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미스터 가츠] 생각지도 않게 맛있는 돈가스 샌드위치.
10/16/2019 12:37 p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844  



.

일본에서 시작한 것으로 생각이 드는 <돈가스 샌드위치>가 근래 들어 한국에서도 인기를 끌고 있다.

일본에서는 <돈가스 샌드위치>를 줄여 <가쓰산도>라고 불리우는데 인기를 끄는 특별한 이유가 있다.

.

일본에서 돈가스의 <가쓰>는 '이기다'라는 뜻이 있어 시합을 앞둔 학생들이 단체로 먹기도 한다.

그래서 그런지는 몰라도 <돈가스 샌드위치>하면 젊은 사람을 위한 음식이라는 생각이 든다. 

.

.

유명 셰프인 미쉘 집밥 중 인기있는 메뉴만 모아 Event를 진행합니다. 지금 주문하세요~

.

.

.

.

.

.

.

.

[미스터 가츠] 생각지도 않게 맛있는 돈가스 샌드위치.

.

Address : 3165 Yorba Linda Boulevard. Fullerton, CA 92831

Phone : (714) 986-9888

.

.

.


.

.

.

.

.

<돈가스 샌드위치>는 젊은 사람들이 좋아하는지 우리가 찾은 날에도 손님 대부분이 근처 학생들이었다. 

<미스터 가츠>에서는 <Pork Cutlet Sandwich> 외에도 인기있는 메뉴가 많다. 

.

샌드위치를 시키면서 <프렌치 프라이> 대신 Potato Puffs를 꼭 시켜 먹어야 한다고 한다.

우리도 주문을 해보았는데 감자를 동그랗게 말은 후 빵가루를 묻쳐 튀겨낸 모양새이다. 

.

맛이야 일반 감자 요리와 다를 바가 없지만 <아이디어>가 빛나는 메뉴인 것 같다. 

간단하게 손으로 집어 소스에 찍어 <감자 튀김>처럼 즐기면 된다. 

.



.

드디어 <돈가스 샌드위치>가 나왔는데 비쥬얼만 보아도 제대로 주문했다는 생각이 든다. 

<빵>을 버터 맛을 주어 바삭하게 구워내서 부드러운 브라운 색을 띄는데 식욕을 자극하는 색갈이다. 

.

샌드위치 반을 잡았는데 한손에 꽉 차는 것이 안에 내용물이 실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한입에 들어가기는 엄청나게 두꺼워서 입을 한껏 벌려 한입 물었는데 먼저 아삭하게 씹히는 야채가 좋다. 

.

그리고 <돈가스>가 바삭하게 부서지는 느낌이 나고 부드러운 돼지고기의 식감도 잘 어울린다. 

<돈가스 샌드위치>라 기대치가 그렇게 높지 않아서 그런지 샌드위치에 대한 만족도가 올라갈 수 밖에 없다.  

.

.

.

.

.

.

다양하게 메뉴를 먹어 보려고 Kalbi Fusion Bowl도 주문을 해보았다. 

한국 <비빔밥>하고는 차이가 있지만 얼핏 보기에는 비슷해 보여 호감이 간다. 

.

갈비 양념을 한 고기와 김치, 계란, 스위트 콘 등을 밥 위에 소스와 함께 낸다. 

물론 고추장 소스는 아니지만 타인종 학생들이라면 선호할 만한 소스라는 생각이 든다. 

.

<비빔밥>처럼 소스와 재료를 섞어서 먹으면 되는데 <돈가스 샌드위치>처럼 특별한 감흥이 생기지는 않는다. 

Kalbi Fusion Bowl은 말 그대로 퓨전 요리이니 편하게 즐기기 좋은 메뉴 정도라고 할 수 있겠다.  

.

.

LA / Gardena / OC / Chino Hill 지역  배달 문의   : (562) 896-3090  카톡 / michellecho59

.

.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11월 명품 집밥] 한국의 맛을 담아내는 '미쉘의 집밥 7종세트' 10/29/2019 1115
공지 [10월 명품 집밥] 엄마의 손맛을 담아내는 '미쉘의 집밥 7종세트' 09/24/2019 1949
2281 [El Pueblo] 우연히 길에서 만난 멕시코 장작구이 통닭. 11/11/2019 539
2280 [치킨 데리야키] 달달하고 짭조름한 맛이 식욕을 당긴다. 11/09/2019 334
2279 [Komi Buffet] 정말 이 가격에 부페를 먹을 수 있다고요 11/08/2019 657
2278 [황제 갈비탕] 재료비 생각없이 푸짐하게 끓여 내었다. 11/07/2019 368
2277 [코코 치킨] 바삭한 치킨에 시원한 생맥주 한잔 어떻세요 11/06/2019 657
2276 [버섯 두부 강정] 바삭바삭 쫄깃한 맛이 건강까지 챙겨준다. 11/04/2019 622
2275 [China Station] 마음까지 푸근해 지는 동네 중국집. 11/02/2019 894
2274 [연어 샐러드] 프렌치 드레싱으로 상큼한 맛을 살렸다. 11/01/2019 417
2273 [Cafe Dulce] 아시안 스타일 디저트가 새로운 유행을 만들까 10/31/2019 735
2272 [11월 명품 집밥] 한국의 맛을 담아내는 '미쉘의 집밥 7종세트' 10/29/2019 1115
2271 [연근 조림] 달달짭짤하게 조려낸 아삭아삭한 밑반찬. 10/28/2019 492
2270 [코다리 무조림] 뜨거운 하얀 쌀밥에 얹어 먹으면 입이 행복해진다. 10/25/2019 588
2269 [일품] Diamond Bar 타인종 입맛을 사로 잡았다. 10/24/2019 874
2268 [미역전] 바다향이 솔솔 올라와 깔끔하게 맛있다. 10/23/2019 573
2267 [Shabu 88] 롤랜드 하이츠에 있는 가성비 좋은 샤브샤브 전문점. 10/21/2019 97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