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축구, U-17 월드컵서 프랑스·칠레·아이티와 16강행 경쟁

연합뉴스 | 입력 07/11/2019 09:42:53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2019 FIFA U-17 월드컵 조 추첨 결과[대한축구협회 제공]


조 추첨식서 같은 C조에 편성…10월 말 브라질서 개막

 

한국 17세 (U-17) 축구대표팀이 올해 10월 말 브라질에서 개막하는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17 월드컵에서 프랑스, 칠레, 아이티와 16강 진출을 다투게 됐다.

 

FIFA는 11일(현지 시간) 스위스 취리히의 FIFA 본부에서 U-17 월드컵 조 추첨식을 개최했다.

 

한국은 추첨 결과, 프랑스, 칠레, 아이티와 같은 C조에 편성됐다.

 

이에 따라 한국은 브라질 현지 시간으로 10월 27일 아이티와 조별리그 1차전을 벌인다.

 

이어 같은 달 30일 프랑스와 2차전에서 맞붙고, 11월 2일 칠레와 3차전을 치른다.

 

U-17 월드컵에는 총 24개국이 참가한다.

 

4개팀 씩 6개 조로 나눠 조별리그를 벌여 각 조 1, 2위가 16강에 직행하고 조 3위를 차지한 여섯 팀 가운데 성적이 좋은 네 팀이 추가로 16강에 오른다.

 

한국은 지난해 열린 아시아축구연맹(AFC) U-16 챔피언십에서 4강에 진출해 대회 4위까지 주어지는 U-17 월드컵 진출 티켓을 따냈다.

 

조 추첨식에 참석한 김정수 U-17 대표팀 감독은 "조 편성은 결과에 만족한다"면서도 "그러나 상대보다는 우리가 어떻게 준비하느냐가 중요하다. 상대팀 파악을 잘해 우리가 어떻게 경기할지를 잘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한국은 역대 U-17 월드컵에 총 5차례 참가했다.

 

최고 성적은 1987년 캐나다 대회, 2009년 나이지리아 대회에서 기록한 8강이다.

 

최근 열렸던 2017년 인도 대회는 예선에서 탈락해 본선에 나서지 못했고, 2015년 칠레 대회에서는 이승우(엘라스 베로나)를 앞세워 16강에 진출했다.

 

.

 

◇2019 FIFA U-17 월드컵 조 추첨 결과

 

A조 : 브라질, 캐나다, 뉴질랜드, 앙골라

 

B조 : 나이지리아, 헝가리, 에콰도르, 호주

 

C조 : 한국, 아이티, 프랑스, 칠레

 

D조 : 미국, 세네갈, 일본, 네덜란드

 

E조 : 스페인, 아르헨티나, 타지키스탄, 카메룬

 

F조 : 솔로몬제도, 이탈리아, 파라과이, 멕시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