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치즈 치킨] 고소한 치즈 맛에 바삭한 프라이드 치킨.
06/09/2018 07:55 a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1,324  



.

<치즈 치킨_Fried Chicken with Cheese>

.

.

.

.

[치즈 치킨] 고소한 치즈 맛에 바삭한 프라이드 치킨. 

.

.

변화가 없을 것 같은 외식 문화도 트랜드에 휩쓸리기 시작했다. 남가주에 사는 한인들 중 많은 분들이 외식업에 종사하고 있고 나 또한 비슷한 직업이다 보니 관심이 가지 않을 수 없다. 예전에는 한국이나 미국이나 비지니스 미팅이 있으면 고급 레스토랑에서 술과 함께 사업에 대해 논의를 하고 친교를 나누었다. 그러던 것이 세대가 바뀌면서 간단한 식사나 커피 한잔 하는 가벼운 미팅으로 바뀌고 있다. 

.

외식 업계의 이런 트랜드는 식당을 방문하여 식사하는 회수를 급격하게 줄이고 있다. 2016년 시장조사에서는 식당 방문 횟수가 40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횟수만 줄어 든 것이 아니고 레스토랑에서 식사하던 것도 맥도날드나 잭 인 더 박스, KFC 등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패스트푸드 식당으로 옮겨갔다. 사정이 이러니 외식에 지출하던 금액도 크게 줄어 들었다. 

.

"온라인이 발달하면서 집에서 근무하는 경우가 늘었잖아요. 그러니 굳이 식사를 하러 차를 타고 나가거나 쇼핑을 하러 가는 것도 귀찮아 진거죠. 이럴 시간이 있으면 자기 발전을 위해 운동을 하거나 취미 생활하는게 이익이잖아요" 젊은 분들에게 물으면 대부분 이런 대답이 돌아 온다. 이런 변화를 읽고 변할 수 있으면 좋지만 많은 분들이 트랜드에 적응을 못해 실패하는 경우가 많다. 

.

"10년 동안 음식 가격이 20%나 인상 된 것을 눈여겨 볼 필요가 있어요. 음식 값은 상승했지만 고객 수는 줄어 들잖아요. 그런데도 인건비나 렌트비는 매해 상승하는데 식당들이 무슨 수로 버티겠어요?? 결국 식당들도 온라인에서 주문을 받고 배달해 주는 시스템으로 가야 하는 건가요?? 그럼 결국 <다운타운> 식당들이 남아나겠어요??" 얼마 전에 식당 매출이 줄어 메뉴 컨설팅을 받던 A씨가 이렇게 투덜되는데 크게 틀린 말도 아닌 것 같다. 

.

.

.

.

.

남가주 유명 셰프 Michelle이 직접 만드는 <추억의 집밥>입니다. 지금 주문하세요~

.

.

.

.

.

.

맛있는 재료

.

치킨 텐더 Chicken Tender _ 3파운드, 사케 Seasoning Sake _ 2큰술,

소금 Salt _ 1큰술, 흰후추 Whiter Pepper _ 약간,

튀김 가루 Frying Powder _ 1컵, 파프리카 페퍼 Parica Pepper _ 1작은술,

물 Water  _ 1/2컵, 밀가루 Flour _ 필요량

.

.

소스 재료

.

파마산 치즈 Parmesan Cheese _ 1컵, 레몬페퍼 Lemon Pepper _ 1큰술,

체다 & 고다 치즈 Cheddar & Goda Cheese _ 1/4컵, 

마늘 가루 Garlic Powder _ 1큰술, 양파 파우더 _ onion Powder _ 2큰술, 

설탕 Sugar Powder _ 3큰술

.

.

.

.

.


.

.

.

만들기

.

.

1_분량의 <치킨 텐더>를 칼이나 가위를 사용하여 먹기 좋은 크기로 손질해 놓는다.

손질한 치킨을 흐르는 물에 씻어 주고 준비한 사케와 소금, 후추를 넣고 밑간을 해준다. 

.

2_이렇게 밑간을 한 <치킨 텐더>는 체에 받쳐서 물기를 제거하고 한시간 정도 재워 둔다. 

.

3_믹싱볼에 분량의 튀김 파우더, 파프리카 페퍼, 밀가루를 넣고 잘 섞는다. 

어느정도 배터가 섞였으면 물을 조금씩 섞어 가면서 적당한 농도가 될 때 까지 섞어 튀김 옷을 완성한다. 

