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wehealthyfamily@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미국 유가 하락!! 새로운 후폭풍이 닥치고 있다 합니다!!
01/12/2015 05:54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3,375  
   http://www2.lifeinus.com/blogs/register [243]



몇년 만에  나타나는 기현상 입니다!!  아니, 원래 이렇게 되었어야 했었습니다.
그동안 미국 아니 원유가 나지 않는 국가들은 원유를 생산하는 국가들이 주축이 된  나라로 구성이 되어진 

OPEC 이라는 기구에 의해 부단하게 시달려 왔었습니다. 한마디로 원유를 가진 자들의  횡포요,  
비산유국인  을의  고통 이었었습니다. 근래 우리가 쉽게 접할수 있는 갑과 을의  관계였었던 겁니다.  
그런데 그런 갑과 을의 관계가 전도가 된겁니다.

러시아나 베네주엘라 같은 원유를 수출하여  국가 예산을 편성하던 나라는  경제 불안을 치닫고 더나아가 정정 
불안으로 번지기 시작을 합니다.  일설에는  미국에 의한 길들이기가 시작이 되었다고 합니다만,  
대다수의 미국인들은  그러한 국제 정세 역학 관계는 아랑곳 하지않고 기름값이 마냥 떨어지길 바라고 있을지 
모릅니다. 그런데 원유값의 하락을 마냥 바라는 일반 미국인들과는 달리  끝없이 추락하는  국제 원유가를  
근심스런 눈초리로 쳐다보는  그런 일부 그룹들이 있습니다.

바로 경제 학자들 입니다!!
그들의 표현을 빌리자면  싼 원유가로 인해 디플레이션을 야기할 우려가 있고  그러한 디플레이션으로 인해  
미국인들의 전반적인 생활에 영향을 줄수가 있다고 경고하고 나선 겁니다.  한동안 우리는 치솟앗던 국제 유가로 
인해 재정적인 피멍이 든적이 있었습니다. 그로인해  경제 불안,고용 수축, 더나아가   실업율의 상승으로 어려웠던 시기가 있어 근래 떨어지는 원유가를 바라보면 쾌재를 불렀던 겁니다.

우리가 부르는 쾌재가  어느 순간엔 부메랑이 되어  우리, 아니 소비자들의 뒷통수를 칠수도 있다는 경고가  경제 
학자들 사이에서 여기저기  나타나기 시작을한겁니다.  일반 소비자인 우리가 떨어지는 원유가에 환성을 지르는 
사이에 일부 경제 학자들은 왜? 우려의 목소리를 나타내는 걸까요??
LifeinUS에서는  근래 경제학자들 사이에서 거론이 되는 싼 원유가로 인해 디플레이션을  우려하는  내용을  
자세하게 기술을 할까 합니다.

@@@@@@@@@@@@@@@@@@@@@@@@@@@@@@@@@@@@@@@@@@@@@@


미 연방 재무 준비 위원회는 이번 달말에  정기적인 모임을 가질 것으로 준비하고 있는 동안, 일부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중앙 은행이 일부 하락하는 원유값의 여파로  디플레이션을 예상이 되는바  모종의 결정을 할지 
모른다는  이야기가 조심스럽게 퍼지고 있다고 합니다.  미니에폴리스 지역의 은행 관계자와 일부 경제 학자들은 현재의 미국 경제가 디플레이션 국면으로 서서히 접어들지 모른다는  가능성을  제기를  했는데 그 이유는 경제 
대공항 이래로  하락하는 국제 원유가가  그 촉매제 역활을 할지 모른다는 것에서 기인한 이유를 달고 있습니다. 
그와 마찬가지로 대부분의 투자자들도 현재 주식 시장의 미친 X  널 뛰듯하는   양상이  디플레이션의 전조가 
아니겠느냐? 라고  우려를 하고 있으며   추이를 심각하게 지켜보고 있다고 합니다.

미국 소비자들의 대다수는 경제 학자들의 이러한 기우를  너무 앞서간 생각이라고 일축을 하면서도  디플레이션은 
미국 경제를  침체하게 할수 있는 요인이라는 데에서는 이론의 여지가 없다고 이야기를 합니다. 
그 이유는 하락하는 원유가로 인해  여유가 생긴  소비자들이  과도한 구매에 나설 경우  화폐의 가치는 상승을 
할거고 그럴 경우 경제 활성화는 눈에 띄게 둔화가 될것이며 더나아가 디플레이션은 채무 상환을 하는데 어려움을 촉진을 시키고 그럴 경우 미국 소비자들과 고용을 촉진하는 고용주들은 중대한 결단을 해야 하는 그런 경우를 맞게 된다고 입을 모아  이야기를  합니다.  Rockwell  Global Capital의  경제 학자인 피터 카딜리오는  디플레이션은 
악몽과 같은  시나리오고 처방이 없다고 하면서 우려스러운 내용의 의견을 내놓았습니다.


