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GA 투어 준우승 전인지, 세계 랭킹 3위로 한 계단 상승

연합뉴스 | 입력 03/20/2017 14:28:05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전인지(23)가 여자골프 세계 랭킹 3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

 

20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와일드파이어 골프클럽(파72·6천679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뱅크 오브 호프 파운더스컵에서 공동 2위를 한 전인지는 지난주 세계 랭킹 4위에서 20일 자 순위 3위로 상승했다.

 

리디아 고(뉴질랜드)와 에리야 쭈타누깐(태국)이 1, 2위를 지켰고 3위였던 펑산산(중국)이 4위로 내려갔다.

 

'골프 여제' 박인비(29)도 지난주 9위에서 7위로 도약했다. 박인비는 파운더스컵에서 공동 5위의 성적을 냈다.

 

이 대회에서 우승한 안나 노르드크비스트(스웨덴)가 11위로 두 계단 올랐고, 유럽여자프로골프 투어(LET)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중국여자프로골프(CLPGA) 투어가 공동 주관한 월드 레이디스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김해림(28)은 56위에서 40위로 껑충 뛰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