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라크마_LACMA]중국관에서 부터 태평양 군도까지 훑었다.
02/23/2013 09:06 a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3,602  



 
 
한국관의 규모가 줄어든 대신 한국관의 1,200 스퀘어피트를 쪼개어 중국관으로 만들었다.
중국관으로 들어서면 제일 먼저 눈에 띄는 것이 당나라 시애의 채색 말 조각이다.
 
 
뿐만 아니라 LACMA내의 해머빌딩의 한국 미술이라는 표지도 사라졌다.
대신 '중국-한국관'으로 씌여져 있다.
대부분이 한국 전시물 임에도 불구하고 중국관이 들어간 것은 중국 미술 콜렉션이 증가하는 것을 의미한다.
 
그러나 중국 콜렉션은 아직까지는 미미하기 때문에 아직까지는 부담이 덜 하다.
 
 
 
 
[라크마_LACMA]중국관에서 부터 태평양 군도까지 훑었다.
 
 
Address : Los Angeles County Museum of Art, 5905 Wilshire Blvd, Los Angeles, CA
Tel : (323) 857-6000
 
 
 
Chinese Zodiac Animals
청나라 중기_1700~1800
 
 
 
Jar with the Eight Daoist Immortals
명나라_1573~1620
 
 
 
 
Oval Tray with Pavilion on a Garden Terrace
1279~1368
단단한 나무를 조각해 붉은 칠을 한 쟁반.
 
 
 
 
 
다양한 왕조 시대의 도자기를 선보이고 있다.
LACMA에는 서양 도자기도 전시가 되어있지만 중국 도자기처럼 깊은맛이 느껴지지는 않는다.
 
 
중국관은 규모도 작지만 한국관과 마찬가지로 크게 흥미를 끌지는 못하는 것 같다.
 
 
 
Liddled Ritual Food Cauldron with intrerlaced Dragons
 
 
브론즈로 만든 이 그릇은 추상적으로 보이고 어쩌면 생소하게 느껴질지도 모른다.
허지만 자세히 보면 신비로운 동물 형태를 나타낸다.
 
 
물론 이 그릇은 서민이 쓰는 그런 평범한 그릇은 아니다.
당시 청동 그릇은 권력, 권위 혹은 부의 상징이었다.
 
 
 
Funerary Sculpture of a Chimera
한왕조 25~220
 
 
한왕조에 부장품으로 쓰였던 도자기 인형.
 
 
 
Liddled Incense Burner with Cloud Scrolls
한왕조_25~220
 
 
Funerary Sculture of a Military Official
위왕조 500~534
 
 
위왕조 시대에 부장품으로 쓰였던 도자기 인형이다.
 
 
 
Badge of the Imperial Prince with Dragon
Qing Dynasty 19세기~20세기초
 
 
 
Jar with Dragon and Clouds
Yuan Dynasty 1279~1368
 
 
 
 
 
 
 
 
Lime Spatula
파푸아 뉴기니아, Abelam People
 
 
Lime Spatula는 다양한 용도로 사용하기 위해 만들어 졌다.
머리 부분의 조각은 소유주를 알 수 있도록 조각되었다.
 
 
재미있는 것은 핸들 조각은 남녀 소유자에 따라 다르게 디자인되었다.
 
 
Art of the Pacific
 
 
LACMA가 2008년에 퍼시픽 아트 콜렉션을 인수했다.
이 콜렉션은 퍼시픽 예술의 다양한 면모를 선보이고 있는데 특히 폴리네시아와 말레이시아 예술이 돋보인다.
 
 
이 콜렉션에는 제임스 쿡 선장이 1778년에 수집했던 하와이안 드럼들이 포함되어 있으며 이스터섬, 파푸아 뉴기니의 희귀한 예술작품까지 만나볼 수 있다.
 
 
Flute Onament
파푸아 뉴기니아, Biwat People
 
 
정교하게 조각된 조각은 Biwat족의 피리 끝에 사용이 되었다.
기다란 프루트의 마우스 피스에 삽입하였다.
 
 
위의 조각처럼 큰머리에 작은 몸은 조상 악어 성령의 어린이를 표현하는 것 이다.
 
 
Ancestor Figure
파푸아 뉴기니아, Sawos People
 
 
이 나무 조각은 부족의 조상 모습이라고 여겨진다.
커다란 얼굴과 길 팔, 긴 다리 그리고 몸통에 조각된 패턴은 그들 몸의 문양에도 쓰였다.
 
 
 
 
Spirit Figure
파푸아 뉴기니아, Southern Abelam or Boiken People
 
 
이 조각은 조상의 얼굴을 묘사하였다.
커다란 얼굴과 둥근 머리, 긴코, 작은 귀 그리고 얼굴의 그림은 Boiken 족의 전형이다.
 
 
Skull Rack
파푸아 뉴기니아, Kerewa People
 
 
희생자의 두개골을 사용해서 의식에 사용하였다.
머리 사냥은 파푸아 뉴기니아에 활성화된 의식 절차였다.
 
 
 
Dance Headdress
파푸아 뉴기니아, Sulka People
 
이 춤추는 모양은 전총적인 Sulka 댄스를 출 때 쓰는 머리 장식이다.
양면 머리 장식은 나무 틀에 나무 껍질로 연결하였다.
 
