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Noodle St] 수타로 만들어 낸 다오샤오몐을 즐겨보세요.
02/01/2020 06:16 a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1,527  



.

다오샤오몐은 한국말로 <도삭면>이라고도 하는데 한국은 물론 미국에서도 보기 쉽지 않다. 

얼마전 Fullerton 대학 앞에 있는 중식당을 찾았는데 생각지도 않게 <도삭면>을 전문으로 하는 식당이다. 

.

Fullerton은 지역적으로 중국 분들이 많이 살지는 않는데도 손님들로 앉을 자리가 없을 지경이다. 

<도삭면>은 단단몐, 우한의 러간몐 등과 함께 중국 5대 면 중에 하나이다. 

.

.

유명 셰프인 미쉘 집밥 중 인기있는 메뉴만 모아 Event를 진행합니다. 지금 주문하세요~

마고TV 집밥 후기입니다. Click!! --> https://www.youtube.com/watch?v=bNOjbIgf6Ak 

.

.

.

.

.

.

.

.

[Noodle St] 수타로 만들어 낸 다오샤오몐을 즐겨보세요.

.

Address : 2323 East Chapman Avenue Ste B. Fullerton, CA 92831

Phone : (657) 217-5664

.

.

.

.

.

.

.

.

찾은 시간이 점심 시간이라 그런지 파킹 랏에 빈자리를 찾기가 쉽지 않았다. 

식당도 마찬가지라 웨이팅이 걸려 있었지만 다행이 10여분 정도 기다렸을 뿐 이다. 

.

안으로 들어가자 주방 쪽으로 커다라 유리창이 있었는데 그 안에서 고수(?)로 보이는 셰프가 도삭면을 만들고 있었다. 

커다란 밀가루 반죽을 손으로 들고 큼지막한 중국 칼로 대패질하듯 깍아내 끓는 솥에 바로 빠트려 삶고 있다. 

.

하여튼 직업이 요리사이다 보니 기다리는 동안 도삭면 만드는 셰프를 한참 넋을 잃고 보았다. 

그 사이에 먼저 주문한 군만두(Pan-Fried-Dumpling)가 나왔는데 다른 군만두와 차이점이 없어 보였다. 

.

.



.

한국 짬뽕같은 중국 Spicy Beef Noodle Soup도 주문을 하였다. 

Noodle St는 면 종류도 선택을 할 수 있는데 도삭면부터 일반면까지 굵기를 정할 수 있다. 

.

이렇게 국물있는 국수를 시키면 버릇처럼 스푼으로 먼저 국물을 먹어 보았다. 

중국식으로 산초와 다른 향신이 들어가 한국과 달리 알싸하게 매운 맛이다. 

.

한국은 은근히 맵지만 중국식은 톡 쏘듯이 매운 맛 때문에 차이가 있는데 맛을 들이면 가끔 찾게 된다. 

국물도 구수하고 매콤해 좋지만 누들 전문점 답게 국수가 쫄깃하고 탱글한 식감이 최고이다. 

.

.

.

.

.

.

.

.

다른 메뉴인 중국식 볶음면인 Savory Braised Chicken Noodle도 주문하고 면은 도삭면으로 하였다. 

도삭면은 끝은 가늘고 가운데로 갈수록 도톰한 매력이 있다. 

.

도삭면이 어떤 맛일까 궁금해서 먼저 젓가락으로 집어 맛을 보았는데 역시 쫄깃 탱글한 식감이 좋다. 

여기에 중국 오향과 매콤한 칠리 소스는 풍미를 더해 주는 것 같다. 

.

부드러운 닭고기 외에도 감자, 양파, 벨페퍼까지 있어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다. 

Wok에서 센불에 볶아내어 야채들의 사각사각한 식감이 그대로 살아 있어 닭고기와 잘 어울린다. 

.

내가 살고 있는 Fullerton 지역에 이런 특별한 중국 레스토랑이 있다는 것이 뿌듯하다. 

앞으로는 누군가 손님이 오면 이 특별한 레스토랑으로 올 것 같은 예감이 든다. 

.

.


.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11월 반찬 7종 세트] 미쉘 셰프가 정성껏 만든 반찬 입니다. 10/29/2020 1789
공지 [10월 반찬 7종 세트] 유명 Chef 미쉘이 직접 조리합니다. 09/30/2020 3182
2357 [Bouchon_2편] 라스베가스에서 Thomas Keller를 만나다. 02/29/2020 1387
2356 [김치 콩나물국] 우리 집 단골 메뉴를 소개합니다. 02/28/2020 1090
2355 [Bellagio Hotel] 벨라지오 Botanical Garden은 철마다 바뀐다. 02/27/2020 1243
2354 [3월 명품 집밥] 미쉘 셰프가 직접 만드는 '집밥 7종 세트' 02/26/2020 4848
2353 [콜리 플라워 베이컨 볶음] 아삭한 콜리 플라워와 고소한 베이컨이 만났다. 02/24/2020 1268
2352 [Bouchon_1편] 라스베가스에서 Thomas Keller를 만나다. 02/22/2020 1459
2351 [햄버거 스테이크] 추억이 새록새록 솟아나는 함박 스테이크. 02/21/2020 1128
2350 [차돌풍] 곱창에서 차돌박이까지 가성비 좋은 식당. 02/20/2020 1819
2349 [차돌풍] 곱창에서 차돌박이까지 가성비 좋은 식당. 02/20/2020 824
2348 [소고기 커리] 풍부하고 깊은 맛을 내는 일본식 커리. 02/19/2020 1056
2347 [바지락 미역국] 뜨끈하게 한그릇하면 속이 시원하게 뚫린다. 02/17/2020 1404
2346 [Market Broiler] 쇼핑 중에 찾아낸 보석같은 레스토랑. 02/15/2020 1597
2345 [열탄 불고기] 눈물이 찔끔날 정도로 매운 맛을 즐겨보자. 02/14/2020 1239
2344 [Rodrigo's Mexican Grill] 맛있게 튀겨낸 치미창가 매력에 빠지다. 02/13/2020 1405
2343 [도라지 오이 무침] 아작아작한 식감이 입맛을 살려 준다. 02/12/2020 952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