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여성 2명 성매매 체포

라디오코리아 | 입력 05/01/2014 14:41:30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사우스 캐롤라이나 지역에서

한인 윤락 여성 2명이

매춘 혐의로 검거됐습니다.

 

앤더슨 카운티 셰리프국은 지난 29일

킹 한의원에서 성매매가 이뤄진다는 제보를 받고

함정단속을 벌인 끝에

올해 56살된 박 영화씨와68살된 김 종씨를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현장에서

성매매에 사용된 도구들을 증거물로 압수했으며

이들이 운영하던 캉 한의원 업소 역시

불법으로 영업 허가증을 받은 것으로 드러나 조사중입니다.

 

체포된 한인여성 2명은

조지아주 둘루스 출신으로

사우스 캐롤라이나로 이주하기 전에도

성매매업에 종사해 온 것으로 추정하고

경찰은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김혜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