 
 
파푸아 뉴기니아의 기하학적이고 원시적인 작품들은 현재 작가들에게도 많은 영감을 주었다.
이러한 특별한 콜렉션은 현대 작가인 프란츠 웨스트(Franz West)에 의해 재창조 되었다.
 
 
 
Memorial Figure
파푸아 뉴기니아
 
 
자웅 동체의 이러한 조각은 장례의식에서 죽은 남성을 상징하는데 쓰였다.
이러한 조각은 뉴 아일랜드의 더 깊은 산악지역이나 고립된 지역에서 사용되었다.
 
 
한쪽 얼국은 수염을 조각하고 전형적인 전쟁하기전의 페인트 칠을 해놓았다.
재미있는 것은 남성의 성기와 여성의 가슴을 같이 조각한 것 이다.
 
 
가슴은 여성의 다산을 기리고 남성의 성기는 가족을 지킨다는 의미이다.
 
 
 
Feeding Funnel
뉴질랜드, Maori
 
 
독특한 Feeding Funnel은 일반적인 형태와는 많이 다르다.
전체 표면은 비대칭 모양으로 조각이 되어져 있다.
 
 
 
 
 
Drum
하와이
 
 
하와이의 폴리네시안 섬에서는 길고 강한 음악을 즐겼다.
그들은 다함께 음악과 댄스가 혼합된 문화의식을 치루었다.
 
 
물론 드럼은 이러한 의식과 행사에 긴요하게 쓰였다.
즉 그들의 노래와 훌라 춤을 추는 동안 드럼은 쉬지 않고 연주가 되었다.
 
 
 
 
Headdress
Marquesas Islands
 
 
Marquesas 추장은 장인이나 조개를 이용한 조각가들을 고용하였다.
이 들은 코코넛 섬유의 밴드에 이러저러한 장식을 하였다.
 
 
War Club
뉴 칼레도니아
 
 
뉴 칼레도니아 클럽은 전통적으로 전쟁 혹은 의식에 사용되었다.
상단에 조각된 클럽 모양은 특정한 스타일을 표현하지만 그림처럼 간단하였다.
 
 
이러한 클럽들은 뉴 칼레도니아에서 자유롭게 거래가 되었다.
이런 이유로 정확하게 어디서 만들어 졌는지 식별하기가 어렵다.
 
 
며칠동안 LACMA에 갔다온 사진들을 정리하고 블로그에 올렸다.
정리하면서 보니 LACMA가 미국 5대 박물관에 올라있다는 것이 괜한 말이 아니다 싶다.
 
 
정신없이 사진을 찍고 메모를 해 왔지만 방대한 양에 자료 정리에 만도 며칠이 소요되었다.
누가 블로그에서 이런 복잡한 이야기를 읽을까 싶기도 하다.
 
 
그러나 누군가 LACMA에 가기 전에 블로그에 있는 글을 조금이라도 읽는다면 LACMA의 방문이 훨씬 즐거울 것 이다.
현대 작품같은 Art of the Pacific은 흥미로웠다.
이런 원시적인 작품들이 현대 작가들에게도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니 경이로울 뿐 이다.
 
 
정리한다고 며칠을 고생하였지만 나도 많은 것을 배우게 되어 조금은 즐거웠다.
 
 
 
미쉘의 쿠킹클래스에서 추가회원을 모집합니다.
클래스문의 : (562)896-3090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10월 명품 집밥] 엄마의 손맛을 담아내는 '미쉘의 집밥 7종세트' 09/24/2019 1444
공지 [9월 명품 집밥] 집에서 쉽게 즐기는 미쉘의 '집밥 7종 세트' 08/28/2019 1495
448 [오징어통구이]함경도 아바이 마을의 오징어순대가 생각나네요. 03/27/2013 7109
447 [노튼 사이먼 박물관_네번째]램브란트의 삶_ 처절한 빛과 그림자. 03/26/2013 8529
446 [미트로프]미국 살면 한번은 먹어 봐야 한다. 03/25/2013 3898
445 [베네치아호텔_Venetian Hotel]이태리를 떠서 옮겨다 놓았다. 03/23/2013 3112
444 [비빔냉면]아~ 시원하고 매콤한 냉면 한그릇이 먹고 싶다. 03/22/2013 3471
443 [화이트 하우스_White House]OC에서 제대로 이태리요리를 즐기는 방법. 03/21/2013 2982
442 [미나리 수제비]흐린 날이면 뜨끈하게 한그릇~ 03/20/2013 2946
441 [미라지호텔_Mirage Hotel]화끈하게 즐긴 볼케이노 쇼. 03/19/2013 3981
440 [마파두부덮밥] 한국인의 입맛을 사로 잡은 매콤한 그 맛~ 03/18/2013 3863
439 [노튼 사이먼 박물관_세번째]로뎅의 칼레의 시민들~ 03/16/2013 12100
438 [라조기]확실하게 만드니 일급 중식당이 부럽지 않다. 03/15/2013 3068
437 [호두땅콩조림]공부하는 아이들 머리회전을 높여준다. 03/13/2013 3147
436 [멸치 조림 김밥]반찬도 필요없는 전천후 간단 식사~ 03/11/2013 2637
435 [헌팅턴비치_Huntington Beach]친구 덕에 모두 즐거웠던 하루. 03/09/2013 4363
434 [두부 단호박 탕수] 새콤달콤 쫄깃한 다이어트 음식. 03/08/2013 2681
   121 |  122 |  123 |  124 |  125 |  126 |  127 |  128 |  129 |  13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