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컬링, '강호' 스웨덴에 2-7 패…예선 2패째

라디오코리아 | 입력 02/14/2018 05:45:24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한국 남자컬링 대표팀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 4인조 컬링 두 번째 경기에서

스웨덴에 패배, 예선 2연패에 빠졌다.

김창민 스킵(주장)이 이끄는 남자컬링 대표팀은

오늘(14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컬링 예선 2차전에서

스웨덴에 2-7로 경기를 내주며 첫 승 사냥에 실패했다.



앞서 1차전에서 미국에 7-11로 패했던 한국 대표팀은

승리 없이 2연패에 빠졌다.

4인조 컬링은 10개 출전팀이 예선에서 한 번씩 맞붙어 순위를 정하고,

상위 4개 팀만 플레이오프(준결승)에 진출한다.

대표팀은 플레이오프에 진출하려면

최소 5승 4패를 거둬야 한다고 보고 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