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wehealthyfamily@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학자금 탕감 정책! 오바마 퇴임이후 어떻게 됐나??
08/18/2017 01:25 p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893  
   http://wemembers.tistory.com/ [59]



The Associated Press In this June 16, 2017, photo, Danielle Ramos에서 발췌를 했습니다!!


적폐는 청산이 되어야 한다고 하면서 정권을 잡자마자 망나니가 권력이라는 칼을 손에 쥐더니 앞뒤도 재지않고 여기저기 찌르고 다니기 시작을 합니다.
앉은뱅이 거시기 자랑하듯 자신의 손에 권력이라는 칼자루를 영원히 쥘수 있는 것으로 생각을 합니다만 권력도 유한한 것이라 적폐라고 지목을 한 대상을 찌르고 다녔던 칼날이 언제 자신에게 향할지 그걸 모르는 모양입니다.

이야기 뉘앙스가 탄핵이라는 헌법 절차를 카더라~~  라는 실체가 없는 소문을 위장을 시켜 합법적인 대통령을 권좌에서 밀어낸 정권 쿠테타의 최고 정점에 서있는 문재인씨에 대한 이야기처럼 들릴지 모르나 사실은 지금 미국 대통령인 트럼프 이야기 입니다.

트럼프!!  그는 백악관 4년 리스와 4년 옵션에 싸인을 하자마자 마누라는 뉴욕에 떨러놓고 단독으로 입주를 하면서 바꿔~~ 바꿔~~ 다 바꿔~~ 한국의 어느 가수의 노래에 심취를 했었는지 그대로 오바마의 재임 시절 8년 동안 이룬 정책을 하나하나씩 해체를 하기 시작을 한겁니다.
너무 빠르게 전광석화처럼 진행을 하다보니 하다못해 우군인 공화당내에서도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기 시작을 했지만 워낙 럭비공과 같은 그의 생각과 행동으로 수십년 동안 몸에 밴 그가 하루아침에 변할리는 없었던 겁니다.

가장 미국인들의 원성을 샀었던 오바마 케어의 폐지와 동시에 트럼프 케어를 입안을 했었고 이민 정책등 짧은 시간 동안 너무 많은 정책이 폐기가 되는 바람에 그런 타당성을 따질 겨를이 없었던 차에 이제 슬슬 그의 빠른 정책 과정에 대한 불협화음이 미국인들은 물론 우군이라고 생각을 했었던 공화당내에서도 우려의 목소리를 내면서 트럼프 탄핵!!  이라는 이야기도 나오고 있는 실정입니다.

그런 와중에 그동안 수면하에 잠재해 있었던 학자금 탕감 문제가 서서히 수면 위로 떠오르면서 미 주류 언론의 관심을 받기 시작을 한 내용이 있는데 그것은 다름이 아니 오바마 대통령 재임시 그가 천명을 했었던 학자금 탕감 문제가 다시 주목을 받기 시작을 한겁니다.
오바마 전임 대통령에 의해 추진이 되었었던 학자금 탕감 문제는 일부 정치인들의 극렬한 반대도 있었지만 젊은층을 겨낭한 정책이라 미래에 자신에게 찬성표를 던져줄 대상이라 이내 잠잠해지기도 했는데 트럼프가 정권을 잡자마자 전광석화처럼 내지른 적폐 청산! 이라고 하면서 오바마 정책 폐기에 앞장을 섰지만 이 학자금 탕감에 대한 언급은 이제까지 한번도 없었을 뿐더러 폐기하겠다는 그런 이야기도 없었습니다.

그런데 오늘 AP 통신이 학자금 융자를 받은 어느 미국 여성의 이야기를 집중 보도를 하면서 그동안 오바마에 의해 진행이 되었던 학자금 탕감 문제가 어떻게 되었는지, 혹은 잠을 자고 있는지를 학자금 융자에 직접적인 당사자인 미국 여성을 등장을 시켜 집중 조명을 했습니다.


심각한 미국 대학생의 학자금 채무 변제에 대한 단상!!

자세한 내용 더보기!!   http://wemembers.tistory.com/810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내부 고발자가 된 어느 여인의 이야기!! 02/18/2018 191
463 내가 내 돈을 인출하는데 왜 수수료를 받아 02/17/2018 257
462 후지, 코닥 필름 vs 코스코!! 02/16/2018 290
461 미 식품 안전국이 공항내 레스토랑에서 이런 음식을 피하고 하는 이유는 02/15/2018 354
460 주택 단장에 대한 이런 투자는, 돈만 날리는 겁니다!! 02/14/2018 445
459 아내 폭행 vs 인턴 성추행!! 02/13/2018 274
458 애플 아이폰이 수명을 다해 최후의 순간을 맞는 바로 이곳은 02/12/2018 422
457 Costco 매장내에서 벌어지는 진풍경!! 02/11/2018 867
456 유통 업체의 풍운아, 아마존이 만지작 거리는 야심찬 계획은 02/10/2018 264
455 코스코의 이런 물건은 대량 구매해도 후회하지 않습니다!! 02/09/2018 889
454 레스토랑의 위생은 주방만이 아니라 이곳도!! 02/08/2018 219
453 기내 승무원이 이야기 하는 기내식의 비밀스런 이야기들! 02/07/2018 791
452 만약 길에서 임자없는 돈을 주웠다면 02/06/2018 423
451 실수하기 쉬운 미국 식당에서의 예의!! 01/30/2018 1829
450 전 남편과 재결합한 어느 여인들의 이야기!! 01/21/2018 58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