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왕의 중독탈출

칼럼니스트 : 이해왕 선교사

효과적인 중독증 대처는 “예방과 조기치료”가 최선이며, 처음 누구로부터 안내를 받아서 회복하느냐가 중요하다. 도박, 마약, 알코올, 게임, 성 중독 등 거의 모든 중독치유에 대한 “중독탈출 칼럼” 글들은 실제적인 중독 예방과 치유에 도움이 되어드릴 것입니다!

 
도박 중독자와 노모의 슬픈 이야기
06/23/2011 04:12 am
 글쓴이 : 이해왕
조회 : 4,147  


한 40 대 초반 도박자는 공금유용과 공문서 허위작성으로 6개월 실형을 살고 오늘 감옥에서 나왔다.
집에서는 아내와 어린 두 자녀가 남편과 아빠가 출소하기를 애타게 기다리고 있다. 그러나 방금 감옥에서 풀려난 남편은 집에 가 보았자 식생활비도 없을 것이 빤하니 도박할 돈을 마련할 수 없음을 잘 알고 있다.
그렇다고 친구들한테 찾아갈 수도 없다. 10여 년 동안 도박생활로 주위 사람들에게 도박에 빠진 사실이 모두 알려져서 이제는 아무한테도 더 이상 돈을 구할 수 없기 때문이다. 그가 찾아 갈 곳이라곤 오직 한곳, 7년 전에 혼자되신 80 노모뿐이어서, 어머니가 혼자 살고 있는 노인 아파트로 발걸음을 옮겼다.

어머니는 반평생 동안 바느질일만 해서 등이 굽어 거동이 불편하시다. 아들은 2년 전에도 어머니가 바느질로 근근이 모아둔 전 재산 $12,000을 가져다 도박으로 날려 버려서 이제 어머니는 가진 것이 없고 겨우 정부에서 주는 생활보조비로 겨우 살아가고 있다.
노모는 또 다시 찾아온 아들을 보자 눈물을 글썽이면서...
"이번에는 내게 무엇이 더 필요해서 찾아왔느냐?"
"이미 너는 나의 모든 것을 다 가져갔다..."
"이제는 네 어미 입안에 들어 있는 음식까지 빼앗아 갈려고 하느냐..."
"그렇게는 못 한다. 이놈아!"
"제발 나 죽기 전에 정신 좀 차려라!" 하며 오히려 아들에게 사정 조로 말문을 연다.
도박자 아들은 어머니의 애원은 아랑곳하지 않고, 어떻게든 도박할 돈을 타내려는 생각뿐이었다.

 

그래서 아들은 어린 애처럼 어머니 앞에 무릎을 꿇고 눈물을 흘리면서, 정말 이번이 마지막이고 하나님 앞에 맹세한다며, 급한 이자만이라도 갚게 돈을 마련해주시면, 다시는 도박을 안 할 것이라며 노모에게 통사정을 한다.
노모는... "제가 도박을 끊으면 아내에게 월급을 제대로 갖다 줄 수 있어.... 결국 손자들도 편안하게 살 수 있지 않겠느냐....."는 아들의 말에 어느새 억장이 또 무너져 내려 버린다. 노모는 무엇인가 잠시 생각에 잠겼다. "내가 좀 덜 먹으면 되지......."
어머니는 가엾은 어린 손자들 생각에..... 또 한 번 아들의 말을 믿어 보기로 작정한 것이다. 노모는 아들과 함께 은행에 가서 정부에서 생활보조비로 받은 수표를 현금으로 바꾸어 아들에게 $200을 떨리는 손으로 건네주었다.

한 시간 후에 ......
아뿔싸, 그 아들은 어머니의 굶주림과 바꾼 $200을 들고 도박장에 가서 앉아 있는 것이 아닌가.......
이 도박자 아들의 이야기는 마치 알코올 중독자가 3개월 동안 병원 치료를 받고 퇴원한 그 날부터 술을 마시거나, 마약 중독자가 마약소지 혐의로 구속되었다 풀려나자마자 다시 마약을 복용하는 것과 똑같은 현상이다.
노모가 당한 이런 슬픔과 좌절은 중독자 가족이면 모두가 겪게 되는 고통이다!
중독증은 이렇게 가족들의 모든 것까지 빼앗아 가는 무서운 "병" 이다.
중독 도박자에게 돈은 마치 코카인 마약과 같다. 그래서 도박문제가 있는 가정에서 도박자에게 돈을 주지 않거나 빚을 갚아주지 않는 방법을 알고 실천하는 용기는 결국 도박을 덜하게 만들어 도박자를 사랑하는 셈이 된다.

의외로 우리 주위에는 이러한 케이스가 많다. 부부 사이라면 이혼이라는 마지막 돌파구도 있지만, 부모 자식 간에는 자식이 더 망가질수록 부모를 찾아온다. 아내로부터 쫓겨난 50대 아들이 노인아파트에 가서 기숙하는 경우까지 있다. 이런 중독자녀에게는 Tough Love를 해야만 가족 모두가 승리하는 삶으로 될 것이다. (끝)

이해왕 선교사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www.irecovery.org)
중독 치유 전화 상담: 909-595-1114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날로 확산되는 중독문제와 예방의 중요성 08/04/2018 5039
공지 중독증 치유 교재에 대한 나의 소감 12/11/2013 24231
23 바른 회복방법 몰라 방황하는 중독자 가족들 06/23/2011 1282
22 사이버 Sex 사용자들의 3 가지 유형 06/23/2011 3784
21 중독은 뇌 질환(Brain Disease) - 약물치료 기대! 06/23/2011 2832
20 도박 중독자와 노모의 슬픈 이야기 06/23/2011 4148
19 중독증과 우울증의 밀접한 관계성 06/23/2011 6329
18 일중독자(Workaholic) - 너무나 바쁜 당신 06/23/2011 1957
17 음식중독은 잘못된 음식섭취에서 온다! 06/23/2011 3243
16 Multi- Addiction과 One Stop 중독치료의 중요성 06/23/2011 2762
15 도박자의 아내들이 이혼을 못하는 사연과 고통! 06/23/2011 7637
14 중독가정의 삶과 행복 간증 06/23/2011 2692
13 도박에 빠진 여성과 남성의 다른 심리 06/23/2011 3412
12 TV와 인터넷의 차이점과 위험성 06/23/2011 2414
11 중독증 치유와 기도 06/23/2011 2682
10 중독치유 사역 10년 체험기 06/23/2011 3084
9 자녀의 중독과 부모의 한계성 06/23/2011 1626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