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wehealthyfamily@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모르면 모를수록 증가하는 미국 치과비용!!
11/07/2018 04:31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952  
   https://wemembers.tistory.com/ [60]



미국에선 동네에 새로운 쇼핑 센터가 들어서면 과거엔 미장원, 세탁소가 약방의 감초처럼 오픈을 했었는데 요새는 치과도 그 대열에 합류를 시작을 한겁니다. 수요가 있으니 공급이 따른다는 경제 원리처럼 한동안 치과 개업도 괜찮은 비지니스로 각광을 받긴 했었습니다만  공급이 수요를 추월을 하다보니 파리(?)를 날리는 치과들이 속출을 하면서 폐업을 하는 경우를 많이 봅니다. 그런데 어떻게 해서라도 생존을 해보고자 노력을 하지만 늘어나는 치과가 많다보니 고객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그러다보니 재정적으로 압박이 심해지고 정기적으로 투자를 해야하는 필요 조건도 제대로 하지 못하는 치과들이 점점 늘어만 갑니다. 여기서 필요 조건이라 함은 위생 시설의 점검및 투자, 적정한 의료 시술등 기본적인 내용도 충족을 시키지 못하다보니 열악한 환경에서 비지니스를 계속 하고 있는 겁니다.
 

미국에 거주하는 한인들이 제일 많이 불만을 토로를 하는 것이 바로 치과 치료입니다. 

사람은 나이를 먹게 되면 자연 치과 출입이 잦아질수 밖에 없게 됩니다. 이런 수요에 적절한 치료와 경쟁력이 있는 진료 비용으로 한인을 상대를 한다면 별 문제가 없겠으나 사실은 그렇지가 못합니다.  한인이 많이 거주하는 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한인 치과의들이 개업을 합니다. 물론 능력이 있고 호평을 받는 치과의들도 있지만 그렇지 못한 치과의들도 너무 많은 것이 현실입니다.
 

근래 본인이 치과 치료를 받으면서 제가 받을 치료 내용에 대한 진료 비용을 비교를 해보았는데 이건 모르면 완전히 바가지를 쓰는 것이 바로 치과 치료 비용입니다. 하다못해 같은 진료를 가지고 한인 운영을 하는 치과 다수에 견적을 해보았더니 너무 많은 차이를 보여 치과 진료에 대한 신뢰성에 의문을 가졌던 것도 사실입니다.  물론 지역에 따라 진료 능력에 따라  다를수도 있다는 것에 대해 이해 못하는 바는 아닙니다.


그래서 제가 하단에 묘사를 하려는 내용은  만약 치과를 처음 방문시 치과가 이런 모습이나 진료 내용으로 환자를 치료를 하고 있다면 과연 진정한 진료를 하고 있는지에 대해서 의심을 해보아야 합니다.


많은 한인들이 진료를 위해 의사를 선택시,  자신이 선택을 한 의사의 진료 능력과 경험 그리고 적절치 않은 진료 행위(malpractice)가 과거에 있었는지를 확인하는게 아니라 단지 한국말을 하느냐에 관심을 두고 있다면  그것은 적절한 선택이 아니라는 것을 제 개인적으로 이야기를 하고자 합니다.


치료비를 현금으로 요구하는 치과는 바로 돌아서서 나와야 하는 이유!!


자세한 내용 더보기!!  https://wemembers.tistory.com/1163​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709 모르면 모를수록 증가하는 미국 치과비용!! 11/07/2018 953
708 이민자가 없는 미래의 미국 사회 들여다 보기!! 11/06/2018 834
707 미국 여행시 꼭 가봐야 하는 부페 레스토랑 10곳!! 11/05/2018 1551
706 안락한 항공기 좌석을 추가 요금없이 선점하는 노하우!! 11/04/2018 1015
705 미국 렌트비가 비싸다보니 새로운 월세 개념이 등장 11/01/2018 2462
704 우리가 경계해야 되는 중국제 휴대폰 사용!! 10/31/2018 861
703 말 많은 Airbnb! 그 이면을 들여다 보았다!! 10/30/2018 717
702 호불호가 갈리는 자동차 리스 프로그램!! 10/27/2018 1276
701 나의 사랑 꽁까이()를 찿아 삼만리!! 10/26/2018 781
700 항공사가 꼭 알아야 하는 탑승객의 7가지 불만 사항들!! 10/24/2018 785
699 미국 관광지에서의 암표상 행패를 보았다!! 10/23/2018 685
698 아이들과 함께 하는 크루즈 여행!! 10/20/2018 1246
697 이 금액만 지불하면 항공기 탑승이 무제한 10/19/2018 1273
696 말썽 많은 Airbnb! 속살을 들여다 보았다!! 10/17/2018 1319
695 다시 보는 일반 미국인들의 국가관!! 10/16/2018 69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