이러한 디플레이션은 현금 유통과 크레딧의 축소를 야기를 하고 결국 차 구입과 같은 수요의 축소를 가지고 
올것이며 더나아가 전세계적으로 대공황을 불러 올것이라고 하면서 현재의 유가를 조심스레 지켜보고 있다는 
이야기도  덧붙혔습니다.
경제 공황은 거대한 실업율을 양상을 시키고 우리는 그러한 광경을 지난 1990년대 중반  잃어 버린 일본이라고
이야기 하는 일본에서 볼수가 있었습니다.  일본은 아직 그런 질곡에서 헤어나질 못햇고, 유럽은 지난 몇년간 
일본과 같은 전철을 막 밟기 시작을 했고,  그 와중에  원유가  하락이 그 촉매제 역활을 하게 된다는 겁니다.

현재 유럽 국가를 중심으로 디플레이션의 여파는 아주 빠르게 진행이 되고 있다 합니다.
지난 수용일 유럽 연합 국가의 경제 학자들은  현재 유럽 국가들의 소비자 물가가 지난 5년 이래로  처음으로 
현저하게  떨어지고 있으며  지난 수요일 미국 크루드 원유는 지난 2009년 4월 이후 처음으로  배럴당 47불 
후반으로 하락을 했었고 덕분에 개스 소비가 급증을 하고 있다 합니다. 소비재 하락, 개스 하락, 그리고 다른 
소비자 물가가 떨어지면 자연 소비자 주머니에는 돈이 남게 마련입니다.  
결국 소비자 입장으로  봐서는 하락하는  개스비는 단기간적으로  소비자에게 나쁘지는 않다고 대부분의 
소비자는 생각을 하게 마련입니다.

허나  현재  세계 경제는  디플레이션의 조짐이 여기저기서 나타나고  있습니다.
현재 투자자들과  기관 투자회사는 대대적으로 미국 채권을  구입하기 시작했습니다. 지난 화요일  현재  10년  
만기  미국 채권은 2013년  5월 이래로  최저 수준인  2프로 이하로  떨어졌고  투자자들  사이에서는  디플레이션 이라는 공포가 엄습을 했고  안전한 투자처를 찿아  미국 채권으로 방향을 돌린 겁니다.  
이러는 동안 지난 화요일 그동안 하락세를 면치  못했던  금값이  3주 이래로 최고치를 갱신을 했고,
또한 현금 보유가  최고의 매력 상품으로 떠올라  미국의 달러 가치는 지난  11년 이후 다른 나라의 화폐 가치보다 최고치를  갱신을 한겁니다.

우리는  지난 몇주 동안 원유가의 하락으로 인해 떨어진  개스를 주입을 하면서  입이 귀에 걸린  많은 미국인들을
보았습니다.  그런데 전문가들 사이에 우리 일반인들이 예측을 하지 못하는  새로운 후폭풍을  우려를 하고 
있다하니 계속  떨어지는 개스비도 마냥  반길만한 사안이 아니지 않는가 생각을 합니다.
 
-Life in US 블로그는 블로거님의 수익 창출을 위해 노력하는 블로그입니다!-

미국내 블로그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글 웹사이트중 유일하게 Life in US 블로그는 블로거님들이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허용을 해 드리는 것은 물론이고 블로거님의 수익 창출에 도움을 드리고자 노력을 하는 미주내 유일한 한글 블로그입니다.

지금 바로 Life in US 블로그를 시작해 보세요!
 -블로그 만들기
     


태평양 해안을 따라난 수많은 할리우드 스타들과 부유층들이 모여 사는 곳
-말리부 (Malibu)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109 미국인들의 병원비!! 도대체 얼마나 심각하길래 01/22/2015 3582
108 전쟁이 났다는 흉흉한 소문이 돌았었습니다!! 01/21/2015 2989
107 원유가 하락 경쟁에 미국은 왜 패배를 할수 밖에 없을까 01/20/2015 5199
106 미국 병원비 청구서!! 숨겨진 내용 8가지!! 01/19/2015 5312
105 미국 대학 조기 입학 역시 돈이 있어야 하는군요!! 01/15/2015 8293
104 갚지 못하는 의료비!! 어떻게 해야 하나 01/14/2015 3660
103 세금을 피하려는 미국인들의 꼼수 15가지!! 01/13/2015 3897
102 미국 유가 하락!! 새로운 후폭풍이 닥치고 있다 합니다!! 01/12/2015 3376
101 어떤 미국인들이 IRS 세무 감사를 받을까 01/11/2015 9254
100 주택을 구입하면 세금 공제가 된다구요! 과연 그럴까요 01/10/2015 5574
99 팁(Tip)이 없는 어느 미국 식당 업주 이야기!! 01/09/2015 4924
98 카이저 병원 약국에 주저앉아 눈물을 흘린 어느 미국여성 이야기! 01/08/2015 4892
97 치과!! 일년에 최소 2번은 가야할까 01/07/2015 3623
96 렌트비를 4400억 달러를 지불하는 미국이들!! 01/06/2015 3225
95 철퇴 맞는 미국 통신 회사들!! 01/05/2015 3430
   41 |  42 |  43 |  44 |  45 |  46 |  47 |  48 |  49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