전했다. 장 목사가 작사·작곡한 '왜 몰랐을까'는 그가 활동하던 그룹 '장욱조와 고인돌'이 1979년 발표한 곡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