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wehealthyfamily@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직장 동료 혹은 상관과의 사내 데이트! 그리고 후폭풍!!
06/13/2018 03:43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942  
   http://wemembers.tistory.com/ [53]



살얼음을  밟는듯한 아주 조심스럽습니다!!

사무실을 서로 오다가다 할때도  눈이라도 마주치면  애써 모르는척 외면을 하기도 했습니다.  사랑하는 사이이긴 하지 직장에서는 직장 동료로  그 이상을 넘으면 안되게 행동을 했었습니다.  남의 눈을 의식을 않할수가 없기 때문입니다.

 

바로 사내 연애 입니다!!

이거 보통 어려운게 아닙니다!!   대학을 졸업을 하고  H 건설에  같이 입사한  입사 동기가 있었는데 아! 이 녀석 신입 사원 연수 관계로 울산 연수원에 내려온  총무과 여직원에게  뿅~ 가더니만 정신줄을 아예 놓고 사는 겁니다. 그런 이후 약6개월 후 최근 시간에 술 한잔 하자고 해서 술집으로 직행, 술이 몇 순배 돌더니  거나하게 취해선  총무과 여직원과  현재 사내 연애를  하고 있으며 결혼을 당장 하고 싶은데  여자쪽은  남동생이 대학을 졸업을 할때까지  참아야 한다면서 미루니, 할수없이 사내 연애를  지속중인데   이것도 남의 눈치가 보여 죽을 맛이라고  토로를 하는 것을  들었습니다. 그때가 벌써 30년 정도 된거 같습니다!!

 

70-80년대의 한국 사회는 보수적인 색채가 강했고 사내 연애를 공개하는  분위기는  아직 시기상조였었던 시절이었고  결혼을 하면 둘중 하나는 그만 두어야 한다는  분위기가 팽배했었던 시기 였었습니다. 근래 주류 언론에서 사내 연애에 대한 내용의 기사가 실리면서  독자들의 의견이 봇물을 이루면서 사내 연애에 대한 이야기가 표면화 되는가 했더니  과거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과 염문이 있었던  르윈스키가  자신의 자서전에 대한 내용과 그간의 소회를  털어 놓는 자리에서 인터뷰를 한  기자가  르윈스키의  염문과 사내 연애를  연관을 지어 미국 직장의 사내 연애에 대해서  나름 인터뷰한 내용을 보고 과거 필자가 직장 동기의 사내 연애에 대한 모습과 과연  미국 직장내에서의 사내 연애에 대한  반응이 긍정 혹은 부정적 인지 궁금했던 차에 이런 내용을  취급한  내용이 있어 나름 기술을 해보았습니다.

(위의 화보는 전임 미 대통령이었던 클린턴의 내연녀 였었던  르윈스키!!  오래전의 모습의 사진이라 젊은 모습입니다!!)


기혼자 상관과의 사내 연애! 그리고 직장 여성 동료들의 뒷담화!!


자세한 내용 더보기!!  http://wemembers.tistory.com/1032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720 청년 백수, 중년 상처, 그리고 노년 무전!! 12/07/2018 442
719 여행 전문가들이 언급하는 그들만의 꿀팁!! 12/06/2018 270
718 미국 월세 개념인 Commonspace과 코리빙(co-living)!! 12/05/2018 247
717 최고의 항공사는 아랍 에미레이트 항공 11/30/2018 800
716 미국 온라인 그리고 아웃렛에서의 쇼핑 꿀팁 10가지!! 11/29/2018 483
715 소비자 뒤통수 치려다 독박 쓴 어느 미국 유통 업체!! 11/27/2018 890
714 운전 습관으로 본 미국인과 한국인의 차이!! 11/25/2018 645
713 어느 실리콘 밸리 미국인 부부의 주택 구입 삼만리!! 11/21/2018 910
712 해외여행시 이런 행동은 현지 주민들에게 비난 받습니다!! 11/14/2018 966
711 앗!! 음주 운전이 아닌 음주 수술을 11/12/2018 425
710 항공사들마다 다른 여승무원에 대한 잣대들!! 11/08/2018 739
709 모르면 모를수록 증가하는 미국 치과비용!! 11/07/2018 531
708 이민자가 없는 미래의 미국 사회 들여다 보기!! 11/06/2018 536
707 미국 여행시 꼭 가봐야 하는 부페 레스토랑 10곳!! 11/05/2018 1222
706 안락한 항공기 좌석을 추가 요금없이 선점하는 노하우!! 11/04/2018 73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