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윤의 철학칼럼

칼럼니스트: 지윤

지윤 원장은 20년 이상 미주 전 지역의 가장 많은 언론 매체에 운세 칼럼을 쓰고 있고, 한국 MBC 방송을 비롯하여 미 전지역의 TV나 라디오 방송, 각종 주요단체 초청강연 등 활동을 가장 많이 한 역학자입니다.

 
행복한 결혼을 위해 결혼 전에 생각해야 할 점
06/25/2011 03:07 am
 글쓴이 : 지윤철학원
조회 : 2,480  


한 번 부부로 맺어지면 부부생활의 행불행을 막론하고 생과 사의 갈림길이 아니면 절대 헤어지지 않았던 과거와 달리 요즈음은 걸핏하면 이혼하고 새로운 삶을 추구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생각하기에 따라서는 아무리 부부가 되었다 하더라도 불행해질 가능성이 있으면 아예 헤어져서 다른 상대를 구해 행복을 찾으면 되는데 한 번쯤 실패하는 것이 무엇이 대수로운 일이냐고 할 수도 있겠지만 처음부터 좋은 결합을 이루어 일생동안 헤어지지 않고 행복을 누리는 것에는 비교가 될 수 없을 것입니다.  

많은 결혼의 문제는 즉흥적인 감정에 따라가고 결혼에 대해서 환상만 가졌을 뿐이지 결혼을 하면 미혼 시절의 자유로움을 어느 정도는 제한되고 이를 감수해야 한다든지 배우자에게 최선을 다해야 한다는 의무감이나 아무런 준비가 되지 않은 즉, 아직 때가 되지 않았는데 결혼을 한다는 점입니다. 결혼생활에 대해 좀더 진지하게 고민하고 행동해야 할 것입니다. 때로는 남의 떡이 더 커 보일 수도 있지만 배우자와 다른 사람을 비교하지 말아야 합니다. 비교하는 사람은 끝없는 불만에 휩싸이게 됩니다. 배우자의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사랑하는 마음이 필요합니다.

첫째 궁합적으로 볼 때 서로가 조화를 이루지 못하고 둘째 세상이 아무리 달라지고 여성상위시대라 하지라도 음양의 법칙에 의해서 여성이 남성보다 강하면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아내가 남편보다 강해서 마치 고양이 앞에서 쥐처럼 사는 형국이 되어서는 안됩니다.

대조적인 성격의 부부는 같이 사는 날이 많아질수록 서로가 힘들다고 느끼게 되고 결국에는 헤어지게 됩니다. 물론 이 세상에서 배우자에 대해서 완벽하게 만족을 느끼고 사는 부부는 거의 없다고 할 수 있지만 근본적으로 배우자에 대한 애정이 없고 만족할 수 없다면 그 결혼은 차리지 하지 않는 것만 못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결혼한 사람이 자신의 마음과 애정을 배우자에게 포커스를 맞추지 못하고 허한 마음으로 살아가고 있다면 결국에는 언제든지 제 삼자가 부부사이에 들어오게 되는 결과를 낳게 되는 것입니다. 많은 부부들이 자신들은 하루에도 몇 번씩 헤어지고 싶다는 생각이 들지만 자식 때문에 의무감으로 산다고 합니다. 어느 한쪽은 무시를 당하고 다른 한쪽은 의무감으로 살아간다고 서로에게 비극인 것입니다.

우리가 겉으로의 나타난 모습을 보고 그 사람의 속마음과 진실을 알 수 있다면 사람을 만남에 있어서 경계할 이유가 없을 것입니다. 더욱이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결정인 결혼 상대를 고르는데 있어서 궁합이라든가 상대의 성격을 쉽게 알 수 있다면 좋으련만 그것은 표면적으로 나타나는 것이 아니어서 알아내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우리가 삶을 영위하는 데에는 이룰 수 있는 일과 이룰 수 없는 일이 있습니다.

진열장에 걸려있는 옷이 아무리 근사하게 보여도 자신이 입어서 잘 어울리지 않고 맞지가 않으면 아무 소용이 없는 것입니다.

 

지윤철학원 (213)739-2877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17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1월 23일 - 1월 29일 06/25/2011 1607
16 띠별로 보는 주간 운세 1월 16일 - 1월 22일 06/25/2011 1657
15 띠별로 보는 주간 운세 1월 9일 - 1월 15일 06/25/2011 1735
14 궁합 06/25/2011 2205
13 베타맘, 알파맘 06/25/2011 2892
12 행운의 색 06/25/2011 4955
11 진로선택의 중요성 06/25/2011 3292
10 행복한 결혼을 위해 결혼 전에 생각해야 할 점 06/25/2011 2481
9 어젯밤에 무슨 꿈을 꾸셨습니까? 06/25/2011 3792
8 이름의 중요성 06/25/2011 2974
7 토끼띠 생에게 맞는 직업, 진로 06/25/2011 3970
6 토끼띠들의 특성 06/25/2011 3021
5 토끼띠 해에 있었던 역사적인 사건 06/25/2011 4255
4 유명한 토끼띠 생은 06/25/2011 3777
3 2011년에는 무슨 일이 있을까 06/25/2011 2860
   31 |  32 |  33 |  34 |  35 |  36 |  37 |  38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