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나시고렝_Nasi Goreng]인도네시아 음식의 대표선수
10/17/2011 02:54 p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4,981  






나시고랭은 인도네시아의 대표적인 요리이다. 나시(Nasi)는 쌀을 이야기 하고 고랭(Goreng)은 튀기거나 볶는 것을 이야기 한다. 말을 그대로 해석하면 쌀을 볶았다는 것 이니 바로 ‘복음밥’이다.

  

나시고랭은 중국의 대표 조리 기구인 웍(Wok)을 사용하여 짧은 시간  안에 볶아낸 중국의 볶음밥인 챠오판하고는 전혀 다른 맛을 가지고 있다.  똑같이 웍을 사용하여 볶아내는 밥인데 중국의 볶음밥하고 다른 이유는 케찹 마니스(Kecap Manis)에 있다.  나시고랭에 들어가는 케찹 마니스는 토마토 케찹하고는 전혀 무관한 놈이다.

 

인도네시아 말인 케찹 마니스를 영어로 해석을 하면 달콤한 간장 (Sweet Soy Sauce)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케찹과  무관한 이 간장은 동남아  국가인 인도네시아와 말레이시아에서 주로 사용하는 간장으로 단맛이  강한 것이 특징이다.

 

인도네시아 음식을 알려고 하면 이 케찹마니스를 알아야 한다.  말이  간장이지 우리나라의 된장이나 고추장처럼 안들어 가는 곳이 없다. 향신료 몇가지에 케찹 마니스를 섞어 고기 재워 놓았다가 구워 먹기도 하고 또는 고기를 찍어 먹는 소스로 사용하기도 한다.

 

국수를 볶아내거나 밥을 볶아 먹을 때도 이 케찹 마니스를  사용한다니  안들어 가는데가 없는 것 같다.  그렇지만 한국 사람 입맛에도  잘 맞아 데리야끼  소스 만들 때도 사용하면 효과를 볼 수 있다.

 

이 케찹 마니스를 이용한 나시고랭이다.

 

 

 

 

달걀 Egg …… 2개


마늘 Chopped Garlic …… 3개


양파 Chopped Onion …… 1개


크러쉬드 칠리 Crushed Chilli …… 1작은술


스림프 페이스트 Shrimp Paste …… 1작은술


설탕 Sugar …… 1/2작은술


소고기 Diced Beef …… 1/2파운드


새우 Shrimp …… 1/4파운드


Cooked Rice …… 1파운드


케찹 마니스 Kecap Manis …… 2작은술


간장 Soy Sauce …… 1큰술


오이 Cucumber …… 1개


양상치 Lettuce …… 반개


그린 어니언 Chopped Green Onion …… 4개


튀긴 양파 Crispy Fried Onion …… 2큰술

 

 

 

 

 

만들기

 

 

1_안남미로 밥을 해놓는다.

 

안남미로 밥을 짓는 것은 조금 다르다. 냄비에  물을  넣고 끓이다가 쌀을 넣는다. 끓이는 중간에 쌀이 익었다 싶으면 물을 버리고 약한 불에 뜸을 들여 완성한다.

 

2_계란은 잘 섞어서 지단을 부쳐 놓는다.

 

3_달구어진 팬에 다진 마늘을 넣고 마늘이 갈색으로 변할 때 까지 볶는다.

 

4_볶아진 마늘에 양파를 넣고 볶다가 양파가 투명해 지면 크러쉬드 칠리, 스림프 페이스트, 설탕을 넣고  다시  볶는다.

 

5_어느 정도 볶아 졌다 싶으면 다듬어 놓은 소고기와 새우를 넣고 잘 볶아 준다.


 

 

 

 

6_지어 놓은 밥을 넣고 향이 잘 배도록 약한 불에 잘 섞어주면서 볶아 준다.  이때 센불에 볶으면 밥이 팬에 붙어  수습 불능이 되니 약불에 조심스럽게 볶아야 한다.

 

7_마지막으로 분량의 케찹 마니스와 파를 넣고 볶다가 간장으로 간을 맞춘다.

 

8_볶음밥이 완성되면 오이를 접시에 깔고  볶음밥을 얹고 프라이드 어니언을 올려 완성한다.

 

 

한국 사람 중에 안남미를 싫어 하시는 분들도 많으니  싫으면 한국쌀로 밥을 지어 볶음밥을 만들어 먹어도 좋다. 완성된 나시 고랭에 타이 치킨과 같이 먹으면 궁합이 잘 맞는다.
 
여름날 더위에 식구들이 지쳐하면 케찹 마니스로  만든  미고랭이나 나시고랭에 역시  케찹 마니스로 재워  구운 샤테(Satey)에 파인 애플 쥬스가 들어간 ‘피나 콜라다’  칵테일과 함께 즐기면 여름을 시원하게 보낼 수 있다.

 

피나 콜라다는럼에  파인애플 쥬스와  코코넛  크림을 넣은 칵테일이다. 아이들에게 줄 때는  여기서 럼을 빼서 ‘버진 피나 콜라다’를 만들어 주면 된다.


 

오렌지 카운티의 미쉘입니다.

블로그  http://blog.koreadaily.com/cho4890kr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6월 집밥 & 반찬] 유명 Chef 미쉘이 정성껏 만드는 집밥입니다. 05/29/2019 2538
공지 [5월 집밥 & 반찬] 남가주에서 안먹어 본 사람이 없는 미쉘표 집밥입니다. 05/01/2019 3103
92 [김치 된장 수제비]비 올때 생각나는 추억의 먹거리. 11/09/2011 3990
91 [플레넷 할리우드_Planet Hollywood] 공연도 보고 쇼핑, 식사도 할수 있는 곳. 11/08/2011 4068
90 [미트소스 딸리아뗄레]한번 먹으면 중독되는 파스타. 11/07/2011 4203
89 [조개술찜_심야식당] 잔잔하지만 볼수록 빠져든다. 11/05/2011 17869
88 [배추 건새우 토장국] 칼칼하게 만들어 본 엄마의 손 맛~ 11/04/2011 3553
87 [뉴포트 비치_New Port Beach] 맥주 한잔 했습니다. 11/03/2011 5367
86 [미네스트로네 스프] 남편 건강 생각해서 만들었다. 11/02/2011 4060
85 ★Michelle의 11월 추수감사절 특강 / 스케줄공지 ★ 11/01/2011 3454
84 [팜파스_Pampas] 고기 맛이 끝내주는 브라질리안 그릴. 11/01/2011 7391
83 [또뗄리니 샐러드_Tortellini] 귀여운 이태리 만두로 만들었다. 10/31/2011 4373
82 [프랑스 치즈_France Cheese] 치즈없는 프랑스는 없다. 10/29/2011 4118
81 [찜닭] 놀랐지!! 이것이 한국의 닭요리다. 10/28/2011 3846
80 [생태찌개, 만두전골]시원하다 그리고 담백하다. 26/Oct/2011 10/27/2011 3547
79 [타이 그린 커리_Thai Green Curry] 화끈하게 느껴지는 타이 맛~ 10/26/2011 4121
78 [네덜란드 치즈_Holland Cheese] 이 것이 유럽치즈의 진수다. 10/25/2011 3546
   141 |  142 |  143 |  144 |  145 |  146 |  147 |  148 |  149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