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두번 이혼한 쇼핑중독녀의 20년 후
02/26/2020 04:50 am
 글쓴이 : sunwoo
조회 : 1,577  



“저 기억하시겠어요?”

상대방은 반갑게 안부를 묻는데, 전화상으로는 도통 기억이 나지 않았다. 몇 마디 의례적인 인사가 오고 간 후 그녀의 설명이 이어지고 난 다음에야 기억이 났다. 거의 20년 만이었다.

그녀는 쇼핑중독녀로 칼럼에 사례를 소개한 적이 있는데, 병적으로 사치가 심해서 두 번 이혼을 당하고 이후로는 쇼핑중독을 고치지 않는 이상 더는 소개를 할 수 없다고 내가 먼저 정리한 경우였다.

20대의 그녀는 눈에 띄는 미인이었다. 다시 만나고 보니 예전의 자태는 남아있지만, 세월의 흔적이 여실히 드러나는 모습이었다. 생활이 쉽지 않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보증금 500만원의 원룸에 살고 있고, 식당에서 홀 서빙을 하고 있다고 했다. 두 번의 이혼 후 계속 혼자 지낸 것 같았다.

두드러지게 달라진 것은 겸손해지고, 검소해졌다는 것이다. 화려했던 20년 전에 비하면 초라하기까지 한 상황인데, 눈빛은 부드럽고 표정도 편안해보였다.

“많이 변하셨어요..”
“그럼요, 사람 다 됐죠. 지금처럼 살았으면 그 꼴을 안당했을 거예요. 왜 명품에 그렇게 집착을 했는지 잘 모르겠어요.”
“얼굴이 밝아졌어요. 건강해보이고요.”
“일한만큼 벌고, 번만큼 쓰니까 마음이 편해요. 쥐꼬리만한 월급인데도 몇달 후에 2000만원 적금도 타요.”

그러면서 조심스럽게 말을 꺼냈다. 나한테 연락을 한 이유이기도 했다.

“저…, 다시 배우자를 만날 수 있을까요? 어머니를 모시고 사는데, 걱정이 너무 많으세요. 이보다 더한 불효가 어디있을까 싶어요.”
“본인 마음은 어떤가요?”
“자격은 없지만, 다시 시작해보고 싶기도 해요. 저, 염치없죠? 그때 저 포기하셨잖아요.”
“그때는 솔직히 문제가 많았죠.”

나는 소개를 다시 해보겠다고 했다. 그때는 어떤 남자를 만나더라도 불행이 예고됐지만, 지금은 그런 문제가 없고, 건강하고 성실하다. 외모와 스타일은 변했지만, 내가 보기에 그녀는 오히려 지금 비로소 상대를 만날 준비가 됐다. 예전에 자신의 외모를 믿고 돈 많은 남자만 찾던 쇼핑중독녀가 아니다.

상대의 조건은 따지지 않는다고 했다. 외롭지 않게 서로 울타리가 돼주고, 맞벌이를 해서 먹고 살 정도만 벌면 된다고 했다. 이렇게 생각하는 여성을 원하는 남성은 존재한다.

세월은 사람을 변하게 한다.
문제가 있던 사람들은 부딪히고, 경험하고, 깨달으면서 좋은 배우자로 변하기도 하고,
반대로 좋은 배우자라고 생각되던 사람들이 자만과 안일함으로 문제가 생긴 케이스도 많이 봤다.

인간 세상이, 삶이, 그런 것 같다.



♥ Since 1991, 선우 ♥
● 상담전화 :
1644-2222(한국)
미 동부 : 201-678-8503
미 서부 : 213-505-4259
● 대표 이메일 : ceo@couple.net

▼ 결혼상담 신청하기
부담없이 상담신청하세요
커플매니저가 친절하게 답변 드릴께요

글로벌 싱글 배우자 매칭 서비스
▼ Couple.net(커플닷넷) 

결혼정보회사 선우 커플매니저 전담 매칭 서비스 
▼ Sunoo.com(선우닷컴) 

여행지나 거주지에서 데이트 상대가 매칭 됩니다.
▼ Tour.com(투어닷컴) 

외로운 당신을 위한 데이트 상대가 매칭 됩니다
▼ 선우데이트(Date.kr)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760 간호사 며느리 전성시대 04/07/2020 540
759 코로나19 시절의 연애와 결혼 04/01/2020 974
758 불붙어야 결혼 47세 남성의 착각 03/24/2020 1523
757 재혼의 5가지 함정 03/17/2020 1596
756 가진 게 많을수록 일찍 결혼하라 03/10/2020 1388
755 자녀 있는 재혼이 더 잘 산다 03/03/2020 1130
754 커플매니저 이성미의 굿바이 코로나19 - 대면접촉이 불안한 싱글 남녀들의 … 03/02/2020 422
753 굿바이 코로나19!! Couple.net 매칭&SNS 데이트 03/01/2020 481
752 두번 이혼한 쇼핑중독녀의 20년 후 02/26/2020 1578
751 500번 미팅남, 1000번 미팅녀20년 후는 02/26/2020 326
750 가장 어려운"아무나 좋다"는 말 02/12/2020 943
749 인연 만날 때도 인생 총량의 법칙 02/04/2020 1124
748 아이 낳지 않는 대한민국, 30년 후는 01/30/2020 998
747 지금이라도 결혼 결심한 50대 독신녀 01/14/2020 1745
746 '외조남'의 시대가 왔다 01/08/2020 127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