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TV 화상통화" 실현하나…"포털" 신제품 가을출시

연합뉴스 | 입력 06/11/2019 15:33:53 | 수정 06/11/2019 15:33:53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페이스북의 화상 통화 스마트 스피커 '포털'


AR·VR 책임자 "공개할 것 많아…새로운 폼팩터도 있어"

 

세계 최대 소셜미디어 페이스북이 올가을 화상통화 스마트 스피커인 '포털'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미 경제매체 CNBC가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페이스북의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부사장인 앤드루 보즈워스는 10일 미 피닉스에서 열린 코드 콘퍼런스 행사에서 이런 계획을 밝혔다.

 

그는 포털과 관련해 "올가을 우리가 공개할 것이 더 많다. 우리가 출시할 새로운 폼팩터(하드웨어의 특징적 형태)도 있다"고 말했다.

 

이는 신형 포털의 물리적 구조나 디자인 요소가 크게 바뀔 가능성을 시사한 것으로 풀이된다.

 

보즈워스는 이날 새 폼팩터에 대해 구체적으로 설명하지 않았지만 일부 매체는 일반 TV 위에 카메라를 붙인 뒤 이 TV로 화상통화를 하는 방식이 될 수 있다는 관측을 내놓고 있다.

 

별도의 전용기기 없이 TV로 화상통화가 가능하다는 것이다.

 

보즈워스는 페이스북이 포털에 꾸준히 투자하고 있다면서 "완전히 새로운 세대의 기기가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우리는 이 기기에서 인간의 연결, 두 사람의 연결이 1차적인 경험이 되도록 하려 한다"고 덧붙였다.

 

페이스북은 작년 11월 두 가지 형태의 포털을 처음 선보였다. 이 장치는 페이스북 메신저 이용자들끼리 동영상으로 대화할 수 있게 해준다.

 

올가을부터는 페이스북 자회사 왓츠앱의 메신저도 지원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