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서 돼지열병 지속 확산…63개 지역 중 59곳서 발생

연합뉴스 | 입력 06/18/2019 10:27:02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아프리카돼지열병 가상 방역훈련[연합뉴스 자료 사진]​

 

 

베트남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지속해서 확산해 63개 대도시 및 지방성 가운데 59곳에서 발생했다고 VN익스프레스 등 현지 언론이 18일 전했다.

 

사실상 베트남 전역이 돼지열병으로 몸살을 앓은 것이다.

 

베트남에서는 지난 2월 1일 북부 지역에서 처음으로 ASF가 발견된 것을 시작으로 중부지역을 거쳐 남부까지 급속도로 번졌다. 이 때문에 지금까지 최소 245만 마리의 돼지를 살처분했다.

 

베트남에서 기르는 돼지는 약 3천만 마리로 세계 일곱 번째로 많고, 돼지고기가 식단에서 차지하는 비율도 매우 높다.

 

돼지에 나타나는 ASF는 치사율이 100%나 될 정도로 가축에 치명적인 전염병이다. 그러나 인체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