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병옥 아파트 주차장서 음주운전…"대리후 주차하려고"

연합뉴스 | 입력 02/12/2019 09:29:23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배우 김병옥[연합뉴스 자료사진]


영화 감시자들·내부자들 등 출연한 중견 배우

 

 

배우 김병옥(57)씨가 술에 취한 상태로 운전을 하다가 경찰에 적발됐다.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는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김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김씨는 이날 오전 0시 58분께 부천시 한 아파트 단지 내 지상 주차장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주차장에서 이상하게 운전하는 차량이 있다"는 한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김씨를 적발했다.

 

적발 당시 김씨는 귀가한 상태였으며 경찰은 차량 주소지 조회 후 그의 자택에 직접 찾아가 음주측정을 했다.

 

경찰 조사결과, 김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 수준인 0.085%이었다.

 

김씨는 "아파트까지 대리운전으로 온 뒤 주차를 하려고 운전대를 잡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음주수치·시간·장소 등의 내용이 담긴 서류에 김씨의 서명을 받은 뒤 복귀했다.

 

경찰 관계자는 "김씨가 음주운전 사실을 인정해 개요를 작성한 서류에 서명을 받은 뒤 복귀했고 조만간 김씨를 불러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며 "김씨는 음주운전 전력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김씨는 영화 감시자들·군도·검사외전·내부자들·검은사제·인천상륙작전·보안관·마녀 등에 출연한 중견 배우다.

 

주로 선 굵은 악역을 선보여 관객들의 호평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