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shareclue@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취중에 수술을 집도한 어느 의사 이야기!!
10/10/2018 04:33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1,727  
   https://wemembers.tistory.com/ [216]



가끔 병원을 가보면  연세가 지긋하게 든 의사들이나 혹은 의료 관계자가 진료나 업무를 볼때 손을 심하게 떠는 그런 경우를 보게 됩니다. 그런데 연세가 들만큼 드신 양반이 그런다면 혹시 나이 때문에 그러겠거니, 라고 생각을 하지만 어떤 경우는 중년 나이 정도 되었는데도 손을 아주 심하게 떠는 경우가 있습니다.


사실 그런 양반이 나와 아무 관계가 없다면 상관이 없지만 그렇게 손을 심하게 떠는 양반이 여러분을 진료를 한다면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진료가 끝나고 찝찝한 마음을 버릴수가 없을뿐더러 아니면 진료 중에 뛰쳐 나오는 그런 경우도 있을 거 같습니다. 물론 그런 경우는 없겠지만 손을 심하게 떠는 의료 관계자가 당신의 생명을 다루는 수술에 임한다면 생각만 해도 몸서리가 쳐지는 그런 일일겁니다.


만약 그런 의료 관계자가 자신의 치부가 드러나는 것이 두려워, 아니면 손을 심하게 떠는 질병 때문에 자신의 약점이 노출이 되어 현업에서 물러나야 한다는 그런 강박 관념 때문에 애써 숨기는 경우는 있지만 그렇다고 남의 생명을 다루는 직업을 가지고 있는 분이 그런 상황에 있다면 과감하게 커밍 아웃을 하셔야 하지 않을까 생각을 합니다.


그런데 이렇게 손을 떠는 이유가 자신의 질병 때문이라고 한다면 이해는 되지만 술에 취해 손을 떠는 의료 관계자가 환자의 수술에 관여를 한다고 하면 이건 부적합한 의료 행위가 아니라 범죄 행위나 마찬가지 입니다. 그런데 그런 일이 실제 미국에서 벌어진 겁니다. 그런데 이런 일이 한국 수술실에서도 벌어졌다는 이야기가 과거 몇 달전에 발생을 했다는 이야기를 인터넷에서 본적이  있었는데 이런 볼쌍사나운 광경이 실제로 벌어지고 있는 모양입니다. 그런 볼쌍사나운 모습이 담긴 내용이 아래의 글에 자세하게 묘사가 됩니다. 


일반인들은 모르는 수술실 내부의 천태만상들!!


자세한 내용 더보기!!   https://wemembers.tistory.com/1145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코로나 펜데믹! 미국 사회의 변화! 남들은 앞서가는데, 우린 07/16/2020 3077
719 여행 전문가들이 언급하는 그들만의 꿀팁!! 12/06/2018 2192
718 미국 월세 개념인 Commonspace과 코리빙(co-living)!! 12/05/2018 1978
717 최고의 항공사는 아랍 에미레이트 항공 11/30/2018 2819
716 미국 온라인 그리고 아웃렛에서의 쇼핑 꿀팁 10가지!! 11/29/2018 2379
715 소비자 뒤통수 치려다 독박 쓴 어느 미국 유통 업체!! 11/27/2018 2624
714 운전 습관으로 본 미국인과 한국인의 차이!! 11/25/2018 2412
713 어느 실리콘 밸리 미국인 부부의 주택 구입 삼만리!! 11/21/2018 2704
712 해외여행시 이런 행동은 현지 주민들에게 비난 받습니다!! 11/14/2018 2854
711 앗!! 음주 운전이 아닌 음주 수술을 11/12/2018 2079
710 항공사들마다 다른 여승무원에 대한 잣대들!! 11/08/2018 2601
709 모르면 모를수록 증가하는 미국 치과비용!! 11/07/2018 1878
708 이민자가 없는 미래의 미국 사회 들여다 보기!! 11/06/2018 1633
707 미국 여행시 꼭 가봐야 하는 부페 레스토랑 10곳!! 11/05/2018 2480
706 안락한 항공기 좌석을 추가 요금없이 선점하는 노하우!! 11/04/2018 1843
705 미국 렌트비가 비싸다보니 새로운 월세 개념이 등장 11/01/2018 366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