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윤의 철학칼럼

칼럼니스트: 지윤

지윤 원장은 20년 이상 미주 전 지역의 가장 많은 언론 매체에 운세 칼럼을 쓰고 있고, 한국 MBC 방송을 비롯하여 미 전지역의 TV나 라디오 방송, 각종 주요단체 초청강연 등 활동을 가장 많이 한 역학자입니다.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2월 19일 - 2월 25일
02/19/2017 05:54 am
 글쓴이 : 지윤철학원
조회 : 3,434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219- 225

 

쥐띠

깊이 생각해야

운수; 늦춰서 좋을 일이 있고 미루고 늦추다가 낭패를 겪는 일이 있습니다. 지금은 잠시 멈추고 깊이 생각해야 할 때입니다. 금전: 예상 밖으로 생긴 일로 지출이 늘어날 수 있습니다. 의욕만 가지고 움직이지 말고 미리 철저하게 계획을 세운 뒤에 행동해야 할 것입니다. 애정: 언젠가는 내 마음을 알아줄 날이 있겠지 위안하면서 견뎌내야 합니다.

84, 72, 60, 48, 36년생은 19, 22일 길일. 21, 24일 주의.

 

소띠

좋은 관계로 발전하게

운수; 뜻을 같이 할 수 있는 사람을 주위에서 찾아보도록 하세요. 혼자서 일을 추진하는 것보다 같이 하는 것이 더 좋습니다. 금전: 새로운 계획을 세우거나 새로운 사업을 추진하기에 적합한 때가 왔습니다. 거래처가 늘어나고 수입이 나아질 것입니다. 애정: 시간이 가면 갈수록 가까워지고 더 좋은 관계로 발전하게 되겠습니다.

85, 73, 61, 49, 37년생은 19, 23일 길일. 22, 25일 주의.

 

범띠

희망적인 결과를

운수; 자신만의 무대가 준비되었다고 생각하세요. 뭔가 중요한 일을 앞두고 있다면 희망적인 결과를 기대해도 좋겠습니다. 금전: 조금만 달리 생각을 해보아야 합니다. 머리를 쓰면 쓸수록 좋은 아이디어가 떠오를 것입니다. 애정: 꼭 이어져야 할 사람과 결국은 인연을 맺게 됩니다. 집안에 평화로운 기운이 감돌고 있으니 심신이 편안해집니다.

86, 74, 62, 50, 38년생은 21, 24일 길일. 20, 23일 주의.

 

토끼띠

돌다리도 두들겨보면서

운수; 돌발 상황에 대한 대처능력이 떨어지니 정신을 똑바로 차려야 할 것입니다. 금전: 두고두고 후회하게 되는 일을 할 수 있습니다. 특히 금전과 관련된 일에서 돌다리도 두들겨보면서 건너가는 신중함이 필요한 때입니다. 애정: 아주 소소한 일로 틈이 벌어지면서 멀어지게 되는 것입니다. 소소한 일이라고 가벼이 여기지 마세요.

87, 75, 63, 51, 39, 27년생은 22, 25일 길일. 20, 24일 주의.

 

용띠

가만히 있어야

운수; 사소한 행동 하나가 가져다주는 파장이 생각보다 클 수 있습니다. 언행에 특별히 신경 써야 하겠습니다. 금전: 고집을 부린다고 될 일이 아닙니다. 뭔가 아니라고 생각되면 빨리 포기하는 것이 좋습니다. 애정: 부부사이의 문제는 두 사람이 해결하게 지켜보도록 하세요. 다른 사람이 나설 일이 아니니 가족이라도 가만히 있어야 합니다.

88, 76, 64, 52, 40, 28년생은 21, 23일 길일. 19, 25일 주의.

 

뱀띠

뜻밖의 귀인을 만나거나

운수; 모임이나 행사에 참석하면 행운이 따를 것입니다. 뜻밖의 귀인을 만나거나 좋은 기회가 생깁니다. 금전: 어떤 일이든 처리하는 과정에서 신용을 가장 중요시 여겨야 합니다. 단골고객이 찾아와 매상을 올려주거나 수입이 증가할 것입니다. 애정: 아기를 기다리던 부부는 하늘의 선물로 아기를 받게 됩니다. 건강한 아기를 잉태하기에 좋은 시기입니다.

89, 77, 65, 53, 41, 29년생은 19, 24일 길일. 20, 21일 주의.

 

말띠

깨끗하게 정리해야

운수; 바라는 것이 이루어질 때까지는 어떤 일이 있어도 결코 물러나지 않겠다는 각오가 필요합니다. 금전: 당장은 욕심이 나도 타협하지 말아야 합니다. 부당하게 얻은 이득은 오래가지 못합니다. 애정: 오래된 가구를 버리고 방을 깨끗하게 해야 새로운 가구가 들어올 수 있듯이 마음도 깨끗하게 정리해야 새로운 사람을 만날 수 있습니다.

