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helle 의 요리 칼럼

Italian/Korean/Chinese Food

클래스문의 : (562)896-3090
e-mail : kang4890@hanmail.net

 
[소고기 버섯볶음] 떨어진 입맛을 살려준다.
08/21/2011 09:18 pm
 글쓴이 : Michelle
조회 : 5,352  


 

 

 

요즈음 한국에서는 한가지 재료 만으로 모든 음식을 조리하는 식당이 붐을 이루고 있다고 한다. 그 중에서도 유난히 인기를 끄는 것이 버섯 레스토랑이다.

 

버섯을 이용한 샤브샤브부터 버섯 구이까지 셀 수 없이 많은 종류의 버섯이 쓰이고 있고 또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버섯이 항암효과도 있고 콜레스테롤을 낮춰주기도 한다지만 이렇게 건강에 좋다고 해서 맛이 없다면 먹기가 쉽지가 않을텐데 전 세계적으로 즐겨 먹는데는 뛰어난 맛이 있기 때문 이다.

 

야들야들하면서도 쫄깃한 맛이 입 맛을 사로 잡는다. 이런 식감은 다른 식재료에서는 찾아볼 수 없다. 이런 독특한 식감과 향이 다른 식재료와  만났을 때는 기막히게 어울리는 것도 버섯의 또다른 특징이라고 할 수 있다. 이번에 소개될 요리는 일본요리, 이탈리아요리, 미국요리로 다양하지만 버섯이  쓰여서  맛도 좋고 영양도 좋다는 공통점이 있다. 양식에서는 어디에든 들어가는 버섯은  샐러드, 수프, 메인디쉬 등 코스로 되어있어서 그야말로 버섯  풀코스라고 할 수 있다.

 

이번에는 버섯과 소고기를 이용한 ‘소고기 버섯 볶음’으로 자칫 늘어지기 쉬운 더운 여름에 버섯 요리로 힘을 얻어보는 것은 어떨까?

 

 

소고기 Beef …… 200g


느타리버섯 Oyster Mushroom …… 100g


팽이버섯 Mushroom …… 50g


새송이버섯  Mushroom …… 50g


양파 Onion …… 한개


당근 Carrot …… 한개


Scallion …… 2대

 

양념

다진 마늘 1작은술, 간장 2큰술, 설탕 1큰술,
후추, 참기름, 참깨 약간

 

 

 

 

1_팽이버섯은 깨끗이 씻어서 밑둥을 잘라내고 손질해 놓는다.

 

2_새송이 버섯은 채를 썰어놓고 양파와  당근은 잘 씻어 채를 썰어 놓는다.

 

3_소고기는 기름기가 많지 않은 불고기감으로  구입하셔서 먹기 좋은 크기로 약간 도톰하게  썰어서  준비해 놓은 양념에 무쳐 간에 배도록 한다.

 

소고기와 버섯은 미리 밑간을 해놓으면 양념이 배어서 볶았을 때 더욱 감칠 맛이 있습니다.

 

 

 

 

 

1_달구어진 팬에 올리브오일을 두르고 살짝 밑간을 해둔 소고기를 먼저 볶아준다.

 

2_역시 밑간을 해둔 느타리버섯과 팽이버섯을 볶다가 분량의 양파, 당근을 넣고 센불에 볶는다.

 

3_새송이버섯과 썰어 놓은 파를 마저 넣고  볶으면서 간을 맞춘다.

 

맛을 보면서 싱거우면 간장이나 소금을  조금씩 넣으면서 마무리 한다. 완성된 ‘소고기 버섯볶음’은 우묵한 접시에 담아 낸다.

 

완성된 소고기 버섯볶음을 낼때  신선한  상추나  치커리, 방울토마토 등을 곁들이면 훌륭한 건강식이 된다. 버섯은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기  때문에  고기와 가장 잘어울리는 음식이다.

 

오렌지카운티의 미쉘입니다.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10월 명품 집밥] 엄마의 손맛을 담아내는 '미쉘의 집밥 7종세트' 09/24/2019 1432
공지 [9월 명품 집밥] 집에서 쉽게 즐기는 미쉘의 '집밥 7종 세트' 08/28/2019 1483
132 [밥상 혁명] 가족의 건강은 주부에게 달렸다. 03/17/2012 2901
131 [소꼬리찜]기력 딸리는 남편을 위해 만들었다. 03/16/2012 9790
130 [하탐 레스토랑_Iranian Restaurant] 한국인도 좋아할 만한 페르시안 푸드. 03/13/2012 6812
129 [부대찌개]의정부 `오뎅집`을 아시나요? 03/12/2012 5532
128 [차이나타운/금문교]샌프란시스코 명물 하나 더 추가 03/10/2012 6098
127 [시애틀 고사리 나물]미국에서 만들어본 건강 밥상~ 03/09/2012 9989
126 [올드쉽_The Olde Ship]플러튼에 있는 나름 정통 영국 레스토랑. 03/08/2012 7617
125 [버섯 깨소스 무침]다이어트의 시작은 버섯샐러드부터~ 03/07/2012 3847
124 [밥상 혁명] 가족의 건강은 주부에게 달렸다. 03/06/2012 2760
123 묵은지 김치전골]삼겹살과 묵은지가 만나면 사고친다. 03/05/2012 4666
122 [피셔맨즈 와프]San Francisco의 밤이 깊어가면 광란이 시작된다. 03/03/2012 5047
121 [무말랭이 무침]밥에 물말아서 개운하게 한그릇 합시다. 03/02/2012 3990
120 [시럽_Syrup] 입안에서 달콤하게 녹아 들었다. 03/01/2012 2930
119 [뉴욕 치즈 케이크] 깊고 진한 맛에 푹 빠지다. 03/01/2012 3513
118 [고독한 미식가]이건 드라마가 아니고 고문이다. 03/01/2012 15932
   141 |  142 |  143 |  144 |  145 |  146 |  147 |  148 |  149 |  15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