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부터 멕시코 국경장벽 건설 본격 진행"

라디오코리아 | 입력 04/21/2017 09:46:52 | 수정 04/21/2017 09:46:52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존 켈리 미 국토안보부 장관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핵심 공약인

미국-멕시코 국경지대 장벽 건설 계획과 관련해

올여름부터 본격적으로 공사를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켈리 장관은 보수 성향의 폭스 뉴스 인터뷰에서

"미 전역에서 대략 100개 기업이 장벽 건설에 관심을 보이고 있고,

그들이 현재 장벽 원형(견본)을 준비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언급했다.



켈리 장관은 "연방정부의 계약이라는 것은

원래 매우 복잡한 비즈니스지만 그래도 늦은 봄이나 이른 여름쯤이면

일부 장벽 원형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따라서 여름부터는 (장벽 건설 작업을) 전진시켜 나갈 수 있을 것이다.

최대한 빨리 진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켈리 장관은 "우리 정부는 이 힘든 일들과 싸우고 처리할 것"이라면서

"우리는 이런 문제들을 다음 대통령에게 미루거나 떠넘기지 않고

지금 당장 다룰 것이다. 그것이 바로 트럼프 대통령이

우리에게 지시한 일"이라고 덧붙였다.

켈리 장관은 제프 세션스 법무장관과 함께 1박 2일 일정으로

멕시코 국경지대를 돌아보던 중 현장에서 폭스 뉴스의 인터뷰에 응했다 

 


김혜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