90, 78, 66, 54, 42, 30년생은 20, 25일 길일. 19, 21일 주의.

 

양띠

아름답고 밝게 보는

운수; 긴 시간 기다려온 일이나 결말을 짓지 못하고 끌고 오던 일이 좋은 방향으로 풀려나갑니다. 해결의 실마리가 보이기 시작할 것입니다. 금전: 큰돈을 벌 수 있는 찬스가 생깁니다. 주머니 사정도 좋아질 것입니다. 애정: 마음에 안 드는 점이 있어도 옆에 있다는 것을 감사하게 생각하세요. 아름답고 밝게 보는 시각이 행복을 만드는 것입니다.

91, 79, 67, 55, 43, 31년생은 21, 24일 길일. 19, 20일 주의.

 

원숭이띠

장기적인 안목으로

운수; 모든 일에는 마침표를 찍어야 할 때가 있습니다. 끝이 있어야 새로운 시작도 할 수 있는 것입니다. 금전: 단기적으로 생각하지 말고 장기적인 안목으로 일처리를 해야 합니다. 자신에게 유리하게 풀려나갈 것입니다. 애정: 내가 상대에게 솔직하지 않으면서 상대가 나에게 솔직하기를 바랄 수는 없습니다. 먼저 투명한 모습을 보여주세요.

92, 80, 68, 56, 44, 32년생은 19, 22일 길일. 20, 23일 주의.

 

닭띠

좋은 방향으로

운수; 자신의 재능과 능력을 충분히 보여줄 수 있을 것입니다. 인정도 받게 되고 좋은 방향으로 일이 진행되어갑니다. 금전: 부동산과 관련된 일에서 적극적으로 밀고 나가야 매매가 이루어집니다. 재물운이 상승세를 타고 있으니 돈이 들어옵니다. 애정: 새로운 만남이 시작됩니다. 주위에 사람이 많을수록 처신을 잘해야 이런저런 말이 들리지 않습니다.

93, 81. 69, 57, 45, 33년생은 19, 23일 길일. 20, 24일 주의.

 

개띠

다시 한 번 점검해야

운수; 자신의 일보다는 다른 사람의 일로 일해야 하는 상황이 될 수 있습니다. 평소보다 더 힘들 것입니다. 금전: 다시 한 번 점검하세요. 머릿속으로 많은 일을 계획하고 있지만 정작 하거나 이루는 일도 없이 금방 시간만 지나갈 수 있습니다. 애정: 상대의 말을 끝까지 들어야 합니다. 중간에 말을 자르거나 제대로 듣지 않으면 금방 후회하게 됩니다.

94, 82, 70, 58, 46, 34년생은 20, 24일 길일. 19, 25일 주의.

 

돼지띠

전화위복의 계기로

운수; 어렵게 보이던 상황도 자신의 의지력에 따라 얼마든지 전화위복의 계기로 바꿀 수 있습니다. 금전: 당장은 좋아 보이고 편한 길처럼 생각되어도 다른 사람의 손을 빌리는 것은 다시 생각해야 합니다. 혼자서 헤쳐 나가는 것이 더 좋은 결과를 가져다줄 것입니다. 애정: 넓은 마음으로 포용해야 합니다. 서로 타협해야 해결책도 생깁니다.

95, 83, 71, 59, 47, 35년생은 21, 25일 길일. 20, 23일 주의.

 

지윤철학원. 213-739-2877

오늘의 운세 보기 http://askjiyun.com/today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445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6월 25일 - 7월 1일 06/25/2017 609
444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6월 18일 - 6월 24일 06/18/2017 2105
443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6월 11일 - 6월 17일 06/11/2017 2065
442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6월 4일 - 6월 10일 06/04/2017 2220
441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5월 28일 - 6월 3일 05/28/2017 1852
440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5월 21일 - 5월 27일 05/21/2017 2273
439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5월 14일 - 5월 20일 05/14/2017 2033
438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5월 7일 - 5월 13일 05/07/2017 2251
437 선거에는 2등은 없다. 05/07/2017 168
436 대한민국 19대 대선주자 05/07/2017 186
435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4월 30일 - 5월 6일 04/30/2017 2390
434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4월 23일 - 4월 29일 04/23/2017 2436
433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4월 16일 - 4월 22일 04/16/2017 2233
432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4월 9일 - 4월 15일 04/09/2017 2317
431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4월 2일 - 4월 8일 04/02/2017 237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