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미국 방송 데뷔…'뚜두뚜두' 열창

연합뉴스 | 입력 02/12/2019 09:27:25 | 수정 02/12/2019 09:27:25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블랙핑크, 미국 CBS '레이트쇼 위드 스티븐 콜베어' 데뷔[미국 CBS 제공] 

 

 

그룹 블랙핑크가 미국 CBS 심야 토크쇼 '레이트쇼 위드 스티븐 콜베어'에 출연해 현지 진출의 신호탄을 쐈다.

 

블랙핑크는 11일(이하 현지시간) 뉴욕 맨해튼의 에드 설리번 극장에서 진행된 생방송에서 히트곡 '뚜두뚜두' 무대를 선보였다.

 

진행자 스티븐 콜베어는 무대에 앞서 "널리 사랑받는 K팝 그룹 블랙핑크가 무대를 펼친다. 오늘 밤 미국 방송에서 처음 데뷔하는 것"이라며 "큰 박수로 환영해달라"라며 이들을 소개했다.

 

무대가 끝난 뒤 스티븐 콜베어는 "올봄 열리는 블랙핑크의 첫 번째 북미 투어에서 멤버들을 만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블랙핑크가 직접 팀을 소개하는 순서는 마련되지 않았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에드 설리번 극장 앞에 수많은 팬이 몰려 '포에버영', '휘파람', '붐바야'를 불렀다. 또 생일을 맞은 로제를 위해 생일축하 노래도 불렀다"라고 전했다.

 

블랙핑크는 지난 9일 미국 음반사 유니버설뮤직그룹이 주최한 쇼케이스에서 음악산업 종사자들을 상대로 홍보활동을 했다. 오는 12일 미국 ABC 아침 뉴스쇼 '굿모닝 아메리카'에, 15일 낮 프로그램인 '스트라한 앤드 사라'에 출연한다.

 

아울러 오는 15일 싱가포르, 23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3월 3일 대만 타이베이에서 공연한 뒤 북미, 유럽, 호주에서 팬들과 만난다.

 

미국에서는 오는 4월 17일 로스앤젤레스를 시작으로 4월 24일 시카고, 4월 27일 해밀턴, 5월 1일 뉴어크, 5월 5일 애틀랜타, 5월 8일 포트워스를 찾는다. 4월 12일과 19일 미국 대표 음악축제인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에서도 공연한다. 

 

 

블랙핑크와 스티븐 콜베어[미국 CBS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