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최의 무용이야기

칼럼니스트: 진최

진 발레스쿨 원장, 한미무용연합회장

3727 W. 6th Street Ste 607 Los Angeles, CA 90020
323) 428-4429
웹사이트: http://www.balletjean.com
이메일: koaballet@yahoo.com

 
44. 발끝에서 시작되는 다이어트 발레
02/04/2019 06:47 am
 글쓴이 : 발레리나
조회 : 530  
   http://www.balletjean.com [50]



발끝에서 시작되는 다이어트 발레


 여성들의 최대 관심사는 무엇일까? 다이어트는 인터넷 인기검색어 최다순위를 기록할 정도로 여성들은 살 빼는 것에 관한 관심은 엄청나다. 그렇기 때문에 다이어트의 방법과 종류도 여러 가지로 소개되고 우후죽순 다이어트 산업이 급증하고 누구처럼 뭐를 하면 살이 쫙 빠진다고 하더라.”라고 한번 소문나면 그 상품은 대박이 나버리는 실정이다.


  대부분 금식 같은 다이어트 방법으로 살을 빼는데 이런 방법은 건강을 해칠뿐더러 살을 뺐다고 해도 금방 요요 현상이 와서 오히려 두 배로 살을 찔 수가 있다. 그렇다고 포기하고 낙담할 필요는 없다. 평상시 생활에 발레 동작의 발을 이용한 작은 운동 습관 하나로 다이어트에 성공할 수 있는 비결이 있다.


 발레 하면 무엇이 제일 먼저 떠오르는가? 발레슈즈를 신고 발끝을 세우며 요정같이 춤을 추는 탄력 있고 늘씬한 발레리나를 생각할 것이다. 발등은 아치 모양으로 고가 나오고 꼿꼿이 세운 발은 긴 다리로 이어지는 날씬하고 탄탄한 발레리나의 모습은 볼 때 뭔가 살 빠지는 비결이 있을 것 같고 그에 대한 궁금증이 생기게 된다


 발레는 우리의 인체의 발을 매우 중요시한다. 발은 제2의 심장이라고 불릴 정도로 수많은 혈관이 흐르며 서 있거나 걸을 때 우리의 몸을 지탱해주고 있다. 발레의 롤로베. 탄쥬, 데가제등 발등을 내밀어서 발끝을 구부리는 포인과 발끝을 다 피고 발등을 세우는 플랙스 동작으로 발을 자극하면 혈액순환을 돕고 근육의 긴장을 풀어주는 역할을 하게 되고 이런 동작을 반복하면서 신경계를 통해 전신에 전달되기 때문에 피로 해소에 도움이 되며 자세가 바르게 되면서 살이 빠지게 된다


 발레의 다섯 가지 기본적인 발 자세는 매우 체계적이고 인체 해부학적 의학적인 바탕으로 이루어졌으며 인위적으로 서 있는 발 모양을 변화시킨 턴아웃의 동작은 발의 근육을 신장시키고 길고 늘씬한 다리를 만들어주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된다. 여성의 소망인 다이어트는 평생이란 말이 있듯이 발의 작은 운동습관에서부터 꾸준히 하면 어느새 달라진 자신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2.3.2019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52 52. 엘에이 발레단과 함께 하는 세레나데 & 라실피드 (Serenade & La sylphide) 03/18/2019 188
51 51. LA한인회 문화의 샘터 3월 강좌 " 밥하기보다 쉬운 글쓰기 " 03/17/2019 66
50 50. 함께 만든 100년 삼일절 함께 만드는 미래 03/11/2019 255
49 49. 나라 사랑 의미 있게 즐기기 03/05/2019 246
48 48. 그날의 함성 잊지 않으리! 삼일절 100주년 기념 윌셔가 퍼레이드 02/26/2019 398
47 47. 내가 느낀 매튜본의 신데렐라 02/18/2019 519
46 46. LA한인회 문화의 샘터 2월 강좌 20회 페이퍼 플라워 아트 02/13/2019 466
45 45. 발레! 인사만 하여도 온몸에 땀이 흠뻑 02/11/2019 292
44 44. 발끝에서 시작되는 다이어트 발레 02/04/2019 531
43 43. 발레를 배우면 우리 아이 성격이 바뀐다. 01/28/2019 504
42 42. 클래식 발레가 궁금하신가요 01/21/2019 569
41 41. 새해 결심 살을 빼고 싶다면 발레리나 자세로... 01/14/2019 921
40 40. LA한인회 문화의 샘터 1월 강좌 19회 공예를 통한 힐링 및 자기발견 01/09/2019 559
39 39. 춤을 추며 양로병원 사랑의 봉사 01/07/2019 527
38 38. 내 인생의 롤모델은 누구인가 12/31/2018 612
 1 |  2 |  3 |  4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