.

4_밑간을 해놓았던 치킨에 준비한 튀김 옷을 입힌 후 10분 정도 실온에 재워 둔다. 

실온에 재워둔 <치킨>을 화씨 360도로 달구어진 기름에 넣고 5~7분 튀긴 후 어느정도 식으면 다시 튀겨준다. 

.

5_커다란 비닐을 준비한 후 소스 재료인 파마산, 고다, 체다 치즈, 레몬 페퍼, 갈릭 파우더, 어니언파우더를 넣는다. 

커다란 비닐 채 들고 잘 섞어서 소스를 완성해 놓는다. 

.

6_완성한 소스 파우더에 튀겨 놓은 <치킨>을 넣고 소스와 같이 흔들어 <뿌링클 치킨>을 완성한다. 

.

.

예전과 달리 한국에서도 치즈로 양념을 한 <치즈 치킨>이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다고 한다. 

어느사이 대한민국 젊은 사람들 입맛이 치즈에 익숙해져 이런 <프라이드 치킨>을 선호한다. 

.

.

.

.

<치즈 치킨_Fried Chicken with Cheese>

.

.

.

.

.

"집에서 맥주 파티를 하기로 하였는데 프라이드 치킨 어때요??"

집에서 가벼운 파티를 하면서 <프라이드 치킨>과 샐러드 주문이 들어왔다. 

.

<치즈 치킨>을 튀겨 커다란 접시에 가득담고 직접 만든 <코오슬로>와 샐러드까지 준비했다. 

초대된 손님들 대부분이 타인종 분들인데 맥주보다 <치즈 치킨>이 인기를 끌었다. 

.

"미국 분들도 이런 치킨이 있는 줄도 몰랐다고 하면서 금방 동이 나버렸어요"

맛있는 <프라이드 치킨>은 어느 나라 사람에게나 정답인가 보다. 

.

.

.

불고기 & 부추 무침, 소고기 무국, 물김치, 낙지젓 등 <추억의 메뉴>가 가득합니다. 

주문 : (562) 896-3090 카톡 michellecho59

.

.

.

.

<치즈 치킨_Fried Chicken with Cheese>

.

.

.

<치즈 치킨_Fried Chicken with Cheese>

.

.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5월 집밥 & 반찬] 남가주에서 안먹어 본 사람이 없는 미쉘표 집밥입니다. 05/01/2019 1016
공지 [4월 집밥 / 도시락] 유명 셰프 미쉘이 직접 만드는 반찬과 도시락입니다. 03/27/2019 1715
1901 [월남쌈] 먹을 수록 건강해지는 느낌이 드네요. 07/26/2018 1341
1900 [칭다오 씨푸드] 한국인에게 잘 어울리는 중국 음식. 07/25/2018 1814
1899 [오징어채 볶음] 밑반찬 한가지만 늘어도 밥상이 풍성해진다. 07/23/2018 1107
1898 [한남 체인] 오랜만에 생선회 마음껏 먹었네요. 07/22/2018 1871
1897 [Pho Ha Plus] 진정한 퓨전 음식의 메카 베트남 레스토랑. 07/21/2018 1222
1896 [새우 애호박 볶음] 제철 애호박으로 만들었더니 입에 착착 붙네요. 07/20/2018 846
1895 [간빠이 2편_KanBai] 소탈한 분위기에서 편안하게 회를 즐기세요. 07/19/2018 1241
1894 [새우 시금치국] 나이 들수록 소박한 밥상이 땅긴다. 07/18/2018 1085
1893 [간빠이 1편_KanBai] 소탈한 분위기에서 편안하게 회를 즐기세요. 07/16/2018 1831
1892 [17 Mile Drive] 아름다운 1번 도로를 따라가면 눈이 호강합니다. 07/14/2018 1333
1891 [우마야 라멘] 정통 일본 라멘 전문점 만나기가 쉽지 않네요. 07/13/2018 1576
1890 [안심 꼬치구이] 하나씩 뽑아 먹는 재미가 쏠쏠하다. 07/12/2018 1224
1889 [무봉리 순대] 부에나파크 순대 매니아들 신났습니다. 07/11/2018 3221
1888 [커리 스파게티] 아이들을 더 행복하게 만들어주는 파스타. 07/09/2018 1424
1887 [압구정 순대] 토속적인 한국 음식 맛에 마음이 흔들린다. 07/07/2018 1739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