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wehealthyfamily@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아들만 편애하는 어느 미국인들의 이야기!!
12/06/2017 07:45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812  
   http://wemembers.tistory.com/ [44]




과거 우리네 엄마, 고모, 이모 아니 딸들은 국민학교, 지금은 초등 학교라 부르긴 합니다만 조금 어렵다 하면 딸들은 고등 교육을 시키는 것을 호사로 여겼었습니다. 그래서 어려웠었던 대한민국의 시절에는 많은 딸들이 공장에 가서 돈을 벌어 남동생 교육을 시키고 자신의 배움보다는 남동생의 배움이 더 우선이라는 생각을 가진 가슴 아픈 시기가 있었습니다. 그런 누이가 공장에서 번 돈으로 남동생은 대학을 졸업을 하고 소위 인생이 제대로 된 삶을 산 대신에 누이는 배우지 못해 저임금으로 혹사를 당하는 그런 열악한 직업을 전전해야 했었습니다.

과거 이런 아픔을 소재로 바보 상자인 TV 에서는 누나가 공장이나 더한 경우에는 술집 호스테스로 일하면서 웃음과 몸을 팔아 번 돈으로 남동생을 공부를 시켜 사법 고시에 합격을 함과 동시에 재벌집 사위로 들어가면서 그 남동생은 누나의 과거가  자신의 출세에 걸림돌이 된다하여 쌩까는 그런 모습을 그린 드라마가  한동안 안방을 주름을 잡았던 시절도 있었습니다.(뭐 지금이야 뻑하면 암환자를 등장을 시키는 천편일률적인 내용이 드라마 소재이긴 하지만 말입니다.)
그만큼 과거 우리도 남아 선호 사상에 젖어 딸들은 찬밥 신세가 되었던적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지금은 시대가 많이 변해 웬만한 공무원 시험이나 사법 시험 합격자들을 보면 남성보단 여성이 더 많고 여성의 사회 진출이 그 어느 때보다도 더 적극적입니다.

그런 엄마, 고모, 이모, 누나들이 있었기에 지금의 젊은이들은 손에 휴대폰을 쥐고 히히덕 거릴수가 있었고, 발리나 태국 아니 유럽, 미주 지역에 해외 여행을 다니면서 달러를 펑펑 쓸수가 있는 겁니다.과거없는 미래는 없듯, 과거는 미래를 지향하는데 교훈이 되는 것을 삼척동자도 다 아는것을 소위 적폐다!! 라고 규정을 하고 아예 과거 정부에서 일을 했었던 인사들을 적폐로 규정을 하고 말살(?)을 시키려는 작태를 문재인과 그 수하들이 보이고 있습니다.
그가 베트남인들에게 뒤질까바  그 비싼 달러 아니 혈세를 들여 자신의 방탄 승용차를 군용기로 베트남 현지로 수송케 하는 꼴갑을 떠는 행동도 다 문재인의 누나뻘들이 힘들게 번 돈으로 이룬 조국 근대화의 열매를 적폐로 부정을 하면서도 단것은 빨아 처드시는 그런 작태를 보이고 있는 겁니다....각설하고

근래 미국의 American Association of Univ. Women이라는 기관에서 대학을 졸업을 한 미국 남성과 여성이 진 학자금 융자금을 조사를 했는데 의외로 여성의 학자금 융자금이 남성의 융자금보다 더 많다는 새로운 사실이 나오면서 없어졌다고 생각을 했었던 미국 사회에서의 남아 산호 사상이 아직도 잔존해 있다는 충격적인 사실이 발표가 되면서 세인의 관심을 가져오는  내용으로 등장을 한겁니다.

그래서 오늘 피력하고자 하는 내용은 소위 선진국이라고 자칭을 하고 여성의 권리가 그 어느 나라보다도 잘 정립이 되었다는 미국에서 아직도 남아 선호사상이 아직도 잔존해 있다는 새로운 내용을 묘사할까 합니다.

위의 화보는 CNBC에서 발췌를 했습니다!!


아들 먼저? 딸 먼저? 고민하는 미국 부모님들의 고뇌!!


자세한 내용 더보기!!   http://wemembers.tistory.com/866


내용에 공감이 가신다면 지인들과 같이 자신의 social media를 이용해  공유해 주셨으면 합니다!!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무심코 내준 내 신용카드, 후에 호텔 숙박비 폭탄으로! 05/20/2018 173
554 담장을 넘은 남의 과일나무의 과일은 따도 된다 05/19/2018 271
553 이웃을 고소한 카톨릭 수녀님들!! 05/18/2018 325
552 미국인이 보는 중산층 vs 한인이 보는 중산층! 05/17/2018 675
551 돈 문제로 갈등을 겪는 미국인 부부, 그 결말은 05/16/2018 284
550 도난 당한 내 휴대폰! 이렇게 찿았습니다!! 05/15/2018 411
549 사회보장 연금과 이혼은 상관 관계가 있다고 하는데... 05/14/2018 249
548 사고난 내 차를 보험사에서 가져가려 합니다!! 05/13/2018 266
547 코스코만 가면 왜 나는 헐크()처럼 변할까 05/12/2018 624
546 만약 미국에서 후쿠시마 원전 사고와 같은 참사가 일어난다면 05/11/2018 228
545 마사지 팔러에서 일하는 어느 한인 여성과의 만남!! 05/10/2018 1027
544 미 언론이 본 한국의 전세 제도!! 05/09/2018 361
543 하찮은 단어 2개가 거액의 병원비를 내게 만든 사연!! 05/08/2018 788
542 거짓으로 거액의 기부금을 받아낸 어느 여인의 이야기!! 05/07/2018 341
541 먹다가 맛이 없어 반품하러 온 어느 손님 이야기!! 05/06/2018 68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